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7/31 10:39:56
Name 손금불산입
File #1 4117775935613353861_n.jpg (243.2 KB), Download : 1
File #2 2021_07_31_Brazil_U23_vs_Germany_U23_lineup_in_Summer_Olympics.png (49.9 KB), Download : 4
Link #1 스쿼카
Subject [스포츠] [해축] 독일의 진짜 올림픽 세대 스쿼드




스쿼카에서 독일 국적 U23으로 스쿼드를 꾸려보면 저렇게 나온다고 합니다.

아래는 독일이 브라질과의 올림픽 개막전에서 2-4로 패배한 경기의 선발 라인업을 비교차 뽑아왔습니다. 이 중에서 와일드카드는 최전방에 있는 막스 크루제, 그리고 미드필더에 위치한 막시밀리안 아르놀트입니다.

여기에 나오지 못한 선수들에 포커싱이 될 것 같아서 올림픽 게시판이 아니라 스연게에 올려봅니다.

트랜스퍼마크트 기준으로 올림픽에 나오지 않은 중량급 선수들을 차례대로 적어보면

카이 하베르츠 (22, 첼시)
플로리안 비르츠 (18, 레버쿠젠)
자말 무시알라 (18, 바이에른 뮌헨)
리들레 바쿠 (23, 볼프스부르크)
유수파 무코코 (16, 도르트문트)
플로리안 노이하우스 (24, 볼프스부르크)

등이 있습니다. 각잡고 뽑으면 공격진, 미드필더진은 아예 전부 물갈이가 된다고 봐도 되겠네요.

수비수 쪽도 초신성들이 치고 들어오는 그런 수준은 아니라지만 주전급 선수들은 몇몇 새로 갈아끼워지는 것 같군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7/31 10:57
수정 아이콘
하베르츠 말고 아무도 못 알아 먹겠는건 기분 탓인가요
손금불산입
21/07/31 11:22
수정 아이콘
나이 때문에라도 이적설이 본격적으로 떠오르기 전 선수들이 많으니... 2-3년쯤 뒤에는 본격적으로 꽃을 피울겁니다. 이번 시즌 하베르츠 정도는 최약체로 꼽힐 수 있을정도로요.
꿈꾸는사나이
21/07/31 11:25
수정 아이콘
비르츠 무시알라 무코코는 이미 좀 핫해요.
회색추리닝
21/07/31 11:00
수정 아이콘
무코코 바그노만 벤자민
독일도 한텀지나면 다시 국대 살아날거 같네요.
풀이 좋긴 좋아요 독일이.
몽키매직
21/07/31 11:14
수정 아이콘
맥스 크루즈는 차 이름이네요...
21/07/31 12:00
수정 아이콘
그래봤자 2:0
21/07/31 13:33
수정 아이콘
확실히 같은 연령대의 프랑스대표팀에 비하면 너무 약한느낌이...
손금불산입
21/07/31 13:42
수정 아이콘
프랑스가 너무 세긴 하죠 크크
아라나
21/07/31 22:24
수정 아이콘
음바페 하나만으로도 덜덜..
21/07/31 14:33
수정 아이콘
다 들어본 이름이구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104479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44973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06813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265196 0
63283 [스포츠] KBO 최고 명문팀은? [11] carpedieem357 21/09/25 357 0
63282 [스포츠] 무리뉴: 나한테 나이 든 선수 11명 주면 리그랑 챔스 우승하는 거 보여줌 [2] 실제상황입니다517 21/09/25 517 0
63281 [연예] 이정재의 넷플릭스 최애 작품은? [1] Davi4ever2793 21/09/25 2793 0
63280 [스포츠] [해축] 다른 팀 갈수도 있었지만... [1] 손금불산입1482 21/09/25 1482 0
63279 [연예] 최고의 요리비결 [2] 어강됴리2023 21/09/25 2023 0
63278 [스포츠] [해축] PL 금주의 빅매치 [14] 아케이드1403 21/09/25 1403 0
63277 [연예] [골목식당] 조아름님 가게 리뷰(스포주의) Croove2351 21/09/25 2351 0
63276 [연예] 나중에 방송댄스학원 차리면 대박날거 같은 연예인 [12] 강가딘4606 21/09/25 4606 0
63275 [연예] 아침 드라마 근황 [43] 추천6297 21/09/25 6297 0
63274 [연예] 기안 84 왕따 입장 표명 [55] 추천7592 21/09/25 7592 0
63273 [연예] '오징어게임'에 번호 노출로 전화 폭주…제작사 "100만 원 보상하겠다" [78] is0016139 21/09/25 6139 0
63272 [연예] (강스포) 무한도전으로 보는 오징어 게임 요약.jpg [7] Davi4ever4693 21/09/25 4693 0
63271 [연예] [무한도전] 떡하면 누가 생각나십니까? [9] TWICE쯔위4251 21/09/25 4251 0
63270 [연예] '오징어게임' 감독의 전작 [27] 나의다음숨결보다5478 21/09/25 5478 0
63269 [연예] aespa 에스파〖Savage〗환각 퀘스트(1) / 단체버젼 [3] 아롱이다롱이1022 21/09/25 1022 0
63268 [스포츠] [NBA] 언제나와 같은 스펙타클한 전개를 보여주는 미네소타 [14] 무적LG오지환1656 21/09/24 1656 0
63267 [스포츠] [KBO] 오늘자 크보 끝내기.gfy [2] 손금불산입1778 21/09/24 1778 0
63266 [스포츠] 제2의 이재영·다영, 복귀길 열었다…정부, '학폭 징계' 수위 하향 [18] 불꽃매딕4086 21/09/24 4086 0
63265 [연예] '오징어 게임' 아시아 드라마 최초 넷플릭스 월드 1위가 더 대단한 이유 [15] 아롱이다롱이4124 21/09/24 412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