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2/22 12:29:34
Name 탄단지
File #1 Screenshot_20240222_122439_CGV.jpg (364.2 KB), Download : 4
Link #1 CGV
Subject [연예] 파묘 개봉일 CGV에그지수


개봉첫날이고 아직 데이터가 많지않겠지만
높은점수로 시작하네요

듄2 개봉을 앞두고있지만 두작품 모두 흥행할수도 있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2/22 12:30
수정 아이콘
파묘 글이라니,
이놈 아저씨, 아니 이동진 아저씨 오실라...

오늘 바로 보러 못 가는 게 아쉽네요 ㅠㅠ
덴드로븀
24/02/23 08:45
수정 아이콘
이...이노옴....해야하는건가요 크크크

흥행은 나름 잘 될것 같으니 다음 영화에서 더 발전하는 모습을 보는걸로! 흐흐
아리아
24/02/22 12:31
수정 아이콘
99 후덜덜
24/02/22 12:53
수정 아이콘
오늘 반차 내고 보러 갑니다 크크
실제상황입니다
24/02/22 12:57
수정 아이콘
전작들도 대중적으로는 호평받았으니까요.
재미는 어느 정도 보장돼 있다고 봅니다.
후반부가 조금 걱정되긴 하지만..
24/02/22 13:10
수정 아이콘
곡성을 뛰어넘길
24/02/22 15:17
수정 아이콘
'곡성'은 이렇게 자주 나올 급의 영화가 아닙니다!(단호)
24/02/22 13: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엠팍평은 곡성보다 한참 아래라는데..
펨코는 평 괜찮고...


피쟐분들 후기기다려봅니다
24/02/22 13:50
수정 아이콘
파묘, 듄2 이외에는 별 작품이 없어서 둘 다 흥행할 듯합니다..
24/02/22 14:03
수정 아이콘
오 볼 생각 없었는데 이러면 좀 기대되네요 크크크크
토마스에요
24/02/22 14:43
수정 아이콘
곡성하고 비교 많이하게 되는 장면이 꽤 나오지만
곡성에 비할바 못되고
사바하에도 비할바 못됬습니다.

진짜 포스터. 예고편. 설정. 전작 보고서
온갖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개봉하자마자 봤는데
추천도 못하겠고. 두 번 보고 싶지 않더군요.
못 만든 영화는 아니지만 너무 아쉽습니다.
씨네94
24/02/22 15:20
수정 아이콘
사바하와는 결이 다르고 검은사제들하고 비슷하다고 하던데...
암튼 빨리 봐야될거 같습니다 크.
김유라
24/02/22 17:38
수정 아이콘
곡성 이야기가 나오는거 보니까 사람들 기대가 크기는 했나보네요 크크크크
우주전쟁
24/02/22 18:06
수정 아이콘
저도 장재현 감독 좋아하고 만든 영화들 다 봤지만 솔직히 나홍진 감독과는 약간 레벨 차이가 있다고는 봅니다.
하지만 늘 다음 작품이 궁금해지는 감독이긴 하네요.
Janzisuka
24/02/22 19:07
수정 아이콘
ㅠㅠ 무서운거ㅠ못봐서
벨리어스
24/02/22 21:14
수정 아이콘
취향따라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릴만한 영화입니다.
푸들은푸들푸들해
24/02/22 22:50
수정 아이콘
기대치가넘높았내요
글쓴이
24/02/22 23:17
수정 아이콘
방금 보고 왔는데 영화를 전후반으로 나눈다면 전반은 긴장감을 유지했다 생각되는데 후반은 좀 헛웃음이 나오는 포인트들이 있었어요.
24/02/23 00:30
수정 아이콘
보고왔는데 기대이하였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2461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0387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3884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04226 0
82218 [스포츠] [KBO] 심상치 않은 한화 [38] 갓기태5085 24/04/23 5085 0
82217 [연예] [범죄도시 4] 실시간 예매율... [18] 우주전쟁3562 24/04/23 3562 0
82215 [연예] [(여자)아이들] 우기 솔로 미니 1집 타이틀곡 'FREAK' M/V (+최근 여러 화보) [5] Davi4ever2567 24/04/23 2567 0
82214 [연예] 민희진 측 문건에 "구성원과 공유 안 한 개인적 메모 수준 사견" [111] 고세구12739 24/04/23 12739 0
82213 [연예] 니퍼트 최강야구 트라이아웃 구위 수준.mp4 [50] 손금불산입8559 24/04/23 8559 0
82212 [스포츠] 위기의 덴버를 구하러 똥을싸던 머레이가 간다.mp4 [24] insane3718 24/04/23 3718 0
82211 [스포츠] [NBA] 47분 59초 지다가 0.1초만에 이긴 [16] TheZone4087 24/04/23 4087 0
82210 [연예] 블라인드에 올라온 하이브CEO 메시지 [106] VictoryFood12393 24/04/23 12393 0
82209 [연예] 파묘 장재현 감독 3부작 각본집 출간 예정 [13] SAS Tony Parker 3731 24/04/23 3731 0
82208 [연예] 2024년 4월 3주 D-차트 : 아일릿 첫 1위! QWER 15위까지 상승 [13] Davi4ever1688 24/04/23 1688 0
82207 [연예] "2500일, 내가 설렐 수 있게"…윤보미♥라도, 8년째 열애 [63] 백년후 당신에게7547 24/04/23 7547 0
82206 [스포츠] [KBO] ??? : 불펜도 사서 쓰는게 되네 [24] 손금불산입4709 24/04/23 4709 0
82205 [스포츠] [해축] 인테르 세리에 A 23-24 우승.mp4 [15] 손금불산입1832 24/04/23 1832 0
82204 [스포츠] [축구] U-23 아시안컵 한일전 골장면.mp4 [23] 손금불산입2723 24/04/23 2723 0
82203 [연예] [기사추가] 하이브, 어도어 내부 문건 확보, 스톡옵션 갈등이 시작 [189] 카즈하11220 24/04/23 11220 0
82202 [스포츠] [온스테인] 웨스트햄, 아모림 선임 논의중 [7] 리니어3440 24/04/22 3440 0
82201 [연예] 범죄도시4 4DX 효과 [7] SAS Tony Parker 5595 24/04/22 5595 0
82200 [연예] [트와이스] 도쿄 추가콘 발표 7월 스타디움콘 3주 6회 공연 결정 [14] 발적화3052 24/04/22 3052 0
82199 [연예] 김현식 최고의 곡은? [30] 손금불산입2730 24/04/22 273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