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5/19 18:30:09
Name 총알이모자라2
Link #1 뉴스
Subject [연예] 하이브 입장문
https://m.entertain.naver.com/article/396/0000676757
<민희진 어도어 대표 관련 하이브 입장문>

하이브에서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중요한 법리적 판단을 앞둔 시점에 개인의 감정을 앞세운 입장문을 배포한 민희진 대표의 행태에 안타까움을 표합니다.

아티스트가 본 사안에 언급되지 않길 바란다면서, 아티스트와 본인의 관계를 부각시키며 직접적으로 끌어들인 행태 또한 매우 부적절하다고 보고 있습니다.

민 대표는 그간 선동적 언행과 감정적 호소로 사안의 본질을 가려왔습니다. 이번 입장문에서도 또 한 번 그런 의도를 드러내고 있지만, 수많은 증거와 팩트에 의해 본인의 의도와 실행이 드러나고 있을 뿐입니다.

여러 투자자들을 어떤 의도로 접촉했고 끌어들일 생각이었는지는 민 대표의 대화록에 무수하게 남아있습니다.

경영권 탈취 시도, 비이성적인 무속 경영, 여성 직장인과 아티스트들에 대한 비하 발언들이 명백한 증거로 남아 있습니다. 모두 회사를 이끌어갈 대표이사로서는 부적절하고, 매우 심각한 결격사유입니다.

당사는 어떤 자료도 짜깁기한 적이 없습니다. 적법절차에 의해 관련 자료를 확보했음을 재판정에서 말씀드리고 원문을 제출했습니다. 그럼에도 민 대표는 언론을 상대로 '불법취득한 자료', '짜깁기한 자료'라고 거짓말하고 있습니다.

민 대표는 아티스트를 앞세우거나 언론에 입장문을 발표할 게 아니라, 지금이라도 감사에 응하고 수사와 사법절차에 성실히 임해주기 바랍니다.  



------------
상대적으로 짧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5/19 18:33
수정 아이콘
지금 팩트와 법리로 보면 하이브 우위라고 보는게 맞을까요?
그시기
24/05/19 18:37
수정 아이콘
둘사이 계약서가 가장 중요하다는데 공개가 안되서 봐야죠 머
24/05/19 18:38
수정 아이콘
배임인가 아닌가가 문제이지 현재 대표이사 짤라내는데는 별문제없을겁니다..
총알이모자라2
24/05/19 18:38
수정 아이콘
증거가 조작이라고는 못하고 불법 수집이라고 했으니 일단 팩트인건 확실
매번같은
24/05/19 18:50
수정 아이콘
하이브가 원하는건 임시주총을 열어서 민희진을 해임하는거고, 민희진이 재판에 나와서 얘기한건 하이브의 80% 지분 행사 못하게 해달라는건데, 지분 많이 가진 사람이 원하는 대표를 선출하는걸 어찌 막을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이번에 가처분 신청이 통과되더라도 언젠가는 짤리는거죠. 지분 많이 가진 사람이 대표도 못 짜르고 이사회 구성도 맘대로 못하게 되면 회사에 지분이라는게 필요할까요.
cruithne
24/05/19 19:00
수정 아이콘
법적으로야 아직 모르죠. 배임죄에 해당된다 안된다 자체도 말이 많으니
jjohny=쿠마
24/05/19 19:28
수정 아이콘
(수정됨) 지금까지 나온 것들 중에 팩트와 주장을 칼 같이 구분하기는 어려운 것 같지만,

그래도 가장 최신의 정보들을 모아보면 하이브 우위를 점치는 게 정배 같습니다.
24/05/19 18:34
수정 아이콘
민희진 입장문에 사실 내용이랄게 없어서 거기다대고 더 할말이 없겠죠 뭐
매번같은
24/05/19 18:52
수정 아이콘
결국 민희진이 최종적으로 원하는건 대표에서 짤린 다음에 뉴진스가 하이브에 전속계약 파기 소송을 내고 그게 통과되면 뉴진스 데리고 나가서 본인만의 회사를 만들겠다는거 같은데... 이래저래 계획을 짜왔지만 모든게 다 박살나고 난 이후에 남은건 결국 이거 하나군요.
모나크모나크
24/05/19 18:55
수정 아이콘
이번 일로 뉴진스가 너무 현실적인 사안으로 이미지 소모가 많아지네요. 돈이나 계약 이런게 자꾸 거론되어서 좋을게 하나없을텐데
24/05/19 18:57
수정 아이콘
혓바닥이 짧은 이유가 있겠죠
머스테인
24/05/19 19:04
수정 아이콘
하이브에서 발표한 자료가 불법인지 아닌지는 법원이 판단할 일이지요.
민희진이 판단할 일은 아닙니다.
녀름의끝
24/05/19 19:05
수정 아이콘
하이브측의 증거라는 것에 대해 불법수집 얘기만 계속 나오는데 독수독과는 수사기관에나 적용되는 문제고 사인 간에는 검열/감청/도청 정도 되야 문제가 되는데 각종 대화록 취득 과정에서 일부는 당사자의 동의가 없었을 수도 있겠고 경우에 따라 배임죄로 인한 처벌을 피할 수는 있겠다는 생각은 듭니다. 그렇다고 해임까지 피할 수 있을까 하면 모르겠지만.
바스테나
24/05/19 19:56
수정 아이콘
대화록 취득 과정에서 당사자의 동의 없이 취득하는게 가능한가요 도대체 뭔소리인지 모르겠네요
녀름의끝
24/05/19 20:05
수정 아이콘
민희진측 주장 중에는 일부 직원에게 협박을 하면서 강제로 동의서에 사인하게 했다는 얘기도 있었으니까요. 그 얘기의 진위여부를 떠나 만에 하나 증거 중 일부에 대해서는 절차 상의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지 않겠느냐 정도의 이야기입니다. 허나 그마저도 높은 가능성이라고 생각지는 않구요. 워낙 이 건에 대해 정보가 많아 제 기억이 정확치는 않지만 최초에 이 건에 대해 하이브측에 내부고발한 인사가 있는 걸로 알고 있고 대부분의 대화록도 그 인사가 제공한 것으로 알고 있어서 저 역시 민희진씨가 빠져나갈 구멍이 그렇게 넓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모카파이
24/05/19 19:57
수정 아이콘
당사자의 동의가없으면 어떻게 취득하죠 줘패나요?
녀름의끝
24/05/19 20:10
수정 아이콘
어도어측은 일부 직원에 대해 불법적인 감사가 이뤄졌고 하이브측은 적법한 범위 내에서 감사가 이뤄졌다고 주장이 갈리는 부분이 있었습니다. 해당 사안에 대해 정확히 알 수 없어 어도어가 주장하는 증거 불법취득이 최대한 인정된다는 전제 하에 '일부는' ~ '경우에 따라' ~ 라고 적었습니다만 저도 그 가능성이 아주 높다고 보지는 않습니다.
cruithne
24/05/19 20:22
수정 아이콘
대화 당사자면 상대방 동의 없이 녹취 가능한거 아닌가요?
바스테나
24/05/19 23:35
수정 아이콘
하이브가 불법적으로 동의 없이 취득한 자료 말하는 겁니다
룰루vide
24/05/20 19:12
수정 아이콘
회사에서 제공한 기기일텐데요...?
반납하라고 하면 반납해야만 하는거죠
노트북같이 휴대용은 가져가서 압수를 못하지만 회사에 설치되어있는 컴퓨터는 압수가 가능하죠
24/05/19 19:39
수정 아이콘
뭐 엄청 긴거애 비해 내용이 없었으니
법돌법돌
24/05/19 19:50
수정 아이콘
어차피 민사는 위수증이나 증거능력이 엄격하게 적용되지 않습니다. 중요한 증거라면 현 상황 하에서는 법원에서 굳이 증거능력을 부정할 이유가 없습니다.
24/05/19 20:02
수정 아이콘
하이브는 굳이 길게 말할 것도 없죠. 해고 전에 그냥 적당히 대응만 해줄뿐인거지.
24/05/19 20:11
수정 아이콘
양비론 정말 싫지만.. 당신들도 똑같지 않나?

특히 방시혁씨. 댁은 얼마 전 티비 나와서 떠들더라. 지난 날 자기가 대중들을 KBS 라고 여겼다고. 그 마음 고쳐먹었다고.

아니던데. 이번에 법원에 냈다는 탄원서? 를 보니 여전히 그렇게 생각하던데 뭘.
척척석사
24/05/19 20:57
수정 아이콘
어떤 부분이요? (정말 모르겠어서 어떤 부분이 그렇게 보이셨나 질문드리는 것이에요)
24/05/19 21:11
수정 아이콘
이건 또 먼 소리인지 크크크
애들 방패막이 쓰는 사람이랑 머가 똑같은지
이선화
24/05/19 20:16
수정 아이콘
[감정팔이 그만, 증거가 있으니 법정에서 대응해라]로 한줄요약이 가능하네요.
이웃집개발자
24/05/19 20:59
수정 아이콘
아오 키배는 느그끼리 떠라 제발 ㅜㅜ 언제끝나는거야 도대체
블랙보리
24/05/19 21:10
수정 아이콘
민희진 이슈 피지알도 신나게 즐겼던것 같은데 하이브쪽으로 많이 기울고 니서는 유독 피로도 호소하시는 분들이 보이네요 크크
이선화
24/05/19 21:14
수정 아이콘
원래 공격은 재밌고 방어는 피로한 법이긴 하죠
칼대남
24/05/19 21:48
수정 아이콘
갑자기 급속도로 피곤해지고  갑자기 법정가서 조용히 해결했으면 하는 댓글들이 보이네요 크크크크크
distant.lo
24/05/19 22:16
수정 아이콘
제가 볼 땐 그냥 사라지신 분이 더 많은 듯 크크
24/05/19 22:18
수정 아이콘
그 점은 이해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민씨와 뉴진스 옹호하는 분들은 감정적으로 잃을게 많은 쪽이고,
반대쪽은 주로 이슈를 즐기는 쪽이라 감정이입할 부분이 적죠. 민씨에게 스플댐 맞은 걸그룹팬들이나, 하이브쪽 사람들은 제외하구요…
24/05/20 18:11
수정 아이콘
재미의 문제입니다. 민희진 옹호가 단순 재미 이유로 하시는 분들 많았거든요. 그거 보면서 아프리카 유명 비제이 사건사고 칠 때 옹호하는 팬덤 생각나고 그랬습니다.
스테픈커리
24/05/19 22:05
수정 아이콘
적어도 혓바닥 긴 변명문을 작성한 민희진보단
지금의 하이브 입장문이 한 100배는 더 신뢰가 가네요.
허니콤보
24/05/19 22:25
수정 아이콘
법정에서 인정이 되냐 안되느냐 차이가 있겠지만 어쨌든 뭔가 많이 가진 건 하이브 쪽인것 같군요.
바스테나
24/05/19 23:32
수정 아이콘
하이브는 대화록 말고 다른 배임 확증 증거 자료는 없나요 맨날 대화록 타령만 하네요
녀름의끝
24/05/19 23:38
수정 아이콘
하이브가 감사를 통해 취득할 수 있는 대화록 외에 어떤 증거를 제출할 수 있을까요? 설마 하이브가 압수수색을 할 수 있는 수사기관이라고 생각하시는 건 아닐 테고;;
사바나
24/05/20 10:18
수정 아이콘
하이브가 무슨 검찰인줄 아시나봐요
오라메디알보칠
24/05/19 23:45
수정 아이콘
중립기어 박으신다면서 왜 자꾸 하이브 탓을 하세요.
바스테나
24/05/19 23:47
수정 아이콘
중립기어 제가 알아서 합니다 이러쿵저러쿵 하지 말아주세요
오라메디알보칠
24/05/20 00:21
수정 아이콘
중립기어 박으라고 해놨으면서 웃기네요. 본인도 알아서 할거면 남한테도 중립기어 운운하지 마시죠.
벤자민 화이트
24/05/20 02:28
수정 아이콘
혹시 면허가 없는
분이라 중립기어가 뭔지
모르는건 아닐까요?
바스테나
24/05/19 23:47
수정 아이콘
배임죄로 고발 했으면 대화록 말고 다른 확증 증거가 있어야 되는 게 맞죠
아우구스투스
24/05/20 12:03
수정 아이콘
아직 배임관련해서는 수사 시작도 안한거 아녜요?
24/05/20 18:13
수정 아이콘
바스테나님이 폭행을 당해서 신고하더라도 그 증거를 다 수집한 뒤에 신고하지는 않잖아요? 님은 수사기관이 아니니까요. 경찰에 신고하고 수사를 부탁하는거죠.
24/05/19 23:57
수정 아이콘
대화록이 현재 깔 수 있는 가장 의미있고, 중요한 자료니까 대화록 타령을 하는 겁니다.
그리고 배임 확증 증거 자료 같은게 있으면, 이미 이 일은 끝났어요.
이슈화 될 필요도 없이 민씨는 돈도 커리어도 다 잃고 나락갔습니다.
법적으로 애매하니까, 이렇게 그나마 서로 다투고 있는거죠.
아우구스투스
24/05/20 09:28
수정 아이콘
남들에게는 중립기어 박고 본인은 좀 하이브 까기 바쁘고, 잣대가 너무 이중적이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3301 [스포츠] 류현진 최근 5경기 스탯 [41]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4949 24/06/13 4949 0
83300 [스포츠] 월드컵 2차 예선, 인도와 카타르의 경기에서 나온 논란의 골 [14] 及時雨3496 24/06/13 3496 0
83299 [스포츠] [MLB] 오이오이 타니쿤 기대하고 있었다고! [9] kapH2599 24/06/13 2599 0
83298 [스포츠] 아프리카, KBO 중계권 획득 [35] Leeka5035 24/06/13 5035 0
83297 [스포츠] [MLB] 튼튼신의 영양만점 17호 투런 [18] kapH2497 24/06/13 2497 0
83296 [연예] 어도어, 뉴진스 및 여돌 렉카 유튜버 중학교7학년 신상공개 요청 승인됨 [18] Leeka5417 24/06/13 5417 0
83295 [스포츠] [KBO] 10개구단 작년/올해 평균관중 변동‌ [20] TheZone2360 24/06/13 2360 0
83294 [연예] 무당파 미국에 출몰!! Wu-Tang Clan 이야기 [21] 문인더스카이4373 24/06/13 4373 0
83293 [스포츠] 프로가 된다는것 [1] 어강됴리4762 24/06/13 4762 0
83292 [스포츠] 미쳐버린 프로야구 흥행페이스 [52] Pzfusilier8259 24/06/12 8259 0
83291 [기타] NBA:제리 웨스트 86세로 별세 [5] SAS Tony Parker 2815 24/06/12 2815 0
83290 [스포츠] [KBO] 감독의 품격을 보여준 오늘자 한화 [35] 갓기태7931 24/06/12 7931 0
83289 [연예] 2024년 6월 2주 D-차트 : 에스파 3주 1위! 에스파는 1-4위/뉴진스는 2-7위 [4] Davi4ever2132 24/06/12 2132 0
83288 [연예] 위키미키의 마지막 디지털 싱글 'CoinciDestiny' M/V [31] Davi4ever2705 24/06/12 2705 0
83287 [스포츠] 외국인으로만 '포스트 클린스만' 찾던 축구협회, 다시 국내 감독도 '고려' [43] 윤석열5077 24/06/12 5077 0
83286 [연예] 첫사랑(CSR) 'Pretty mob' M/V [3] Davi4ever1270 24/06/12 1270 0
83285 [연예] 방탄소년단 팬덤의 힘을 보여준 상징적인 장면 [2] Leeka4643 24/06/12 4643 0
83284 [스포츠] 정해성 "국내감독도 후보에 올려보자는 의견이 있었다" [17] 전기쥐3285 24/06/12 3285 0
83283 [연예] 2024년 상반기 일본노래방에서 가장 많이 불린 KPOP 노래 [45] VictoryFood4876 24/06/12 4876 0
83282 [연예] 빌리프랩의 해명 실패와 개인적인 잡담 [77] 니지6900 24/06/12 6900 0
83281 [스포츠] [MLB] 여! 히사시부리! 오타니 16호 홈런 + 다저스 한이닝 4홈런 [23] kapH3725 24/06/12 3725 0
83280 [연예] 방탄 진 전역 & 위버스 라이브중 [29] 조선제일검5380 24/06/12 5380 0
83279 [스포츠] [MLB] 전설의 양키스 1군 오늘도 가동! [25] kapH3557 24/06/12 355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