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6/20 22:12:13
Name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판을흔들어라
Link #1 엠팍, 한갤, kbo
Subject [스포츠] ERA 0.5 투수가 타자와 상대하는 방법(움짤) (수정됨)


2021년 6월 18일  SSG vs 한화   7회초 2아웃 상황에서 강재민 투수와 김강민 타자의 대결입니다.

7회 2사 2루에서 올라온 강재민은 제구가 되지 않은 듯 최주환 타자에게 볼 두개를 주고 벤치에선 고의사구 지시(여기에 식빵 굽는 강재민)

그 다음 한유섬 타자를 볼넷으로 내보내 2사 만루 상황이 됩니다.

X0XpIkz.jpg

승부는 10구까지 갑니다. 오른쪽에 투구 분포도를 확대해보면


YH13623.png

초구는 해설위원도 언급했듯이 카운터를 잡으러 가기위해 한 가운데 슬라이더를 던지고 김강민도 예상한듯 휘두르지만 헛스윙

그다음 2구와 3구를 바깥쪽으로 빼지만 김강민이 모두 커트해 냅니다.

여기에 자신감에 넘치는 듯 공 두개를 연달아 더 빼가면서 타자를 유혹하지만 김강민은 꿈쩍도 않고 투볼 상황이 됩니다.

다시 공한 개를 비슷한 곳에 넣은 뒤 7구 째는 허를 찌르는 듯이 몸쪽으로 던지지만 두 개 공 모두 커트를 당합니다.

바로 여기서 이 글을 쓰게 된 계기가 나오는데요 승부는 10구 였고 위 짤에서 보듯이 볼카운트가 투볼로 풀카운트가 아닙니다.

여기서 강재민이 혹은 강재민 최재훈 배터리가 4, 5구와 같이 빼는 공을 던졌다면 김강민은 속지 않고 풀카운트로 갔겠지만은

그걸 아는지 여기서 배터리의 선택은 그동안 던졌던 또 2구를 던집니다.

그리고 또 커트를 당하죠.

그렇다면 마지막 승부를 본 10구는 어떤 공이었을까요?







XJlZv9Z.gif

바로 4, 5구 처럼 크게 빼는데 속지 않았던 김강민이 여기에 속게 됩니다.


비슷한 공은 커트하고 더 크게 뺀 공에는 속지 않으니까 몸 쪽으로 하나 보여준 뒤

계속 비슷한 공을 던져 그 궤적을 머리에 심게 한 뒤에 다시 한 번 크게 빼면서 헛스윙을 유도했습니다. 

동점에 만루상황, 투 스트라이크 이후 집요하게 커트해 내며 속지도 않은 타자를 공략하는 방법으로썬 최고였습니다.

아래는 강재민 vs 김강민 대결 풀영상입니다.(오늘은 김강민 선수가 안타를 쳤습니다)


" />



역대급인 09 유동훈에 도전하고 있는 강재민 
(비슷하려면 여기서 더 할 수 있는 자책이 2자책 뿐이라는게.....)



그나저나 이번주 4.2이닝 85구 던지고 시즌 80이닝 페이스인데

관리 좀 해줬으면 합니다. ㅠ  

현재 35.2이닝 0.5 ERA 투수가 2승 3세이브 7홀드가 뭐냐 한화야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민서은서애비
21/06/20 22:18
수정 아이콘
정우람 이후 마무리로 써야 되는데 관리해줘야죠..
더치커피
21/06/20 22:29
수정 아이콘
방어율 1점대까지는 스트존 우겨넣기로도 가능한데, 0점대 찍으려면 유인구를 잘 던져야죠
아예 인플레이타구 허용 자체를 최소화해야 합니다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판을흔들어라
21/06/20 22:48
수정 아이콘
0점대 방어율을 사실 팬들이 원하는 느낌이죠. 오늘 강재민 1.1이닝을 10구로 막았거든요.....
헤나투
21/06/20 22:35
수정 아이콘
이닝 페이스가 너무 빠르긴하네요.
한화가 우승도전팀이면 저정도는 감안할수 있지만 지금 리빌딩팀이죠.
아껴써서 5년내에 우승도전할때 최상의 강재민을 써야죠.
피해망상
21/06/20 22:50
수정 아이콘
지고 있는데 올라오는거 보고 읭 싶더군요
Spike Spigell
21/06/20 23:37
수정 아이콘
가을 야구가 좌절되는 시점에서 시즌 아웃을 시켜줘도 괜찮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무적LG오지환
21/06/20 23:38
수정 아이콘
진짜 저 타석은 보면서 감탄이 나오더군요. 슬라이더 계속 저렇게 타자 바깥쪽 존에서 살짝 흘러나가는게 말이 쉽지 사실 엄청 힘든건데 참 쉽게쉽게 던지더라고요. 물론 본인은 쉽게쉽게가 아니였겠지만요.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판을흔들어라
21/06/20 23:49
수정 아이콘
7구 9구 만 직구고 모두 슬라이더더군요
차라리꽉눌러붙을
21/06/20 23:59
수정 아이콘
크게 휘두르며 생각나네요 드드드
포수도 머리 엄청 쓴 듯요
지니팅커벨여행
21/06/21 07:46
수정 아이콘
삼진잡고 투수 타자 동시에 뛰는 게 재미있네요.
예전에 손승락도 저런 움짤 돌아다녔던 같은데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jjohny=쿠마 20/05/10 98553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jjohny=쿠마 19/11/08 139497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jjohny=쿠마 19/03/15 198652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255438 0
62141 [스포츠] [해축] 맨체스터 시티, 잭 그릴리쉬 영입에 100m 오퍼 [16]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손금불산입915 21/07/31 915 0
62140 [스포츠] 손흥민에 의해 뒤틀려 버린 시간선.jpg [14]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쾌변4500 21/07/31 4500 0
62139 [스포츠] 유럽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던 K리그 출신 선수.jpg [6] 시나브로4170 21/07/31 4170 0
62138 [스포츠] (야구) 10년 전 오늘 pgr21을 뜨겁게 달궜던 글.. [38] 물맛이좋아요5452 21/07/31 5452 0
62136 [스포츠] 교회는 성경, 불교는 불경 [33] 물맛이좋아요5638 21/07/31 5638 0
62135 [연예] [러블리즈] 모델에 도전한 미주 [6] Davi4ever3104 21/07/31 3104 0
62134 [연예] 요즘 연습생들은 이정도 안무는 간단히 추나요.AVI [25] 비타에듀6461 21/07/31 6461 0
62133 [스포츠] [해축] 독일의 진짜 올림픽 세대 스쿼드 [10]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손금불산입3299 21/07/31 3299 0
62132 [연예] 테이크 댓의 싱글차트 기록을 정리하다가 아쉽다고 생각한게... [2] 비타에듀1051 21/07/31 1051 0
62131 [스포츠] 유럽사법재판소 "슈퍼리그에 참가 팀들에 대한 UEFA의 징계는 위법이다" [18] 하얀마녀3358 21/07/31 3358 0
62130 [스포츠] [KBO] [오피셜] 롯데-KT, 김준태-오윤석<>이강준 2대1 트레이드 단행 [27] 식스센스2485 21/07/31 2485 0
62129 [스포츠] [해축] 모두가 예상하던 골드컵 결승 매치업 [9]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손금불산입1929 21/07/31 1929 0
62128 [스포츠] [MLB] 역대급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끝났습니다 [25] ESBL3594 21/07/31 3594 0
62127 [연예] [레드벨벳] 컴백 아카이브 티저 영상 : 조이 & 슬기 [3] Davi4ever1452 21/07/31 1452 0
62126 [스포츠] [해축] 아스날, 벤 화이트 영입 [21] 及時雨1916 21/07/31 1916 0
62125 [연예] [트와이스] TTT '트둥 포레스트' 5편 & 아이엠 지효 또다른 영상 [4] Davi4ever635 21/07/31 635 0
62124 [스포츠] 현NBA 파워포워드 파워랭킹 티어.jpg [7] 김치찌개2483 21/07/30 2483 0
62122 [연예] [드림캐쳐] BEcause MV [21] Su A1436 21/07/30 1436 0
62121 [스포츠] 축구사이트에서 뽑은 21세기 현재까지 최고의 스트라이커 4명.jpg [18] 김치찌개5177 21/07/30 517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