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3/11/16 18:12:26
Name 손금불산입
File #1 20231116060103072.jpg (193.1 KB), Download : 7
File #2 2023_11_16__STATIZ.png (36.5 KB), Download : 4
Link #1 네이버
Subject [스포츠] [KBO] MLB 신분조회 요청 받은 고우석 + 포스팅 도전 의사 전달 (수정됨)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44&aid=0000925905
29년 만의 우승, 다음날 마무리 신분조회···“이제 시작” LG, 또 지켜야 할 시간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09&aid=0004967323
고우석 ML 신분조회, 왜 차명석 단장은 "내가 결정할 수 없다" 했을까

신분조회 요청은 해외 구단이 KBO리그에서 뛰고 있는 국내 선수를 영입하기 전에 하는 사전 절차다. 물론 신분조회를 요청했다고 해서 빅리그 계약이 100% 보장되는 것은 아니다.

2017년 1차지명으로 LG에 입단한 고우석은 (중략) 포스팅 시스템으로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7시즌을 채웠다.

차명석 단장은 올 시즌을 앞두고 고우석에게 다년 계약 의사를 물었다. FA가 되기 전에 묶어두려 했으나, 고우석측은 해외 진출 뜻을 밝히며 다년 계약 뜻이 없다고 거절했다. 내년 시즌에도 고우석이 LG에서 뛰고, 2024시즌을 마치고 FA로 메이저리그에 도전하는 방안이 있다.

이에 대해 LG 차명석 단장은 당시 “우리 구단 출신의 메이저리거도 한 명쯤은 나오면 좋다는 것이 윗선의 의중이기는 하다”면서도 “당장 우승 목표로 가는 데 고우석은 있어야 하지만 나중에 실제로 상황이 생기면 고민해봐야 할 부분”이라고 말한 바 있다.



이번 시즌 워낙 부진했어서 좋은 오퍼를 받을 수 있을지나 의문이긴한데... 상황이 애매하게 꼬였군요. 구단 입장에서는 이러다 내년에 보내면 포스팅이 아니라 FA로 가는거라서 여러모로 신경이 쓰이는 것도 있는 듯 하고요.





https://sports.news.naver.com/news?oid=382&aid=0001088216
“포스팅 통해 도전하고 싶다” 고우석 의사 전달받은 LG, 고민이 시작됐다

차단장은 고우석측으로부터 “포스팅시스템을 통해 미국 진출에 도전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받았다. 차 단장은 스포츠동아와 통화에서 “내가 결정할 수 있는 사안은 아니다. 우선 위에 보고한 뒤 (고우석 측에) 연락을 주겠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고우석측이 확실하게 의사표현을 했다고 후속보도가 올라오는 군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제이크
23/11/16 18:14
수정 아이콘
올해 지금 성적 가지고 포스팅 보내봐야 헐값에 중간계투 로또 돌릴 팀이나 가능하지 싶은데...
그냥 절치부심해서 내년 빡세게 성적 올려서 팀도 좋고 본인도 차라리 FA로 대박내는게 낫지 않을까...
23/11/16 19:12
수정 아이콘
진필중 꼴 나는건 아니겠지요?
23/11/16 18:14
수정 아이콘
우석이 올해 너무털려서 힘들것 같아 보였는데 의외네요

그 표정만 짓지 말자 우석아..
23/11/16 18:15
수정 아이콘
김재환, 정의윤도 받았던 신분조회..
탑클라우드
23/11/16 18:16
수정 아이콘
메이저의 어느 팀들은 그의 포텐이 아직 남았다고 보는 것인가...
클레멘티아
23/11/16 18:17
수정 아이콘
금액 하한 걸어놓고 포스팅 받으면 되죠 뭐.. 나머지는 고우석의 선택이고요
손금불산입
23/11/16 18:21
수정 아이콘
잘해서 안돌아오면 올해냐 내년이냐 정도의 문제지만 못해서 돌아오는 경우 구단 입장에서는 내년보다 올해가 차라리 낫겠다 싶을겁니다. 포스팅으로 나가면 복귀한 다음에 FA까지 또 4시즌이나 걸리거든요. 반면에 고우석이 FA로 나가면 돌아올 때도 FA로 돌아오기 때문에 연봉도 훨씬 뛸테고 아니 원소속팀으로 복귀도 장담을 못하죠.
23/11/16 18:4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커리어 로우급 성적을 찍고 포스팅 요청은 그 미국에 미쳤다는 최향남도 안 해본 일이라서...
고우석이 KBO 포스팅 역사에 새로운 획을 긋고 싶은 마음이 없다면 FA로 가겠죠.

라고 썼는데 요청했군요. 올 시즌 성적이면 에이전트가 뜯어 말리는게 정상일텐데
그럼에도 요청을 한다는 건 선수가 강하게 의사 표현을 했나 보네요. 뭐 무응찰 날수도 있고 철회해도 상관없는 거긴 하니...
LG 입장에선 고민을 덜은 셈이군요. FA로 나간다고 하는게 더 부담이었을텐데...
손금불산입
23/11/16 18:59
수정 아이콘
적당하게 심심했던 정도가 아니라 이번 시즌 안좋은 쪽으로 임팩트가 너무 커서 분명 계약에 영향을 줄 것 같은데 일단 한해라도 빨리 넘어가고 싶은 마음이 있나 싶군요. 어차피 구위 회복이 된다면 1년 더 있을 필요가 없다 생각하는지...
23/11/16 19:05
수정 아이콘
올 시즌도 구위 쪽에 문제가 있는건 아니었던 걸로 보이고 (체감 뿐만 아니라 데이터 상으로도 구위와 구속은 문제 없다는 이야기를 봤습니다.)
계속 부상 입으면서 밸런스가 박살 나다보니 제구가 안 된 게 문제로 보여서
오프 시즌에 투구 밸런스 찾고 제대로 제구만 된다면 작년과 크게 다르진 않을 것 같긴 합니다.
돼지붕붕이
23/11/16 18:18
수정 아이콘
그냥 FA로이드+분유로이드 맞고 열심히해서 몸값잘받는게 베스트같은데..
23/11/16 18:18
수정 아이콘
(수정됨) 팀 입장에서도 당장 보내긴 그렇고, 고우석 입장에서도 당장 가는 건 좀 그렇죠.
올 시즌이 클로져 맡은 후로 사실상의 커리어 로우고, 1년 동안 부상을 3번이나 입었는데 제대로 된 오퍼가 올리 없으니...
신분 조회야 그냥 이런 선수 있다는거 우리가 아니까 찔러나 보자고 하는 경우도 많이 있구요.
다만 내년에 밸런스 찾아서 올 해처럼 공 안 날리고 정상적으로 한 시즌 보내면 그 때는 유의미한 수준의 오퍼 받을 수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라고 썼는데 포스팅 하겠다고 하는군요. 선수의 의지가 굉장히 강했나 봅니다..
23/11/16 18:24
수정 아이콘
올해는 아니죠
마감은 지키자
23/11/16 18:25
수정 아이콘
아마도 별 의미 없는 신분 조회이겠지만, 구위가 망가진 것은 아니라는 말을 들어서 싸게 데려와 고쳐 쓸 수 있다고 생각하는 구단이 있을지도 모른다 싶습니다.
마감은 지키자
23/11/16 18:55
수정 아이콘
본인이 도전하고 싶다니, 우승도 했겠다 입찰 구단 있으면 보내주는 게 낫다고 봅니다.
23/11/16 18:26
수정 아이콘
그냥 포스팅오면 똥값이라도 보내는게 낫다고 생각하는편
갔다오면 4년 묶이죠?

가서 성공하면 좋고 아니여도 돌아와서 4년은 묶여있으니
23/11/16 18:31
수정 아이콘
포스팅은 오퍼가 오는게 아니라 선수가 요청하고 구단이 받아들이면 KBO에서 MLB로 "이 선수 포스팅 할게요~" 하고 요청하는 거라서...
LG는 고우석이 포스팅 요청하면 거부는 안 할텐데 어차피 여기서 거부 안 하면 이후엔 LG는 아무런 선택권이 없어집니다.
지금 상황이면 선수가 요청을 안 할 확률이 높고, 포스팅을 하더라도 유의미한 오퍼가 없으면 선수가 철회할 확률이 높구요.
23/11/16 18:37
수정 아이콘
네 그러니까 고우석이 간다고 하면 보내준다고 해야 된다구요
엘지 입장에서는 뭐 우승도 한번 했겠다
간다면 보내주는게 맞고

고우석이 제 정신이라면 안가는게 맞죠
간다쳐도 내년에 잘하고 FA로 나가는게 자기한테 훨씬 유리하니까
핑크솔져
23/11/16 18:46
수정 아이콘
ttps://sports.news.naver.com/news?oid=382&aid=0001088216

고우석측에서 포스팅 의사 밝혔네요.
손금불산입
23/11/16 18:49
수정 아이콘
본문에 추가하겠습니다
23/11/16 18:4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어떤 선택을 하든 응원합니다.
입찰 구단이 없어도 도전하는 것에 비웃지 않겠습니다.
스웨트
23/11/16 18:54
수정 아이콘
저도 뭐 도전하겠다는데..
예전 김광현도 포스팅때 그랬고 결과가 나빠도..
23/11/16 19:18
수정 아이콘
도전 해볼만은 한거 같아요
구위야 가서도 충분히 통하지 않을까 싶은데..
갔다가 혹 실패하더라도 좋은경험이 될듯 싶기도 하고..
23/11/16 19:19
수정 아이콘
올해 모습으로는 좋은 제안 받긴 힘들지 않을까요?
순수하게 도전해보고 싶다는거면 모르지만 메이저 올라가서 충분히 기회 받는 것도 결국 돈일텐데.
닉네임을바꾸다
23/11/16 19:22
수정 아이콘
기회가 왔으니 도전은 해본다인건가...
뭐 좋은 오퍼는 안올지언정...
한국화약주식회사
23/11/16 19:33
수정 아이콘
구단은 포스팅 내보내는게 좋고 선수도 도전해보고 싶으면 나가는거죠.
23/11/16 19:35
수정 아이콘
손위 처남인가요? 이정후랑 같은팀가면 좋으려만
도도독
23/11/16 19:43
수정 아이콘
시즌 전 재계약 거절했을 때 포스팅 도전하겠구나 싶긴 했는데 올해 워낙 부진해서 안 할 줄...
23/11/16 19:43
수정 아이콘
뭐 올해보다는 내년에 더 잘하겠죠. 반등 예상하고 가는 거라 봐요. 엘지 입장에서도 나쁠 건 없어보임.
이정후MLB200안타
23/11/16 19:55
수정 아이콘
선수의 이미지를 제외하고 보면 생각보다 프로필이 나쁘지 않습니다.
98년생. 평속 90마일 중반 최고 90마일 후반의 불펜. 다년간의 마무리와 국제대회 경험 풍부.
단점이 분명히 없진 않지만 원래 포스팅이라는게 구단 입장에서 리스크를 지고 들어가는거니까 선수의 강점만 보고 하는거죠. 이정후도 단점/우려되는 부분만 보자면 끝이 없으니까요.
다만 내년 시즌 후 FA로 가는 것보다는 성적이나 신분 등 여러가지 측면에서 분명히 손해를 보는건데 선수가 어느정도까지 조건을 내려놓을지가 관건이라고 봅니다. 예를 들면 2+3년에 15+30M 정도의 규모라도 받아들일건지...
척척석사
23/11/16 20:05
수정 아이콘
헉 고우석에게 그런 숫자가 나오는 것도 헉인데 이게 내려놓고 받아들일건지 라는 말이 나올만한 숫자인가요
아니면 요새 엠엘비 인플레가 어마어마한가요 덜덜
이정후MLB200안타
23/11/16 20:09
수정 아이콘
금액도 요즘 시세로는 A급 금액도 안될뿐더러 2+3년 이라는 구조는 구단에게 완전 리스크헷징 수단을 쥐어주는거라 보통의 경우라면 선수들이 안받을 형태라서 예로 들어봤습니다.
비오는풍경
23/11/16 21:56
수정 아이콘
정말 말도 안되는 계약이라도 받아야 갈만한 수준이라고 보시는 건가요?
저도 이렇게 보긴 하는데... KBO에서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서 고우석이 MLB에서 통할만한 장점이 뭐가 있을지 잘 모르겠음
이정후MLB200안타
23/11/16 22:13
수정 아이콘
저는 개인적으로 고우석의 포텐을 높게 봅니다만 대부분의 여론이 긍정적이지는 않고, 또 올시즌이 커리어로우에 가까웠던건 사실이라 방어적으로 해본 얘기입니다.
말씀하시는 '말도 안되는' 수준의 계약이 어느 정도인지는 모르겠는데, 만약에 들어오는 제안이 단년 계약 수준이거나 AAV 5M 이하 수준이라면 그냥 24시즌 끝나고 FA로 나가도 됩니다. 예년 폼 찾은 상태에서 FA 신분이면 선택지가 확 넓어지니까요.
Pzfusilier
23/11/17 09:54
수정 아이콘
후지나미가 3M인데 aav 5M이면 절하고 가야죠..
무적LG오지환
23/11/16 19:5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사실 불펜이라 작년이라고 해서 올해보다 압도적으로 좋은 오퍼 받았을지도 의문이라 본인이 도전하고 싶을 때 도전 허용하는게 여러모로 팀에게도 개인에게도 좋죠.
기왕 도전하는거 좋은 결과 있길 바라봅니다.
한가인
23/11/16 20:06
수정 아이콘
이정후 가니까 함께 가고 싶은거 같은데
다크서클팬더
23/11/16 20:12
수정 아이콘
이건 LG가 걍 포스팅 시켜주는게 여러모로 유리할것 같은데.
내년 시즌 잘한 다음에 FA로 풀리면 구단이 딱히 이득이 없어서요.
Pzfusilier
23/11/16 20:13
수정 아이콘
신분조회야 뭐 손아섭도 받던거라.. 포스팅 응찰 ^무^가 생각나네요.
비오는풍경
23/11/16 21:43
수정 아이콘
본인이 도전하는 거야 도전하는 건데
뜬금없긴 하네요
시나브로
23/11/16 22:16
수정 아이콘
작년 시즌에 진짜 인상 깊었는데. 해외와 겨뤄 볼 만한 국내 극소수 특급 선수 중 하나. 작년 이정후 타격 엄청났던 것도 생각나고요.
청춘불패
23/11/16 22:36
수정 아이콘
믈브쪽에서 올해 부진이 일시적인것으로 생각하고
반등의 여지가 있다 생각할 수도 있는데
그래도 좋은 계약은 어려울 듯 싶네요
막말로 고우석정도 되는 선수들이 널린 곳이
믈브니까요
23/11/16 23:18
수정 아이콘
고우석이 이번에 가면 찐 도전이네요.
돈 생각 안하는.
1년후 fa로 미국 가면,한국 복귀할때 바로 한국 fa인데.
지금 가면,한국 돌아올때 fa아니고 4년 lg소속이고 그 이후에 fa.
23/11/17 03:36
수정 아이콘
구단 입장에서야 당연히 올해 끝나고 적당한 금액을 받고 갈 수 있다면 베스트인데 고우석 선수 입장에서는 내년이 몇배 더 좋을 것 같은데 굳이 올해 가야 하나 싶긴 하네요? 비싸면 좋고 아니면 말고 마인드인가
난키군
23/11/17 09:41
수정 아이콘
선수라면 MLB 도전은 누구든 하고 싶은 거니까요.
메이쟈에서도 젊은 오승환이라면....으로 본건 아닐까 싶긴하네요
좋은결과 있길 바랍니다.
23/11/17 10:43
수정 아이콘
돈 말고 진짜 성공하고 싶은거면 1년이라도 어릴때가서 굴러보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1091 [연예] [르세라핌] 사쿠라 EASY 앨범 땡스투 [20] VictoryFood2260 24/02/20 2260 0
81090 [연예] [트와이스] 미니 13집 "With YOU-th" 하이라이트 메들리 [2] Davi4ever1459 24/02/20 1459 0
81089 [연예] 아이유의 멜론 1위를 위협하는 어둠의 아이유 [21] Davi4ever5345 24/02/20 5345 0
81088 [연예] 장카유설 중 "설" [25] 발적화6501 24/02/20 6501 0
81087 [스포츠] 바둑 / Elo ratings 기대 승률로 계산해 본 한국의 농심배 우승 확률 [19] 물맛이좋아요2798 24/02/20 2798 0
81086 [연예] 최근 카리나 유나 장원영 인스타 [11] 묻고 더블로 가!5748 24/02/20 5748 0
81085 [스포츠] 염경엽 감독 "김범석 자기관리 실패에 큰 실망" [60] 핑크솔져7338 24/02/19 7338 0
81084 [기타] 메가박스 북대구 가격 인하 [11] SAS Tony Parker 3826 24/02/19 3826 0
81083 [연예] 토이(Toy) 최고의 곡은? [66] 손금불산입2793 24/02/19 2793 0
81082 [연예] [아이유] 미니 6집 [The Winning] 인터뷰 비디오 [2] Davi4ever1538 24/02/19 1538 0
81081 [스포츠] 바둑 / 제 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 제 10국 신진서 vs 이야마 유타 결과 [24] 물맛이좋아요4516 24/02/19 4516 0
81080 [연예] [르세라핌] 'EASY' M/V (+컴백 쇼케이스) [48] Davi4ever3498 24/02/19 3498 0
81079 [연예] [비비지] 비시즌에도 빛나는 은하의 비쥬얼 (지난주 직캠+움짤) [3] Davi4ever2703 24/02/19 2703 0
81078 [스포츠] [KBO] 류현진 국내 컴백 이삿짐 피셜 [33] 매번같은7946 24/02/19 7946 0
81077 [스포츠] 농담했는데…정몽규한테 전화와” 선임 비화 밝힌 클린스만 [41] SAS Tony Parker 5363 24/02/19 5363 0
81076 [연예] (약후) [에스파] 카리나 어제 한터뮤직어워즈 직캠 및 움짤 모음 [24] Davi4ever5752 24/02/19 5752 0
81075 [스포츠] 15년째 발전이 없는 종목 [23] HAVE A GOOD DAY6435 24/02/19 6435 0
81074 [스포츠] [KBO] 류현진 복귀 예정 기사로 알아본 작년 10개구단 선발 성적 [15] TheZone5614 24/02/19 5614 0
81073 [스포츠] [KBO] 대전의 왕 복귀유력 [84] 갓기태8191 24/02/19 8191 0
81072 [스포츠] [KBO] 최근 3년간 포수 수비이닝 순위 [13] 손금불산입3721 24/02/19 3721 0
81071 [스포츠] [해축] 투헬아 또졌니.mp4 [25] 손금불산입4018 24/02/19 4018 0
81070 [스포츠] '클린스만 선임' 정몽규 축협 회장, 종로경찰서가 수사 [11] 윤석열6333 24/02/19 6333 0
81069 [스포츠] [해축] 리그 6경기 연속 골+멀티골을 기록한 호일룬.giphy [34] Davi4ever3899 24/02/19 3899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