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04/25 15:46:15
Name 겨울삼각형
File #1 af6d402bb8025a32be842dfb429723cf.png (545.8 KB), Download : 677
File #2 Screenshot_20230425_153806_Samsung_Internet.jpg (550.9 KB), Download : 677
Subject [기타] 마작뉴비의 금탁 여행기 (수정됨)




는 반장전 52국만에

다시 은탁으로 갑니다..


최근 5판 복기


리치하면 뭐하냐고!!

선제리치 73% 리치율 25%
단 리치걸고 화료율 40퍼

추격리치 당한비율 26퍼


잉잉잉

왜 무슨일이야

강등당했어

여기는 금탁이니 나가서 울으렴


잉잉잉




Ps. 맨탈깍일때마다 한번씩 하던 일본계정은

금탁 반장전 30판정도만에 작걸2 가 되었네요 (-_-)


그냥 흔한 징징글 이었습니다.

https://m.fmkorea.com/5709371935
이건 어제 강등당하기 전전판 상황

동1~4 국까지 3번리치 0번화료..
결국 3등으로 마무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이치죠 호타루
23/04/25 16:25
수정 아이콘
추격리치 당한 비율이 미쳤네요...; 보통 우형이고 나발이고 특히 도라없는 우형에 화료해봤자 리치밖에 없어서 안 거는 게 나은 상황에서 일단 걸고 보면 저런 스탯이 뜹니다. 그리고 금탁에서는 수비상황에서 쓸 팁 한두개 정도만 잘 숙지해도 웬만한 건 다 막을 수 있어서... KML 사이트의 뉴스 탭 보면 번역으로 올라온 방총회피매뉴얼 있거든요. 그것만 보셔도 금탁은 그냥 프리패스...
이치죠 호타루
23/04/25 16:26
수정 아이콘
아니 잠깐 저거 피추격률이 26프로가 아니라 추격리치를 건 게 26프로였네요? 오메 이건 진짜 불나방 마작인데
리치가 무작정 좋은 게 아닙니다 오죽하면 현자도 바보로 만드는 게 리치다라는 속담이 있죠 일단 당분간 리치버튼 키보드에서 떼시는 연습이 필요할지도...
Limepale
23/04/25 16:29
수정 아이콘
화료 방총 분포도 보고싶네요
리치 관련 확률이 좀 심상치않으신데
겨울삼각형
23/04/25 17:01
수정 아이콘
https://amae-koromo.sapk.ch/player/120551682/9/

금탁 전체통계
뭐 작혼닉도 이거랑 같습니다
요슈아
23/04/25 17:00
수정 아이콘
평균화료순이 어떻게 되시는지 혹시....
겨울삼각형
23/04/25 17:04
수정 아이콘
12.404 인데..

최근 1주일은 화료율자체가 16퍼네요
불나방 마작을 했나봐요
요슈아
23/04/25 17:09
수정 아이콘
조패 연습 조금만 더 하셔서 12.1~12.2 정도는 맞추셔야 될 거 같네요.

저도 12.6 에서 작걸-작사 강등 한번 당했다가 이래저래 배우면서 12.1언저리까지 올렸더니 지금 작걸3 이거든요.
조금만 더 줄이면 작호 갈 거 같은데!
23/04/25 19:45
수정 아이콘
음 옥탁치다가 접은 입장에서 몇가지 얘기하자면 넷마작은 점수를 올리고자 한다면 화료나 1등보다 라스피하기가 최우선입니다.

금탁까지는 애들이 안내려요. 그리고 리치버튼 뜨면 그냥 타가 리치가 걸려있고 안중에도 없고 그냥 달립니다.
근데 기본적으로는 내가 양형선제리치를 꾸준히 걸었다? 추격에 쏘이는 상황도 물론 있겠지만
결국 애들이 잘싸워주기 때문에 확률적으로는 승률이 올라서 옥탁 가게되어있습니다.

근데 선제리치를 오지게 박았는데 승률이 안나오는건 결국 둘중하납니다. 양형리치가 아니거나 텐파이가 느리거나(또는 둘 다거나)
우형리치를 걸었는데 양형추격리치 따라오면 확률상 상대가 이길확률이 높고, 텐파이가 느리면 상대도 패가 완성되어있을 확률이 높죠.
상대도 만관급 패면 당연히 싸울거고요.

전반적으로 스탯 보니까 패 만드는거는 패효율대로 해나가고 계신듯해서 문제없어보입니다.
근데 일단 방총률 17퍼면 많이 높은데 추격리치에 몇번 쏘였다고 방총률이 이정도로 올라가지는 않아요.
아마 님도 금탁현지인들마냥 꽤나 불같이 치고계신겁니다. 거기다 유국텐파이율 높은거보니 텐값때문에 위험해도 텐파이 안깨고요.
토비율 20%도 어마무시하게 높은거구요.
또 평균방총 7천도 많이 높습니다. 더 경험을 쌓다보면 보이시겠지만 아 저쉑한테 쏘이면 최소 만관이겠는데? 하면 깔끔하게 접어야해요.

점수를 잃지않고 친다에 방점을 좀 둬보시고 이제 내 패만 보는게 아니라 상대 버림패도 보면서 아 쟤는 패가 커보인다. 쟤는 아직도 자패만 버리는걸보니 텄구나, 내가 텐파이가 되긴했는데 순도 얼마 안남았고 쟤도 텐파이같으니 다마를 타보자 이런것들을 좀 신경써보시면 금탁은 금방 졸업할겁니다.
겨울삼각형
23/04/25 20:24
수정 아이콘
이치히메 빙의해서 치고 있긴 합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3/04/25 19:47
수정 아이콘
금탁 구경도 못해봐서...
요즘은 텐파이만 하면 바로 론맞아서 죽을맛인데...
라라 안티포바
23/04/25 20:45
수정 아이콘
예전에 천봉하다 접어서
작혼은 잘 모르겠네요..
천혜향
23/04/26 17:44
수정 아이콘
금탁도 못가본 뉴비는 웁니다..
다람쥐룰루
23/04/27 08:21
수정 아이콘
고인물들의 세계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6347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6982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09915 13
79759 [기타] (장문) 저에게 큰 인상을 준 프로게이머들 순위 [46] 원장4825 24/06/22 4825 8
79752 [기타] 난리가 난 FC온라인 이벤트 [7] 갓기태4808 24/06/20 4808 0
79742 [기타] 개인적인 콘솔 게임 기대작들 [8] 소이밀크러버4200 24/06/19 4200 2
79738 [기타] [철권] 월드 투어 2024 세계랭킹 현황 [21] 손금불산입7391 24/06/17 7391 3
79737 [기타] 이스포츠 월드컵 한국구단의 진출현황 [33] Rated9673 24/06/17 9673 1
79701 [기타] 나의 마음을 돌린 게임트레일러 best 3 [23] 꿈꾸는드래곤4110 24/06/09 4110 1
79700 [기타] '비싸다'는 기준은 어떻게 정해지는가 (feat.온라인게임) [14] 한입3339 24/06/09 3339 7
79698 [기타] '비싸다' 는 기준은 어떻게 정해지는가 (feat. 패키지게임) [40] 한입6456 24/06/09 6456 8
79679 [기타] [철권8] ATL 슈퍼토너먼트 TWT & EWC (6.8~9) [2] 염력의세계2358 24/06/06 2358 0
79676 유니세프 페이커 패키지 기부 동참 보고 및 이벤트 당첨자 발표 [13] 及時雨4017 24/06/05 4017 4
79664 [기타] [철권] 대회에서 고의 페어링 테러로 의심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16] 인간흑인대머리남캐8692 24/06/03 8692 2
79659 [기타] 지역연고+실업리그는 성공할 수 있을 것인가? 님블뉴런 윤서하 팀장 인터뷰 [19] 환상회랑4272 24/06/02 4272 4
79658 [기타] [하데스 2] 플레이 후기 [2] 데갠2213 24/06/02 2213 0
79652 [기타] 너구리, 로컨, 호잇 이터널 리턴으로 프로 복귀!? [12] 환상회랑7759 24/05/31 7759 2
79642 [기타] 포켓몬 팬게임 포케로그 소개 [22] 아드리아나7967 24/05/28 7967 2
79621 [기타] 태고의 달인 현장대회가 있나봐요 [3] 김삼관4305 24/05/25 4305 0
79620 [기타] 이터널 리턴의 페이커, 쵸비는 누구? 이리 대회의 주요 선수들 간략 소개 [9] 환상회랑8127 24/05/25 8127 3
79608 [기타] D+기아 탈세 논란 사과문 업로드 [56] SAS Tony Parker 7324 24/05/23 7324 3
79598 [기타] Dplus KIA, 도마 위에 오르다. [41] AGRS10607 24/05/21 10607 11
79596 [기타] 공격, 수비, 죽음을 중심으로 살펴본 게임 속 두려움의 활용 [10] Kaestro3454 24/05/21 3454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