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4/11 22:22:57
Name HAVE A GOOD DAY
File #1 Screenshot_20240411_221401_Samsung_Internet.jpg (187.3 KB), Download : 258
Link #1 네이버
Subject [스포츠] 요즘 기아에서 가장 잘치는 타자


이제는 교수가 아니라 총장이라 불리는 서건창입니다.

부상이후 매년 폼이 떨어지면서 작년엔 war 마이너스까지 찍으면서

2차드래프트에서 뽑히지도 않으면서 방출당하고 선수생활 끝나는 줄 알았는데

고향팀 기아에서 최저연봉을 받으면서 겨우 야구 경력을 이어가게되는데

요즘 하는거 보면 MVP시즌이 생각날 정도로 그냥 잘하네요.

어제도 사실상 결승타나 다름없었던 홈런성 2루타에
오늘은 4출루 경기.

솔직히 처음 올 때 전혀 기대도 안했는데
지금 기아에 서건창 없었으면 1위자리도 힘들었겠다 싶은 느낌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4/04/11 22:26
수정 아이콘
님자 붙여야하는거 아닙니까...
갓기태
24/04/11 22:27
수정 아이콘
엘지를 들어갔다가 나와서 터지고 잘 안풀리니 다시들어갔다가 나오신
배수지
24/04/11 22:29
수정 아이콘
최저연봉은 아닙니다...
HAVE A GOOD DAY
24/04/11 22:38
수정 아이콘
아 옵션이 껴있군요.

지금 하는거보면 옵션 그냥 달성하겠네요
Your Star
24/04/11 22:36
수정 아이콘
제목 보자마자 서건창이네 했고 내용 맞췄네요 정말 잘하고 있어요.
24/04/11 22:41
수정 아이콘
기아 올해 외국인투수도 잘 뽑은거같고 줍줍도 터지고 09->17->24 면 대강 리듬도 맞고 일치르는 해인거같은..
유나결
24/04/11 22:44
수정 아이콘
고향으로 간신히 모셔온 교수님
손금불산입
24/04/11 22:45
수정 아이콘
야구는 베테랑 줍줍이 분명 의미있다고 생각하는데 서건창은 너무 오래 슬럼프라 반등 못할줄 알았어요
디스커버리
24/04/11 22:48
수정 아이콘
타격폼도 완전 바뀐거 같던데 아직 초반이지만 이걸 반등하네요
삼각형
24/04/11 22:49
수정 아이콘
서교수님 요새 너무 좋습니다
지니팅커벨여행
24/04/11 22:56
수정 아이콘
시즌 전 : 서건창 자주 나오면 1위는 물 건너 간 것임
개막 후 : 서건창 아니었으면 1위는 물 건너 갔을 것임
잘해줘서 좋은데 수비를 너무 못해요.
공격으로 더 큰 기여를 해 주는데 항상 불안함니다ㅠ
배수지
24/04/11 22:58
수정 아이콘
수비도 너무 못하는 정도는 아니라고 봅니다...그냥 사람구실은 하는 느낌인데...
봄바람은살랑살랑
24/04/11 23:05
수정 아이콘
기아 내야 수비는 오히려 김선빈이 뭔가뭔가 싶긴하죠
박한울
24/04/11 23:13
수정 아이콘
어제 서건창 인터뷰때.. 그러더라구요.

나와 선빈이가 유격서 2루수 보고 있으면 문제가 심각한건데.
팀 상황상 어쩔수 없다.
그래도 최선을 다해보겠다..

그 만큼 지금 기아 부상선수가 너무 많네요.
위원장
24/04/11 23:49
수정 아이콘
서건창 수비위치는 사실상 1루가 메인이라
문제는 김선빈이죠
지니팅커벨여행
24/04/12 07:17
수정 아이콘
사실 그 1루가 시한폭탄이라...
비상의꿈
24/04/11 23:04
수정 아이콘
연봉 5천에 옵션 풀로 땡기면 1.2로 알고있는데 연봉 값은 이미 끝난 수준이죠;;
진짜 기아 줍줍 살려쓰기 내공은...
24/04/11 23:05
수정 아이콘
이대형 선수도 그랬고 고향팀에서 뛰는게 뭔가 마음이 편해지는 걸까요? 의외의 활약이 참 기쁘네요
안아주기
24/04/11 23:11
수정 아이콘
야구인생이 진짜 파도 같네요.
24/04/11 23:26
수정 아이콘
최원준도 OPS 1.1 넘게 찍는 중. 게다가 아직 삼진이 1개 밖에 없는 컨택 신이 되었습니다.
55만루홈런
24/04/11 23:33
수정 아이콘
부상타이거즈에 건창신 없었으면 진짜 큰일날뻔 크크크...
저렇게 타격이 좋으면 어디든 박아야할 수준....

기아는 지금 하위타선이 중심타선이고 중심타선이 하위타선인 크크크크

에러도 1위급으로 많고 부상자도 많고 뭔가 정말 못하는것 같으면서도 어찌어찌 이깁니다.
용병은 선발은 크로우만 조금씩 괜찮아지고 있어서 다행이고 소크라테스만 살아나면 딱인데 소크라테스가 슬로우스타터라 지켜는 봐야할듯
만약 계속 못하면 바꿔야...
지니팅커벨여행
24/04/12 07:19
수정 아이콘
그나마 희소식
크로우는 에이스가 아니었습니다~
네일이 이렇게 잘할 줄은 몰랐네요.
척척석사
24/04/11 23:34
수정 아이콘
먹은 타석이 얼마고 날린 기회가 얼마인데 팀 나가면 저러니 좀 꼴보기싫으네요
이제는 각종 효과들도 웬만하면 그러려니 하는데 올해 저거보고있으면 좀 긁혀요
24/04/11 23:37
수정 아이콘
근대 타격폼을 좀 더 극단적으로 바꾸고 그게 먹히는 것 같더라고요. 왜 트윈스 시절엔 웅크려 칠 생각만 했누..
비상하는로그
24/04/12 07:07
수정 아이콘
저도요..
엘지에서 기회도 많이 주고 살려서 쓸려고 별짓 다했는데
타석에 나와서 베팅때 항상 해설들이 얘기하던게
타이밍이 늦다 였는데 이번시리즈 봤더니
타이밍을 빠르게 둔다 라고 해설이 얘기 하더라고요…
트윈스 시절에는 왜 보고 치려고만 했는지..
24/04/11 23:40
수정 아이콘
아니 뭐 박병호 김상현 처럼 거포타입이면 이해라도 하지 서건창은 잠실 홈이면 더 스탯이 잘 나와야 할 것 같은데 어째서 LG 시절은...
곧미남
24/04/12 00:11
수정 아이콘
처음 1루로 쓸때만 해도 이게 뭔짓인가 싶었는데..
지니팅커벨여행
24/04/12 07:24
수정 아이콘
지금도 1루로 나오면 이게 뭔짓인가 싶은데
이걸 타격으로 극복해 버리니 할 말이 없네요.
사실 어제 그제도 1, 2루에서 처리 못한 수비 생각하면 안 쓰는 게 맞는 건데 크크크크
곧미남
24/04/12 07:58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그저께도 주자랑 겹치니 바로..
삼각형
24/04/12 07:37
수정 아이콘
수비에서 까먹는거 공격에서 만회한다!!
곧미남
24/04/12 07:58
수정 아이콘
이건 뭐 만회정도가 아니니 크크
빠르모트
24/04/12 09:07
수정 아이콘
올해 기아 컨셉이라고 생각해야죠.
수비에서 에러 까도 상대에게 한방 먹이면 해결된다라는 컨셉인데 나름 잘 먹히고 있죠.
평화왕
24/04/12 09:13
수정 아이콘
트레이드 됐을때부터 속상했는데 지금에서라도 잘 해준다니 너무나도 다행입니다
이런거 보면 구장 상성도 있겠지만 팀 상성도 확실히 있나 봅니다
앞으로도 쭉쭉 꽃길만 걸으시길
구마라습
24/04/12 09:27
수정 아이콘
올해 기아의 if가 나오는 족족 터지고 있어서 뭔가, 뭔가 일어나는거 아닌가 싶은데, 부상이 터지고 있으니 또 어떻게 될지 모르겠습니다.
24/04/12 12:49
수정 아이콘
LG팬이지만 팀을 막론하고 저렇게 터져주는 선수가 있으면 리그 흥행에도 도움되고 재미도 있어서 저는 좋은데, 염감은 좀 빡칠 것도 같습니다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2822 [스포츠] [F1] 에밀리아-로마냐 그랑프리 결과 및 잡담 [13] 과수원2308 24/05/20 2308 0
82821 [스포츠] 의외로 언급이 안되는 또 다른 대투수 [36] Name 8248 24/05/20 8248 0
82820 [스포츠] [NBA/MIN] 2.7% [39] 무적LG오지환3990 24/05/20 3990 0
82819 [스포츠] 정해성 "귀네슈는 협상 카드였을 뿐 협상 대상은 아니었다" [72] 전기쥐7296 24/05/20 7296 0
82818 [스포츠] [오피셜] 쿠팡플레이 시리즈 토트넘 vs 뮌헨 [19] 위르겐클롭5637 24/05/20 5637 0
82817 [스포츠] [여배] 남은 VNL 일정에서 한국이 싸워볼만한 두 팀 [5] 우주전쟁3075 24/05/20 3075 0
82816 [스포츠] [오피셜] "5월 선임 안 될 가능성"…싱가포르전도 임시 감독, 김도훈 선임 발표 [45] 윤석열6123 24/05/20 6123 0
82815 [스포츠] [KBL] FA 자율협상 기간이 24시간 남았습니다. [26] 윤석열3331 24/05/20 3331 0
82814 [스포츠] [F1] 에밀리아 로마냐 그랑프리 결과 및 감상 [21] kapH3449 24/05/20 3449 0
82813 [스포츠] [NBA] 20년, 10년만에 컨파에 진출하는 미네소타와 인디애나 [46] 그10번4255 24/05/20 4255 0
82812 [스포츠] [KBO] 타자 유망주 3김시대 [33] 손금불산입5423 24/05/20 5423 0
82811 [스포츠] [MLB] 오타니랑은 다르게 스찌질을 하러 하성킴이 간다 [13] kapH5680 24/05/20 5680 0
82810 [스포츠] [해축] 맨체스터 시티 우승 및 PL 최종 순위표 [46] 손금불산입4678 24/05/20 4678 0
82809 [스포츠] [MLB] 위기의 다저스를 구하러 오타니가 간다 [13] kapH3515 24/05/20 3515 0
82808 [스포츠] [해축] 이강인 리그 최종전 1골 1어시스트.mp4 [7] 손금불산입3572 24/05/20 3572 0
82807 [연예] 뉴진스 멕시코 그룹 카피 논란 [156] jc15090 24/05/20 15090 0
82805 [스포츠] [여배] 한국 VNL 30연패 드디어 탈출 [6] 타츠야3618 24/05/20 3618 0
82804 [스포츠] [배구] 이겼습니다 [3] 무무보리둥둥아빠3238 24/05/20 3238 0
82803 [스포츠] 내맘대로 23/24 시즌 손흥민 결산 [24] 어강됴리5285 24/05/20 5285 0
82802 [연예] [권은비] 스프라이트 광고!! [1] VictoryFood4345 24/05/20 4345 0
82801 [스포츠] [NBA/MIN] 20년전 오늘은... [10] 무적LG오지환3125 24/05/20 3125 0
82800 [연예] 민희진 L부대표와의 사담2 [16] 녀름의끝9018 24/05/19 9018 0
82799 [연예] 2024년 5월 3주 D-차트 : 세븐틴 2주 연속 1위! 임영웅 6위-트리플에스 8위 진입 [5] Davi4ever1967 24/05/19 196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