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4/12 18:05:18
Name VictoryFood
Link #1 https://gall.dcinside.com/mgallery/board/view/?id=majorleague&no=1343114
Subject [스포츠] [MLB/디씨펌] 통역사 도박관련 수사관과 오타니의 면담 내용.txt
https://assets.bwbx.io/documents/users/iqjWHBFdfxIU/rxtbqzz8hFys/v0

2024년 4월 2일 ~ 3일
수사팀이 일본어 통역사를 대동하고 오타니와 면담을 함
아래는 그 면담으로 다뤄진 내용

- [피해자 A(오타니 쇼헤이, 이하 오타니)]는 잇페이와 2013년에 처음 만남

- 2017년 말 오타니는 MLB 팀과 계약하게 됐는데, 당시 오타니는 영어를 전혀 할 줄 몰랐음. 현재도 제한적인 수준의 영어만 구사 가능함

- 오타니가 MLB에 진출하겠다는 포부를 공개적으로 밝힌 후에 잇페이가 오타니에게 연락해서 통역사가 되어주겠다고 제안함

- 미국에 온 후 잇페이는 에인절스에 정식 통역사로 고용됨. 에인절스 측에서 잇페이에게 부여한 임무는 오직 통역 뿐이었음

- 여기에 더해서 오타니가 잇페이를 개인적으로 매니저 및 비서로 고용함. 오타니가 잇페이에게 부여한 임무는 운전, 일상적인 업무, MLB 관련 이외의 사무 및 개인적인 일들을 처리하는 일이었음

- 2018년 경 잇페이와 오타니가 함께 [은행 A]의 애리조나 지점에 방문하여 [x5848 계좌(오타니의 돈이 도박 관련으로 빠져나간 계좌)] 를 개설함. 물론 잇페이가 모든 과정에서 통역을 해줬음.

- 오타니가 야구를 통해 받은 연봉은 전액 x5848 계좌로 입금됨.

- 연봉 이외에 광고 등으로 얻은 수익은 x5848 계좌가 아닌 다른 계좌로 입금됨.

- 연봉 이외 수입이 들어가는 계좌는 오타니의 에이전트, 에인전트 측의 경리, 재무관리자, 세무사, 회계사에 의해 관리됨

- 에이전트 측과 오타니가 만날 때는 항상 잇페이가 동행했음. 회계사, 재무관리자와 만날 때도 잇페이가 동행했는데, 오타니에 따르면 회계 관련된 미팅은 1~2회 뿐이었음. 오타니의 에이전트도, 회계사도, 재무관리자도 일본어를 할 줄 몰랐고, 오타니는 잇페이의 통역에 의존했음

- 오타니는 에이전트, 회계사, 재무관리자들이 x5848 계좌를 포함한 자신의 모든 계좌들을 관리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었음

- 오타니는 복수의 국가에서 다양한 종류의 수입을 얻고 있었기 때문에, 잇페이에게 특정 계좌에 대해서 질문하거나 하지 않았음. 대신 잇페이가 상기한 재무 전문가들을 통해 전체적인 수입 등을 파악해서 자신에게 알려주도록 함

- 오타니는 도박 관련 계좌로 단 한번도 송금을 한 적이 없음

- 오타니는 x5848 계좌를 포함하여, 자신의 계좌를 마음대로 해도 된다는 권한을 잇페이에게 준 적이 없음

- 오타니는 x5848 계좌와 연결되어 있던 이메일 주소를 알아보지 못했음(주: 오타니 계좌에 이메일이 잇페이 이메일로 되어있었음)

- 오타니가 잇페이가 x5848 계좌에 손을 댔다는 걸 알게된 건 2024년 3월 20일, 서울에서 경기를 가진 직후였음. 경기 후 다저스는 라커룸 미팅을 했는데, 거기서 잇페이가 영어로 모든 팀원들 앞에서 도박 관련 이야기를 함. 아무도 오타니에게 통역을 해주지 않았으므로 오타니는 잇페이가 무슨 말을 하는지 알 수 없었는데, 대충 잇페이에 관련된 거라는 것만 이해했다고 함. 팀 미팅 이후 오타니는 잇페이에게 무슨 일이냐고 물었고, 잇페이는 오타니에게 단 둘이 이야기할 수 있겠냐고 말함.

- 그날 저녁 오타니와 잇페이는 팀 호텔에서 이야기함. 잇페이는 오타니에게 자신이 불법 도박으로 큰 빚을 졌으며, 도박사에게 x5848 계좌의 돈을 주고 있었다고 처음으로 밝힘. 또 잇페이는 오타니에게 자신이 에이전트를 포함, 다른 사람들에게 오타니가 자신의 도박빚을 갚아주는 데 동의했다는 거짓말을 했다는 사실도 밝힘.


아래는 잇페이의 '오타니가 내 도박빚을 알고 갚아줬다' 라는 발언이 거짓인 이유에 대한 분석
수사팀이 오타니와 잇페이가 2020년부터 2024년까지 일본어로 주고받은 9,700여 장의 문자메시지 기록을 분석했다고 함

- 오타니와 잇페이는 스포츠 도박 관련 이야기를 나눈 적이 없음

- 오타니와 잇페이는 도박사 1, 2, 3, 관련인 1, 혹은 x1530 계좌(잇페이의 도박빚이 입금된 계좌)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적이 없음

- 오타니와 잇페이는 배당, 베팅 등 오타니가 잇페이와 도박사 1 간의 도박 건에 대해 알았다는 암시를 주는 어떠한 이야기도 나눈 적이 없음

- 오타니가 x5848 계좌의 정보를 에이전트나 이외 재무 담당자들로부터 숨기려 했다는 내용이 없음

- 잇페이는 몇차례나 은행 A의 직원들에게 본인이 오타니라고 말하면서 x5848 계좌에서 돈을 송금했는데, 오타니가 송금을 승인했다면 잇페이가 이렇게 오타니인 척을 하면서 은행에 연락할 이유가 없음

- MGM, 드래프트킹, 팬듀얼 등 합법 카지노 및 도박 사이트의 기록을 조사한 결과, 세 업체 모두에서 잇페이의 도박 기록이 발견되었는데, 오타니에 대한 기록은 없었음

- x5848 계좌에 연결된 이메일이 개설 당시 이메일에서 [이메일 주소 1]로 변경되었는데 해당 주소를 오타니가 알아보지 못했고, [이메일 주소 1] 은 잇페이의 핸드폰과 연결되어 있었음

- x5848 계좌에서 처음으로 도박사 1에게 송금이 된 것은 2021년 11월이었고 마지막 송금은 2024년 1월이었는데, 오타니가 2년 동안이나 잇페이의 도박빚을 계속 갚아주었을 것이라고는 생각하기 어려움. 또한 도박으로 얻은 수익으로 x5848 계좌의 손실액을 메워주지도 않았는데 오타니가 잇페이의 도박빚을 계속 갚아주었을 것이라고도 생각하기 어려움.


아래는 오타니의 핸드폰을 사법 당국이 조사한 결과

- 2024년 3월 25일, 오타니는 사법당국이 본인의 핸드폰을 조사하는 것에 동의함. 조사 결과 오타니가 잇페이의 불법 도박에 연관되거나, 그 사실을 알았다는 사실도, 그 빚을 대신 갚아주었다는 사실도 발견되지 않았음.

- 오타니는 본인의 핸드폰으로 x5848 계좌에 온라인으로 접근한 기록이 없음.

- 오타니의 인터넷 기록에는 오타니가 도박사 1의 도박 사이트 1 및 2에 접속했다는 기록이 없음.

- 오타니의 문자 메시지에는 스포츠 도박이나 잇페이의 도박빚에 관련된 기록이 없음.

- 오타니의 문자 메시지에는 도박사 1, 2, 3, 관련인 1, x1530 계좌에 대한 직, 간접적인 언급이 없음.

-----------

이 정도면 오타니 계좌를 통역사가 맘대로 접근하는게 가능하냐 라는 질문에 대해선 충분히 해명이 되는거 같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신성로마제국
24/04/12 18:07
수정 아이콘
수입이 너무 많아서 연봉 계좌에는 관심도 없는 건지, 그냥 돈에 관심이 없는 건지...신기한 사람이긴 하네요
24/04/12 18:13
수정 아이콘
수입이 너무많아서 재무관리사를 고용했는데 잇페이가 그 계좌를 재무관리사에게 숨긴거라....
신성로마제국
24/04/12 18:15
수정 아이콘
재테크 아둥바둥하는 민간인한테는 자기 수입이 얼만지도 모르고 전문 재무관리사(인스타 사기꾼들이 아닌),회계사,세무사가 팀담위로 붙어서 관리한다는 게 정말 신세계긴 하네요...
간옹손건미축
24/04/12 18:23
수정 아이콘
미국은 세금 신고가 너무 어려워서 세무사, 회계사 도움이 필요합니다. 오타니라면 꼭 필요하죠
No.99 AaronJudge
24/04/12 18:25
수정 아이콘
많기도 하고, 복잡하기도 하고….
우리나라에서도, 일본에서도, 미국에서도, 멕시코에서도 광고나 각종 굿즈 등이 팔리면 그 중 일부가 오타니에게 갈 텐데, 아무래도 엮여있는 회사도 많고 법적으로 어렵기도 하고
걸어다니는 기업이라고 생각되네요 흐흐
타츠야
24/04/12 21:03
수정 아이콘
윗분 댓글에도 있지만 미국은 같은 종류의 수입이라도 내가 어떤 목적으로 썼는지에 따라 수입 신고도 달리해야 하고 form도 종류가 다릅니다. 이게 작년에 한데로 올해도 된다는 것이 아니라서 또 체크해야하고. 너무 복잡해서 개인도 세무사 고용하는 사람들이 꽤 되고 구글 같은 경우엔 사내 위키로 별도로 직원들이 다양한 케이스로 작성해서 같은 직원들끼리 공유하고 알려주고 이러기도 합니다. 나무위키 한번 보고 오시면 어질어질하고 한국의 위대함에 대해서도 느끼게 됩니다 크크. 독일도 한국 대비해서 복잡한 편인데 그나마 미국에 비하면 선녀 수준이더라구요.
체리과즙상나연찡
24/04/12 18:22
수정 아이콘
근데 재무관리하는사람도 좀 허당인게.. 고객이 야구선수고 (수입에 비해서는 적지만..) 연봉받고 세금처리도 해야한다는걸 알텐데 연봉이 안들어왔는데도 몰라도 되는건가요 크크
24/04/12 18:46
수정 아이콘
잇페이가 연봉계좌는 오타니가 따로 관리해서 건들지 말라고 했다고 재무관리팀에게 거짓말을 했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오타니는 연봉계좌도 관리되고 있다고 알고 있었고, 재무팀은 나머지 수입만 관리하고 있었구요
냥냥이
24/04/12 18:18
수정 아이콘
일본에서도 오타니 가족에게 제발 돈쓰라고한다고..
오타니 엄마도 파트타임일한다고 합니다.
24/04/12 20:04
수정 아이콘
진짜요. 한국의 대스타들도 여기저기 들어오는 수입이 어떻게 되는지 잘 몰랐다가 가족이나 지인에게 뜯기고 나서야 아는데 오타니 같은 수퍼스타는 들어오고 나가는 돈의 구조가 엄청 복잡할겁니다. 차라리 가족이 자기들 이름으로 빌딩이나 한 채씩 샀으면 아깝지나 않지. 아무짝에 쓸모없는 도박 한다고 그 돈 다 날리다니....
달달한고양이
24/04/12 20:07
수정 아이콘
취…취미로 하시는 거겠죠 설마 ㅠㅠ 그 정도면 불효자 소리 들을듯
국수말은나라
24/04/12 23:20
수정 아이콘
생계입니다 오타니 부모님과 형제들은 오타니 계좌를 아예 모릅니다 즉 단1원도 오타니 돈을 안씁니다
콩돌이
24/04/12 21:57
수정 아이콘
그런데 검소한 삶 때문에 파트타임을 하시는 건 아닐 것 같네요. 그냥 노는 것보다는 소일거리라도 하는 게 삶의 활력이신 분(저희 어머니..)이 있더라구요.
밤에달리다
24/04/12 19:11
수정 아이콘
미국에 토스와 공인인증서만 있었더라면 이 금융후진국 놈들
김연아
24/04/12 20:39
수정 아이콘
+액티브엑스

이거 깔다가 지쳐서 돈 못 빼먹었을 듯요
엑세리온
24/04/15 12:06
수정 아이콘
공인인증서와 otp 둘다 만료돼서 서로 인증하라고 할때 도박을 포기할듯
인민 프로듀서
24/04/12 19:35
수정 아이콘
북미 운동선수쪽은 에이전트가 활성화되어 있어서, 재무나 회계쪽은 아예 그냥 전담 전문가 고용하고 신경안쓰는 경우가 많습니다.
영화 [블라인드 사이드] 주인공으로 유명한 마이클 오어도 은퇴 후에야 재산 정리하다가 뒤통수 맞은거 알고 고소했다죠.
24/04/12 20:06
수정 아이콘
매달 정산서만 받았어도 ㅠㅠ
이제 비어있는 통역 자리 내가 해도될까 타니형
세츠나
24/04/12 20:22
수정 아이콘
있을 수 없는 일은 아니지만 중간에 무슨 곡절이 있어서 그렇게 감쪽같이 속였나 했더니 구조상 충분히 가능한 얘기였네요. 가능한 한편 뭔가 작은 파탄 하나에도 쉽게 들통날 수 있는 구조기도 한데 참 길게도 끌고갔다 싶네요.
탑클라우드
24/04/12 20:34
수정 아이콘
거참... 진짜 도박이 무섭긴해요
24/04/13 09:00
수정 아이콘
믿기 힘들지만, 그래서 사실인.. 그 와중에 오탄희 평정심 유지하는것도 믿기 힘들긴 매한가지네요. 이래저래 만화같은 사람... 오늘도 어린분에게 많이 배웁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2822 [스포츠] [F1] 에밀리아-로마냐 그랑프리 결과 및 잡담 [13] 과수원2308 24/05/20 2308 0
82821 [스포츠] 의외로 언급이 안되는 또 다른 대투수 [36] Name 8248 24/05/20 8248 0
82820 [스포츠] [NBA/MIN] 2.7% [39] 무적LG오지환3990 24/05/20 3990 0
82819 [스포츠] 정해성 "귀네슈는 협상 카드였을 뿐 협상 대상은 아니었다" [72] 전기쥐7296 24/05/20 7296 0
82818 [스포츠] [오피셜] 쿠팡플레이 시리즈 토트넘 vs 뮌헨 [19] 위르겐클롭5636 24/05/20 5636 0
82817 [스포츠] [여배] 남은 VNL 일정에서 한국이 싸워볼만한 두 팀 [5] 우주전쟁3075 24/05/20 3075 0
82816 [스포츠] [오피셜] "5월 선임 안 될 가능성"…싱가포르전도 임시 감독, 김도훈 선임 발표 [45] 윤석열6123 24/05/20 6123 0
82815 [스포츠] [KBL] FA 자율협상 기간이 24시간 남았습니다. [26] 윤석열3331 24/05/20 3331 0
82814 [스포츠] [F1] 에밀리아 로마냐 그랑프리 결과 및 감상 [21] kapH3449 24/05/20 3449 0
82813 [스포츠] [NBA] 20년, 10년만에 컨파에 진출하는 미네소타와 인디애나 [46] 그10번4255 24/05/20 4255 0
82812 [스포츠] [KBO] 타자 유망주 3김시대 [33] 손금불산입5423 24/05/20 5423 0
82811 [스포츠] [MLB] 오타니랑은 다르게 스찌질을 하러 하성킴이 간다 [13] kapH5680 24/05/20 5680 0
82810 [스포츠] [해축] 맨체스터 시티 우승 및 PL 최종 순위표 [46] 손금불산입4677 24/05/20 4677 0
82809 [스포츠] [MLB] 위기의 다저스를 구하러 오타니가 간다 [13] kapH3515 24/05/20 3515 0
82808 [스포츠] [해축] 이강인 리그 최종전 1골 1어시스트.mp4 [7] 손금불산입3572 24/05/20 3572 0
82807 [연예] 뉴진스 멕시코 그룹 카피 논란 [156] jc15090 24/05/20 15090 0
82805 [스포츠] [여배] 한국 VNL 30연패 드디어 탈출 [6] 타츠야3618 24/05/20 3618 0
82804 [스포츠] [배구] 이겼습니다 [3] 무무보리둥둥아빠3238 24/05/20 3238 0
82803 [스포츠] 내맘대로 23/24 시즌 손흥민 결산 [24] 어강됴리5285 24/05/20 5285 0
82802 [연예] [권은비] 스프라이트 광고!! [1] VictoryFood4345 24/05/20 4345 0
82801 [스포츠] [NBA/MIN] 20년전 오늘은... [10] 무적LG오지환3125 24/05/20 3125 0
82800 [연예] 민희진 L부대표와의 사담2 [16] 녀름의끝9018 24/05/19 9018 0
82799 [연예] 2024년 5월 3주 D-차트 : 세븐틴 2주 연속 1위! 임영웅 6위-트리플에스 8위 진입 [5] Davi4ever1967 24/05/19 196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