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3/03/18 19:51:21
Name 具臣
Link #1 https://www.munhwa.com/news/view.html?no=2023031801039910056002
Subject [정치] 북한 재입대 탄원 줄이어
* 댓글에서 무슨 말이 어떻게 나올지 몰라서 정치로 잡았습니다.

최근 북한에서 재입대(북한 말로 복대)를 탄원하는 사람들이 줄을 잇고 있다고 합니다.
진심으로 가고 싶어서 하는 탄원은 아닐 것 같긴 합니다만...
요즘 군생활이 좀 줄었다고는 합니다만, 저기에는 분명히 10년간 군생활 한 사람들도 많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군생활 10년도 모자라서 다시 가겠다고 탄원을 해야 하는 북녘 동포들의 마음은 참...
군필자의 한 사람으로서 심심한 유감의 마음을 전합니다.

저 양반들이 우리보고

니들 군생활이 군생활이냐? 그런 군생활 세번도 하겠다!

라고 하면 조용히 입다물고 눈 깔아야 할 거 같습니다.

기사 원문은 아래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www.munhwa.com/news/view.html?no=2023031801039910056002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재활용
23/03/18 19:57
수정 아이콘
으아아...저기는 원래 있던 휴가도 휴가반납운동으로 날려먹었다고 하죠. 진심 비참하네요. 강제로 해야하는 걸 또 형식상 원하는 척 꾸며야 한다는 게..
23/03/18 20:17
수정 아이콘
제대하고 집에 가보니 부모님이 오래전에 돌아가셨더라는 그곳!
그렇구만
23/03/18 20:12
수정 아이콘
재입대는 한국과 미국 때문이라는 탄원서 내용이 제발 하지 말아줘로 들려서 순간 짠했네요. 세뇌당한 분들의 실제 속마음은 모르겠지만..
23/03/18 20:18
수정 아이콘
심심해서라도 백지 한장 앞에 놓고 재입대 탄원서 쓰려고 하면 기분 더러울 것 같은데 말입니다.
23/03/18 20:20
수정 아이콘
제목만 보고 군대에서는 밥이라도 주니까 재입대 하겠다는 내용인 줄 알았습니다.
우자매순대국
23/03/19 04:58
수정 아이콘
안줍니다
23/03/19 09:27
수정 아이콘
저도 그런 줄 알았습니다.
겟타 엠페러
23/03/18 20:24
수정 아이콘
저게 나라냐
23/03/19 09:28
수정 아이콘
그러게 말입니다.
23/03/18 20:34
수정 아이콘
휴가 반납하고 하는게 군대훈련도 아니고 모내기라는게 참 우습죠.
23/03/19 09:28
수정 아이콘
그게, 그게...
고오스
23/03/18 20:46
수정 아이콘
북한 사람들도 참 불쌍하죠

누구는 한국에서 태어나서 선진국 문물 누리고 편하게 하고 싶은말 하는데

누구는 북한에 태어나서 개도국만도 못한 인프라에 먹을것 걱정에 독재자 눈치까지 평생 봐야하니까요
23/03/19 09:29
수정 아이콘
서울에서 차로 두어시간이면 가는 곳이라는게....
지구돌기
23/03/18 21:18
수정 아이콘
저도 경제난으로 군대라도 다시 가겠다 라는 것인가 했더니 그건 아닌가보네요.
23/03/19 09:29
수정 아이콘
다행히 그건 아닌 거 같습니다
레드빠돌이
23/03/18 22:0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 기사를 있는 그대로 믿을 필요가 없죠 크크크크
입대 사유야 뭐 대외선전용이겠죠
23/03/19 09:30
수정 아이콘
저 기사도 재입대를 탄원했다는 거지 재입대했다는 건 아니니까요.
wersdfhr
23/03/18 22:25
수정 아이콘
밑에 파멸적 식량난 어쩌고 하는 글 보고 이걸 보니까 그래 군대가 밥은 주겠지;;; 하면서 눌렀는데 이 뭔;;;
23/03/19 09:31
수정 아이콘
답 안나오는 동넵니다..
이정재
23/03/18 22:34
수정 아이콘
자진입대라니... 기합!
23/03/19 09:32
수정 아이콘
설마 재입대를 탄원했다는 것이지 재입대를 했다는 것은 아니길 빕니다.
노회찬
23/03/18 22:44
수정 아이콘
다시 막내부터 시작하는 건가요?
23/03/19 09:32
수정 아이콘
설마....
하르피온
23/03/18 23:21
수정 아이콘
뭐 삼국지보면 밥이라도 줘서 병력모았으니
진짜 끼니해결을 위해 2천년전 수준으로 돌아갔을지도요
23/03/19 09:32
수정 아이콘
그건 모르겠습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3/03/19 11:27
수정 아이콘
몸상태 안좋으면 집가서 요양하고 오라는걸로 알아서 밥을 못주고 있을걸요...
23/03/18 23:24
수정 아이콘
한참 경제활동을 해야 할 청년 인력들이 생산성이 0에 가까운 군대에 강제로 묶여 있으니.. 나라꼴이 제대로 돌아갈리가..
23/03/19 09:33
수정 아이콘
군에서 농사도 짓고 길도 깔고 이것저것 하긴 하나봅니다만...
데몬헌터
23/03/19 13:08
수정 아이콘
스타크래프트같은 전략겜에서도 일꾼 생산 중단하면서 병력을 뽑으면 상대방에게 타격을 못줄경우 매우 자연스럽게 크게 불리해지죠 거의 상식급(물론 스덕이 아니면 모르는 사람도 많..)
23/03/18 23:41
수정 아이콘
밖에 나와서 할게 아무것도 없으니 군대 돌아가는거죠

저게 나라냐 진짜
23/03/19 09:33
수정 아이콘
그러게나 말입니다.
밀리어
23/03/18 23:43
수정 아이콘
밑의 식량난 관련글과 연결짓고 꼬아서 생각하면 굶주리고 아서직전이라 공짜로 숙식이 제공되는 군대라도 가보자는게 아닐지
23/03/19 09:34
수정 아이콘
그건 잘 모르겠습니다.
23/03/18 23:55
수정 아이콘
어차피 군대에서 농사 짓지 않나요
23/03/19 09:34
수정 아이콘
농사도 짓는다고 하더군요.
조로아스터
23/03/19 01:02
수정 아이콘
저기는 왜 사는지 원... 진심 자살 추천 합니다
망고베리
23/03/19 01:06
수정 아이콘
세계 10대 부국인 남한과 아프리카 뺨 후려치는 북한을 보고 있으면 결국 인생은 운빨인 건가 라는 생각이 강하게 듭니다
23/03/19 09:34
수정 아이콘
남한도 굶어죽기 직전으로 사는 집 자식과 재벌집 자식이 있으니 운빨이 맞긴 맞는 거 같습니다.
No.99 AaronJudge
23/03/19 01:36
수정 아이콘
참……..
23/03/19 09:35
수정 아이콘
정말로 심심한 유감의 뜻을 표합니다.
23/03/19 07:56
수정 아이콘
한군두가 요기 있었네?
23/03/19 09:36
수정 아이콘
한군두가 뭔지 몰라서....
23/03/19 09:40
수정 아이콘
한명이 군대 두 번...
23/03/19 09:46
수정 아이콘
!!!
티나한
23/03/19 10:23
수정 아이콘
군대에서 밥 안줄걸요. 뭐든지 셀프조달이라 들었는데
23/03/19 13:20
수정 아이콘
굶거나 병들어 죽기 직전이 되면 집으로 보낸다고 듣기는 했습니다.
보리야밥먹자
23/03/19 12:46
수정 아이콘
저게 진짜면 정말 골떼리네요 저래도 그냥 참고 산다? 한심 그자체죠
파워크런치
23/03/20 09:54
수정 아이콘
한심보다 세뇌의 무서움이 아닐까 하네요. 저게 김정은 때문이 아니라 한국과 미국 때문이라고 진지하게 믿고 있다는거니;;;(그래서 안 참고 전쟁하자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공지]2024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선거게시판을 오픈합니다 → 오픈완료 [53] jjohny=쿠마 24/03/09 31156 6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6] 오호 20/12/30 251756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6] empty 19/02/25 327774 8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50588 28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321247 3
101517 [정치] 유나 선생이 바라본 '2024년의 일본' [21] KOZE3505 24/05/20 3505 0
101516 [일반] 어제 인천발 샌프란시스코행 항공기가 출발 1시간 반만에 회항한 이유 [22] 매번같은5052 24/05/20 5052 0
101515 [일반] 5/31일 종료예정인 웹툰 플랫폼 만화경 추천작들(1) [14] lasd2413832 24/05/20 3832 3
101514 [일반] 중국 스파이설에 휩싸인 필리핀 조그마한 마을 여성시장 앨리스 궈 [17] 매번같은6330 24/05/20 6330 0
101512 [일반] 나르시시즘의 뿌리, 무가치감 [14] 칼대남3949 24/05/20 3949 3
101511 [일반] (얏후) 한국인들이 생활체육에 관심이 없다는 말에 동의할 수 없는 이유. [99] 캬라8695 24/05/20 8695 26
101509 [일반] 이란 대통령 탑승 헬기 비상착륙…외무장관 동승 [35] 카즈하10836 24/05/19 10836 1
101508 [정치] 윤석열 대통령 “빚만 잔뜩 물려받은 소년가장 같은 심정”…씀씀이 확 줄인다 [128] 베라히13870 24/05/19 13870 0
101507 [일반] 여성시대의 집단성희롱 사태에는 침묵하는, 자격 없는 언론과 기자들 [111] 실제상황입니다11354 24/05/19 11354 32
101506 [정치] 검찰, "김건희 여사 책 주웠다" 아파트 주민 소환 통보 [22] 조선제일검8496 24/05/19 8496 0
101505 [일반] 재미로 코딱지 파는 심리를 통계 분석해 보았습니다. [30] 인생을살아주세요4108 24/05/19 4108 18
101503 [일반] [팝송] 밴슨 분 새 앨범 "Fireworks & Rollerblades" 김치찌개2258 24/05/19 2258 0
101502 [일반] <혹성탈출: 새로운 시대> - 기본에 충실한 후속.(약스포) [16] aDayInTheLife3105 24/05/19 3105 2
101501 [일반] 시흥의 열두 딸들 - 아낌없이 주는 시흥의 역사 (14) 광명, 서울과 애증의 관계를 맺다 [4] 계층방정1783 24/05/18 1783 3
101500 [정치] 일부 품목 해외 직구 금지 발표 2일만에 보류 [70] 매번같은7707 24/05/18 7707 0
101499 [일반] 자유게시판에는 이런글도 있어야합니다 [22] 카아4092 24/05/18 4092 7
101498 [일반] 요즘 본 애니 잡담 [22] 그때가언제라도2012 24/05/18 2012 2
101497 [일반] 시흥의 열두 딸들 - 아낌없이 주는 시흥의 역사 (13) 우리는 다시 하나될 수 있을까 [6] 계층방정6171 24/05/17 6171 1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