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3/11/17 03:54:05
Name 물맛이좋아요
Link #1 한국기원, 직접작성
Subject [기타] (바둑) 삼성화재배 32강에서 가장 기대되는 두 기사의 첫 대결, 신진서 vs 왕싱하오
Screenshot-20231117-031238-Chrome

바둑 세계 6대 메이저 대회 중에 4년에 한 번 개최되는 응씨배 다음으로 권위있는 대회인 삼성화재배 32강에서

오늘 17일, 세계랭킹 1위인 신진서와 세계랭킹 4위인 왕싱하오의 첫 대결이 있을 예정입니다.






신진서는 2000년생이고 왕싱하오는 2004년생으로

두 사람의 첫 대결이 기대되는 이유는 왕싱하오가 신진서 이후의 차기 세계최강자로 성장할 것이라 예상되는 선수이기 때문입니다.




Screenshot-20231117-031740-Chrome

- 신진서의 elo 그래프

세계 최강기사의 최전성기





Screenshot-20231117-031757-Chrome

- 왕싱하오의 elo 그래프

포텐이 터지기 직전의 왕싱하오





만약 왕싱하오가 지금 바둑인들이 예상하는 만큼 성장한다면

신진서와 앞으로 5년 이상 세계 최강자의 자리를 놓고 싸우게 될 것인데

그 두 기사의 반상에서의 첫 만남이죠.



조훈현 vs 이창호처럼 왕싱하오가 신진서를 꺾으면서 최강자의 자리를 차지할지

이창호 vs 이세돌처럼 신진서가 에이징 커브를 맞아 내려올 때 까지 누르고 있을지

바둑 애호가들은 이 스토리를 엄청 기대하고 있습니다.



신진서는 아직까지 자기보다 어린 기사에게 딱 2패만 하고 있는 상황인데, 올해 9월 5살 연하인 박지현 5단에게 처음으로 패배했고 아시안게임 4강에서 대만의 쉬하오훙에게 두 번째로 연하기사에게 패배한 적이 있습니다.

쉬하오훙에게 겪은 패배는 중국기원소속이 아닌 해외 기사에게 처음으로 패배한 기록이기도 합니다.

신진서의 비중국기원 해외기사와의 전적은 59전 58승 1패인데 이 1패가 쉬하오훙에게 기록한 패배입니다.



한국 기사 중에서는 아직 신진서를 이를 다음 최강자가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신진서가 엄청난 기세로 치고 올라오는 왕싱하오를 계속 쭈욱 눌러줬으면 좋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3/11/17 08:15
수정 아이콘
바둑은 모르지만 신진서 화이팅!
타시터스킬고어
23/11/17 08:15
수정 아이콘
신진서vs왕싱하오랑 변상일vs구쯔하오가 기대되는 판이네요. 둘다 좋은 결과 보여주길 기대해봅니다.
23/11/17 09:11
수정 아이콘
결승급 대진이 32강에서 크크 이게 추첨의 맛!!
츠라빈스카야
23/11/17 09:11
수정 아이콘
왕싱하오 지금 시점이 딱 신진서 2020년 9월쯤이랑 겹쳐 보이는군요.
도들도들
23/11/17 10:32
수정 아이콘
이창호-창하오
이세돌-구리
10년을 양분(이라고 쓰고 한국 우위라고 읽음)했던 익숙한 구도가 펼쳐지길 기대합니다.
마리오30년
23/11/17 16:01
수정 아이콘
신진서 완승으로 싱겁게 끝나버렸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1091 [연예] [르세라핌] 사쿠라 EASY 앨범 땡스투 [20] VictoryFood2261 24/02/20 2261 0
81090 [연예] [트와이스] 미니 13집 "With YOU-th" 하이라이트 메들리 [2] Davi4ever1461 24/02/20 1461 0
81089 [연예] 아이유의 멜론 1위를 위협하는 어둠의 아이유 [21] Davi4ever5346 24/02/20 5346 0
81088 [연예] 장카유설 중 "설" [25] 발적화6501 24/02/20 6501 0
81087 [스포츠] 바둑 / Elo ratings 기대 승률로 계산해 본 한국의 농심배 우승 확률 [19] 물맛이좋아요2799 24/02/20 2799 0
81086 [연예] 최근 카리나 유나 장원영 인스타 [11] 묻고 더블로 가!5748 24/02/20 5748 0
81085 [스포츠] 염경엽 감독 "김범석 자기관리 실패에 큰 실망" [60] 핑크솔져7339 24/02/19 7339 0
81084 [기타] 메가박스 북대구 가격 인하 [11] SAS Tony Parker 3827 24/02/19 3827 0
81083 [연예] 토이(Toy) 최고의 곡은? [66] 손금불산입2793 24/02/19 2793 0
81082 [연예] [아이유] 미니 6집 [The Winning] 인터뷰 비디오 [2] Davi4ever1538 24/02/19 1538 0
81081 [스포츠] 바둑 / 제 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 제 10국 신진서 vs 이야마 유타 결과 [24] 물맛이좋아요4517 24/02/19 4517 0
81080 [연예] [르세라핌] 'EASY' M/V (+컴백 쇼케이스) [49] Davi4ever3503 24/02/19 3503 0
81079 [연예] [비비지] 비시즌에도 빛나는 은하의 비쥬얼 (지난주 직캠+움짤) [3] Davi4ever2703 24/02/19 2703 0
81078 [스포츠] [KBO] 류현진 국내 컴백 이삿짐 피셜 [33] 매번같은7948 24/02/19 7948 0
81077 [스포츠] 농담했는데…정몽규한테 전화와” 선임 비화 밝힌 클린스만 [41] SAS Tony Parker 5364 24/02/19 5364 0
81076 [연예] (약후) [에스파] 카리나 어제 한터뮤직어워즈 직캠 및 움짤 모음 [24] Davi4ever5753 24/02/19 5753 0
81075 [스포츠] 15년째 발전이 없는 종목 [23] HAVE A GOOD DAY6435 24/02/19 6435 0
81074 [스포츠] [KBO] 류현진 복귀 예정 기사로 알아본 작년 10개구단 선발 성적 [15] TheZone5616 24/02/19 5616 0
81073 [스포츠] [KBO] 대전의 왕 복귀유력 [84] 갓기태8192 24/02/19 8192 0
81072 [스포츠] [KBO] 최근 3년간 포수 수비이닝 순위 [13] 손금불산입3723 24/02/19 3723 0
81071 [스포츠] [해축] 투헬아 또졌니.mp4 [25] 손금불산입4021 24/02/19 4021 0
81070 [스포츠] '클린스만 선임' 정몽규 축협 회장, 종로경찰서가 수사 [11] 윤석열6334 24/02/19 6334 0
81069 [스포츠] [해축] 리그 6경기 연속 골+멀티골을 기록한 호일룬.giphy [34] Davi4ever3901 24/02/19 390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