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7/31 15:46:33
Name 물맛이좋아요
File #1 5a7d75ec15e7806744f33ab8172515ee.jpg (18.4 KB), Download : 2
Link #1 Pgr21
Subject [스포츠] (야구) 10년 전 오늘 pgr21을 뜨겁게 달궜던 글.. (수정됨)


https://pgr21.co.kr/freedom/30748

LG 심수창 박병호가 넥센으로

넥센 송신영 김성현이 LG로

트레이드 된다고 합니다.

이거 LG가 트레이드에서 너무 이득을 보는 것 같은데

분명 뒷돈 거래가 있었겠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7/31 15:52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는 이게 넥센 입장에서 할만한 트레이드라는 의견을 커뮤니티에도 적었고, 블로그 글로도 적었었는데...
가끔씩 보면 즐겁습니다.
송운화
21/07/31 22:18
수정 아이콘
저도 당시 LG 입장에서, 그렇게 넥센에게 불리한 트레이드가 아니었다는 댓글 적었다가 세자리수 댓글 수집했던 기억이 나네요..
시나브로
21/07/31 15:53
수정 아이콘
와 정확히 10년이라니 느낌 있네요 흐흐 신에게는 아직 7시간이 남아 있습니다..!
라디오스타
21/07/31 15:55
수정 아이콘
....ㅠㅠ
올해는다르다
21/07/31 15:55
수정 아이콘
엘지가 11년에 플레이오프라도 갔으면 나중에 박병호가 홈런왕이 되건 말건 최소한의 명분이 생기는건데
윈나우 선언 직후 역대급 몰락을 해버리는 바람에..
ioi(아이오아이)
21/07/31 15:55
수정 아이콘
다들 대놓고 돈 주고 사올 때 왜 lg만 저렇게 바보 짓을 하는 거지? 애네들 거지였나?

생각했던 트레이드
월급루팡의꿈
21/07/31 16:01
수정 아이콘
아우 아파 그만 때려요.
불쌍한오빠
21/07/31 16:13
수정 아이콘
돈 거래도 있었다는 의혹까지는 본적이 있는데
실제로 결과 나온게 있나요?
Bronx Bombers
21/07/31 16:14
수정 아이콘
언더머니 15억이 있었다는 기사가 나왔다가 삭제된 적이 있었습니다.
당시 게시판 분위기는 15억도 적고 거의 30억은 줬을거다라는 예상이 지배적......
한국화약주식회사
21/07/31 16:36
수정 아이콘
15억 맞습니다. 2018년에 이면 트레이드 논란때 LG가 자진 신고한거라...
이정재
21/07/31 18:46
수정 아이콘
Bronx Bombers
21/07/31 16:14
수정 아이콘
저 땐 돈 주고서라도 LG가 잘 데려왔다는 얘기가 대다수였죠. LG가 한창 DTD하던 때였고 송신영은 솔리드한 불펜이었어서
그리고 데려오자마자 퐈이야를 하신.......
21/07/31 16:26
수정 아이콘
박병호가 저렇게 넥센에 가서 난리가 난 거 였군요

원래 LG였다니.......................
Cafe_Seokguram
21/07/31 23:08
수정 아이콘
82년도 청룡 어린이회원으로서 감히 말씀드립니다.

박병호는 탈쥐효과 최고 아웃풋입니다. ㅠㅠ

어떻게 엘지만 나가면 포텐이 터지는지 ㅠㅠ
무적LG오지환
21/07/31 16:31
수정 아이콘
박종훈이 트레이드 소식 알고 단장실인가 사장실 가서 절대 안 된다고 드러누웠었다는데 성공했으면 박종훈 유일의 업적이 될 뻔 했었죠.

사실 박병호 터진건 둘째치고 저 김성현 망할 놈이 지만 주작하는 것도 모자라 팀원 하나 꼬드긴게 LG한테 치명타였죠.
한국화약주식회사
21/07/31 16:38
수정 아이콘
김성현이 꼬드긴건 트레이드 전이라 (...) 트레이드와 상관은 없죠.
트레이드는 7월 31일이였고 박현준 조작경기는 5월 6월 경기였으니...
무적LG오지환
21/07/31 16:56
수정 아이콘
아 그랬었죠. 망할 놈들(...)
제로콜라
21/07/31 18:39
수정 아이콘
트레이드 안했으면 안터졌을 거니까
그 때 왜 트레이드 안했냐고 욕먹었을겁니다. 크크
네이버후드
21/07/31 16:34
수정 아이콘
다른 의미로 진짜 뒷돈이 아오
내맘대로만듦
21/07/31 16:59
수정 아이콘
야만없이지만 엘지에서 박병호 계속 긁었으면 한번쯤은 터졌을까요?
코세워다크
21/07/31 17:01
수정 아이콘
미국 트윈스에서도 망한거 봐선 아닐듯요..
타츠야
21/07/31 19:13
수정 아이콘
저도 여기에 한표. 박병호 선수는 멘탈 관리가 중요한 선수라 미국에서도 멘탈 관리만 잘 되었으면 성공했을 것 같은데 타국에서 말도 잘 안 통하는데 힘들죠.
21/07/31 17:02
수정 아이콘
안터졌을거 같아요. 잠실 쓰는 문제도 있고, 박병호가 유난히 멘탈적인 부분에서 많이 민감한 모습을 계속 보여줬으니 엘지에서는 힘들지 않았을까요
월급루팡의꿈
21/07/31 17:20
수정 아이콘
계속 긁자고 주장하는 쪽이었는데...
안됐을겁니다.
한국화약주식회사
21/07/31 18:00
수정 아이콘
엘지는 어중간한 자원이 많아서 자리를 오래 줄 수가 없었고 넥센은 죽이되든 밥이되든 박병호 말고 자원이 없다고 판단하고 박병호한테만 기회를 줬죠. (오재일 : ??) 엘지라는 팀이 그렇게 진득하게 기회를 줄 수 있는 팀이 아니였기도 했고...
Chasingthegoals
21/08/01 06:59
수정 아이콘
오재일은 나름 충분히 긁어볼만큼 기회를 줬습니다. 11시즌 기회 막비지일 때 서재응한테 툭 쳐서 넘어간 홈런에 대해 왜 넘어갔는지 모르겠다고 할 때부터 터지기 힘들거라 생각했어요. 이거 데자뷰였던게 박병호가 피네다 상대로 홈런 쳤을 때도 같은 말 했었고, 결과는 아시다시피 자리 잡는데 실패 했죠.
니시노 나나세
21/07/31 17:06
수정 아이콘
박병호 입장에서는 인생이 180도 변한 트레이드였죠.
초보롱미
21/07/31 17:47
수정 아이콘
사실 주작만 아니었으면 밸런스 괜찮을 뻔 했습니다.
박병호가 무조건 터질거라는건 알았는데.
데려온 김성현이 다른쪽으로 터질줄은 몰랐죠.

이 때 1할타자, 아름다운 1주일이니 머니 하면서 엘지가 괜찮은거 아니냐는 게 타팀팬들의 대세 였는데.
답답해 뒤지는 줄 알았죠.
지니팅커벨여행
21/07/31 18:46
수정 아이콘
박병호 심수창 모두 트레이드 되고 나서 대단한 기록까지 세웠던...
Hudson.15
21/07/31 18:51
수정 아이콘
300홈런 타자를 돈 받고 영입한..
AaronJudge99
21/07/31 19:02
수정 아이콘
제 인생 트레이드입니다 크크크크크
박병호! 박병호! 박병호!
태정태세비욘세
21/07/31 19:03
수정 아이콘
저 때 기준으로는 넥센이 손해인 느낌이었고.
송신영 선수 자체의 상징성도 있어서
트레이드날 울며 잠들었었는데….
이게 왠….허허 야구 몰라요
LG twins
21/07/31 19:18
수정 아이콘
님 신고
21/07/31 19:23
수정 아이콘
돈이 없었으면 모를까 돈이 있었으면 할만한 트레는 맞았죠
히어로즈가 당시까지만 해도 돈없어서 난리치던 구단이였으니.....
돈 없는 구단은 돈 벌어와야하니까요
평화왕
21/07/31 19:54
수정 아이콘
벌써 10년이나 되었군요..
뽕뽕이
21/07/31 20:10
수정 아이콘
박병호선수 와이프가 어릴적 친구인데요 (지금은 연락처도 모름)
아나운서까지 되고나서 이름모르는 2군선수랑 사귄다고 기사나서 매력이 많은 선수구나? 했는데
야구를 잘하는 선수였어요...
21/07/31 22:38
수정 아이콘
몰랐으니까... 그때는 몰랐으니까!
RED eTap AXS
21/07/31 22:46
수정 아이콘
요즘엔 박병호도 이름을 오랜만에 들어본 기분입니다.
천혜향
21/07/31 23:36
수정 아이콘
문제는 LG가 지금도 신진급 기용을 적극적으로 하는팀이 아니라는게 큽니다.
Chasingthegoals
21/08/01 07:01
수정 아이콘
홍창기는 그런 의미에서 아웃라이어죠. 바늘구멍 같은 기회에서 스스로 뚫고 자리 잡았으니까요. 차명석 단장이었으니까 안고 갔지, 전임 단장이었으면 트레이드 매물 요구할 때 했을지도 몰라요. 실제로 질롱에서 활약할 때 즉전감 선수와 트레이드 요청 왔던거 거절했다는 얘기가 있었는데, 이 구단이 키움이라는 썰도 있었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104483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44974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06820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265209 0
63285 [연예] 조유리- '가을 상자(with 이석훈)' Official Music Clip [1] kogang2001207 21/09/25 207 0
63284 [연예] 2021년 9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4] 추천258 21/09/25 258 0
63283 [스포츠] KBO 최고 명문팀은? [39] carpedieem1771 21/09/25 1771 0
63282 [스포츠] 무리뉴: 나한테 나이 든 선수 11명 주면 리그랑 챔스 우승하는 거 보여줌 [9] 실제상황입니다2017 21/09/25 2017 0
63281 [연예] 이정재의 넷플릭스 최애 작품은? [3] Davi4ever3615 21/09/25 3615 0
63280 [스포츠] [해축] 다른 팀 갈수도 있었지만... [3] 손금불산입1732 21/09/25 1732 0
63279 [연예] 최고의 요리비결 [2] 어강됴리2328 21/09/25 2328 0
63278 [스포츠] [해축] PL 금주의 빅매치 [15] 아케이드1632 21/09/25 1632 0
63277 [연예] [골목식당] 조아름님 가게 리뷰(스포주의) Croove2577 21/09/25 2577 0
63276 [연예] 나중에 방송댄스학원 차리면 대박날거 같은 연예인 [13] 강가딘5065 21/09/25 5065 0
63275 [연예] 아침 드라마 근황 [44] 추천6679 21/09/25 6679 0
63274 [연예] 기안 84 왕따 입장 표명 [57] 추천7905 21/09/25 7905 0
63273 [연예] '오징어게임'에 번호 노출로 전화 폭주…제작사 "100만 원 보상하겠다" [78] is0016349 21/09/25 6349 0
63272 [연예] (강스포) 무한도전으로 보는 오징어 게임 요약.jpg [7] Davi4ever4797 21/09/25 4797 0
63271 [연예] [무한도전] 떡하면 누가 생각나십니까? [9] TWICE쯔위4336 21/09/25 4336 0
63270 [연예] '오징어게임' 감독의 전작 [27] 나의다음숨결보다5559 21/09/25 5559 0
63269 [연예] aespa 에스파〖Savage〗환각 퀘스트(1) / 단체버젼 [4] 아롱이다롱이1052 21/09/25 1052 0
63268 [스포츠] [NBA] 언제나와 같은 스펙타클한 전개를 보여주는 미네소타 [14] 무적LG오지환1678 21/09/24 1678 0
63267 [스포츠] [KBO] 오늘자 크보 끝내기.gfy [2] 손금불산입1807 21/09/24 180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