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4/08 10:37:59
Name Winterspring
Link #1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50&aid=0000073484
Subject [스포츠] [여자배구] 대표팀 18인 명단
세터: 안혜진(GS칼텍스), 염혜선(KGC인삼공사), 김다인(현대건설)
리베로: 오지영(KGC인삼공사), 임명옥(한국도로공사)
레프트: 김연경(흥국생명), 이소영, 강소휘(이하 GS칼텍스), 표승주, 김주향(이하 IBK기업은행)
라이트: 박정아(한국도로공사), 김희진(IBK기업은행), 정지윤(현대건설)
센터: 양효진(현대건설), 김수지(IBK기업은행), 한송이, 박은진(이하 KGC인삼공사), 문명화(GS칼텍스)

2021년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 참가할 여자배구 국가대표팀의 명단입니다.
5월 25일부터 이탈리아에서 개최됩니다.

국대 뉴페이스로 김다인, 문명화 선수가 발탁되었네요.
세터진이 가장 약해보이는데...라바리니 감독 지도 하에 3명 세터가 잘 크길 바랍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4/08 10:41
수정 아이콘
키 때문인가.. 아이고 고은아...
drunken.D
21/04/08 10:48
수정 아이콘
김다인이 들어간 자리는 원래 조송화 자린데 조송화의 부상 때문에 기회를 얻은 것으로 보입니다.
21/04/08 13:20
수정 아이콘
아쉽지만 조송화는 라바리니호에 정식 탑승한적이 없습니다.
라감독이 추구하는 스타일이 아니라 부상 상관없이 못뽑힌거라고 봐야겠죠
케이는케이쁨
21/04/08 23:59
수정 아이콘
원래 학폭세터 자리인데 빠지면서 조송화 자리가 된건데 조송화 부상으로 김다인까지 간거죠. 조송화 vs 김다인이면 열에 아홉은 조송화 우세라고 할텐데요..
21/04/09 13:32
수정 아이콘
제가 위에도 언급했듯이 조송화 선수는 라감독 추구하는 스타일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라바리니 감독은 팀의 리시브가 흔들려도 빠른발로 공을 따라가 오버토스를 하는 세터를 선호합니다.
언더토스와 오버토스의 차이는 아실거라 생각합니다.
조송화 선수야 기복이 크지않고 범실이 적은 좋은 선수임은 틀림이 없지만 느린발과 그에따른 높은 언더토스 비율은 국제대회 세터로써의 경쟁력이 떨어진다고 봐야죠.
반면 김다인 선수는 경험이 적지만 발이 빠르고 얼마전까지 이도희 전감독에게 사사를 받았기 때문에 라감독이 기용한건 아닐까 생각합니다.
(전에 쓰던 선수도 이도희표 선수였기에...)
방과후티타임
21/04/08 10:54
수정 아이콘
사실 높이는 이고은이나 김다인이나 거기서 거기죠...
Lovelinus
21/04/08 10:45
수정 아이콘
오! 문명화가 발탁됐네요! 축하합니다!
갑자기왜이래
21/04/08 10:46
수정 아이콘
이고은을 안불렀네요 개인적으로 국대는 정지윤이 쭉 쭉 성장해 주길 기대 하는 중입니다
drunken.D
21/04/08 10:48
수정 아이콘
흥국이 즉전감이라고 박은진 거르고 데려간게 이주아였는데 3년만에 은진이가 앞서가는 그림이네요.
한국 러츠는 가서 리딩 좀 빡시게 배우고 왔으면.. 기름집 식구들 다들 부상 없이 잘 다녀오길 기원합니다.
MicroStation
21/04/08 11:30
수정 아이콘
이주아는 이미 올림픽 예선에서 국대로 선발되서 경기도 뛰었는데 이번에는 박은진한테 밀렸나보네요.
drunken.D
21/04/08 13:24
수정 아이콘
네 이주아롤을 할 수 있는 김수지 한유미가 있기 때문에 이번에는 블로킹에 강점이 있는 문명화한테 자리를 내어준 것 같습니다.
루카쿠
21/04/08 10:50
수정 아이콘
고예림은 원래 국대가 아닌가요?
아님 논란 때문에 빠진건가.
빨간당근
21/04/08 10:55
수정 아이콘
논란하고 상관없이 레프트 포지션에서 위 선수들을 뚫고 뽑히기가 좀 어려워 보이긴합니다.
방과후티타임
21/04/08 11:03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는 고예림이 표승주, 김주향보다는 더 낫다고 봐요. 공격력은 비슷비슷하고 리시브는 둘보다 고예림 스탯이 훨 낫죠. 블로킹이 안좋기는 하지만....
그것도 그렇고 어차피 서브로 쓸건데 신혼(예정)인 표승주 해외로 데려가는것 보단, 고예림이 낫지 않아 싶은것도 있고.....
루카쿠
21/04/08 11:16
수정 아이콘
저도 여배를 꿰진 못합니다만, 고예림의 기록이 전성기 황연주 정도는 되는 걸로 알아서요.
뭐 공식적으로 밝혀진건 아니지만, 논란이 있었다는 건 여배 팬이라면 알테고 그래서 제외가 되지 않았나 해서 댓글 달았네요.
21/04/08 11:39
수정 아이콘
고예림이 전성기 황연주요?
루카쿠
21/04/08 11:45
수정 아이콘
제가 잘못 안 것 같네요. 예전에 해설 누가 고예림과 전성기 누구를 비교한 것 같았는데 잘못 들은 듯합니다.
아래 댓글 달았는데 다는 사이 대댓글이 삭제됐네요.
21/04/08 11:48
수정 아이콘
(수정됨) 황연주가 지금은 비록 늙고 병들었지만 ㅠ v 리그 역대 최고의 라이트 입니다 ㅠ 고예림은 국대는 커녕 팀에서도 no.2 레프트가 맞을 선수구요. 수비야 당연히 레프트인 고예림이 훨씬 낫지만, 공격만을 비교하면 둘은 하늘과 땅 보다도 차이가 큰 선수에요.
Energy Poor
21/04/08 13:32
수정 아이콘
늙고 병들었지만... ㅜㅜ
루카쿠
21/04/08 15:24
수정 아이콘
아하 그럼 레프트 탑이 김연경이라면 라이트는 황연주라는 거네요. 국대 터줏대감이어서 에이스인줄은 알았는데 역대 최고면 고예림이 비빌수가 없는 수준이네요 ㅠㅠ 보니까 레프트는 좋은 선수가 많이 나오는 것 같은데 라이트는 좀 저조한 것 같더라고요. 이재영이 김연경 뒤를 이을 거라 생각했는데 그렇게 한 방에 갈 줄은...
21/04/08 15:44
수정 아이콘
전성기 황연주면 공격력으로는 이재영이 부러울게 없죠
스타나라
21/04/08 16:51
수정 아이콘
전성기 황연주는 김연경의 "파트너"였습니다. 보조공격수가 아니라요..
런던올림픽 4강때도 대표팀 주전라이트였고, 김연경이 해외진출 전 흥국생명 시절에도 팀의 주전 라이트를 맡았던 선수입니다.
고예림은 팀 내 레프트 파트너인 황민경과 비교해야 할 정도...
Goldberg
21/04/08 18:22
수정 아이콘
(수정됨) GogoGo 님// 부러울게 없는게 아니라 공격력만큼은 한수 위입니다 스피드, 점프력은 동급 기술, 파워, 블로킹은 황연주가 위입니다 전체적인 선수의 가치는 이재영이 위입니다만 공격력으로 전성기 황연주보다 우위에 있는 선수는 김연경 밖에 없습니다
21/04/09 10:23
수정 아이콘
Goldberg 님// 황연주가 김연경 양효진을 파트너로 선수 생활을 했다는 점과 이재영의 리시브로 인한 체력 부담을 생각하면 황연주가 한수위까지는 아니라고 봅니다. 클러치 상황의 세터라면 저도 전성기의 황연주에게 줄 것 같습니다만, 이재영도 충분히 좋은 공격수죠.
drunken.D
21/04/08 11:19
수정 아이콘
예림이가 리시브가 많이 개선된 편이라 표승주, 김주향보다 나은 선택이라는데 동의합니다.
표승주, 김주향이 윙스파이커 벤치자원이라고 보면.. 김연경 - 이소영 - 강소휘가 쉴 틈이 생길까 싶네요.
빨간당근
21/04/08 11:38
수정 아이콘
듣고보니 그렇긴하네요; 신혼.... 흠;;;
LeeDongGook
21/04/08 10:55
수정 아이콘
와 한송이..!
21/04/08 15:21
수정 아이콘
이것도 노인학대 입니다 크크
Grateful Days~
21/04/08 10:57
수정 아이콘
오지영-염혜선을 왜 같이 넣은건지.. 불화설 터진 선수들을.
나름쟁이
21/04/08 11:01
수정 아이콘
김희진은 왜 계속뽑나요?
drunken.D
21/04/08 11:20
수정 아이콘
안타깝게도 라이트에 세울 선수 중에 희진이형 보다 나은 자원을 찾기가 어렵습니다..ㅠㅜ
스타나라
21/04/08 16:53
수정 아이콘
후위 라이트로 새워놨을 때 제대로 쓸 수 있는 라이트가 김희진 말고는 없습니다;;;
21/04/08 11:05
수정 아이콘
기름(4): 안혜진 문명화 이소영 강소휘
흥국(1): 김연경
기업(4): 표승주 김주향 김수지 김희진
도공(2): 박정아 임명옥
인삼(4): 한송이 박은진 오지영 염혜선
현건(3): 김다인 정지윤 양효진

순위대로 나열한건데 흥국의 슬픈 상황이 보이네요
기업은 저 라인업+라자레바+조송화
인삼은 저 라인업+디우프+최은지 인데 어쩌다가...
21/04/08 15:34
수정 아이콘
시즌도중 저기서 세터가(염혜선 골절)빠져서
흥국꼴 났다고 봐야쥬 ㅠㅠ
이찌미찌
21/04/08 11:25
수정 아이콘
감독이 뽑나요 아니면 여기도 선발위원회가 따로 있나요?
뽐뽀미
21/04/08 11:53
수정 아이콘
김다인-김주향-문명화 선수가 새로 이름을 올렸네요.
gs팬이긴 하지만 이동공격이 안되는 문명화 선수가 그동안 계속 뽑혔던 이주아 선수 대신에 뽑힌 게 의아하긴 합니다.
양효진 선수가 국대에서 중용되지 않았던 이유도 이동공격 때문인데 말이죠.
개인적인 생각은 국대의 핵심은 세터라고 봐서, 세터진이 어떻게든 성장하길 바랍니다.
나비나비
21/04/08 12:43
수정 아이콘
라바리니가 양효진도 이동공격 없다는 이유로 선호하지 않아서 로테이션 돌리는걸로 알고 있는데, 문명화를 뽑은게 되게 의외네요.
박용택_33
21/04/08 15:06
수정 아이콘
문명화는 블로킹 원툴로 사용할듯 합니다.
21/04/08 15:23
수정 아이콘
한송이 노인학대 넘심한거 아니요!!!!
먹어도배고프다
21/04/08 19:37
수정 아이콘
그 노인이 이번시즌에....
울산공룡
21/04/08 15:47
수정 아이콘
김주향,표승주라니..차라리 둘 중 한 명만 뽑고 고예림,황민경,김미연같이 리시브 되는 애를 뽑지..아니면 문정원 뽑아서 수비형 레프트에 원포인트서버로 쓰면 되는데..
쿼터파운더치즈
21/04/08 18:16
수정 아이콘
솔직히 김연경 이재영 라인 무너진 시점에서 누구 뽑아도 의미가 없긴해요 레프트는
국대경기 꾸준히 본 사람이라면 뭐..감독도 제일 잘 알걸요
지에스 팬분들 많고 요즘 인기 대세지만 지에스 듀오나 박정아나 거기서 거기고
그리고 리시브 전용선수 많이 얘기하시는데 까놓고 얘기해서 국제대회에서 하나도 안먹혀요 이재영 이소영 강소휘 이런선수들이 사실 리시브받이도 더 잘합니다 안타깝지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69952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15860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161472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220635 0
59078 [스포츠] 이번주 결혼하는 190cm 배구선수 웨딩화보.jpg [4] insane1243 21/04/13 1243 0
59077 [스포츠] [해축] "무리뉴는 죽었다. 실패자의 길을 걷는 중" [15] 손금불산입1932 21/04/13 1932 0
59076 [연예] 아이오아이 5주년 기념 라이브 방송 [9] 사고라스1223 21/04/13 1223 0
59075 [스포츠] [여배] 이소영, KGC인삼공사 이적 확정…강소휘는 잔류 유력 [22] kapH1146 21/04/13 1146 0
59074 [연예] 쿠라키 마이(倉木麻衣)가 한국어로 부른 노래들 (+내한 공연 영상) [12] 시나브로925 21/04/13 925 0
59073 [스포츠] LG 라모스, 주한 멕시코대사관서 결혼..피게로아 대사가 주례(종합) [13] 산밑의왕1970 21/04/13 1970 0
59072 [스포츠] [해축] 스탐형님.. 이거 월드컵 결승이 아니라 친선 이벤트 경기입니다.. [1] 시나브로1085 21/04/13 1085 0
59071 [스포츠] '챔프전 MVP' 이소영, KGC인삼공사 이적 확정 [45] 캐러거2183 21/04/13 2183 0
59070 [연예] BTS Dynamite 빌보드 핫100 차트아웃!!! [6] 우주전쟁2442 21/04/13 2442 0
59069 [스포츠] [해축] 슈퍼 탤런트 전문 양성소가 된 도르트문트 [24] 손금불산입3960 21/04/13 3960 0
59068 [연예] [드라마] 반응 좋은 빈센조 16화 엔딩 [31] 아라가키유이4705 21/04/13 4705 0
59067 [스포츠] AI로 대체되도 할말 없는 직업..jpg [51] 마늘빵6685 21/04/13 6685 0
59066 [연예] 훈훈했던 서현과 김정현의 촬영장.gif [40] insane5676 21/04/12 5676 0
59065 [연예] 술마실때 꼭 보조를 맞춰줘야 한다는 꼰지애 [8] 강가딘3532 21/04/13 3532 0
59064 [연예] 팬클럽 관리 감독을 추진 중인 중국 [22] 판을흔들어라8054 21/04/12 8054 0
59063 [연예] 뭔가 이상한 롤린 [18] 제가la에있을때8786 21/04/12 8786 0
59062 [연예] [공식] 브레이브걸스 유튜브 채널 오픈 [9] 아롱이다롱이3592 21/04/12 3592 0
59061 [연예] 전효성 & 권나라 근황 [21] Davi4ever8867 21/04/12 8867 0
59060 [스포츠] [K리그] 지난 주 K리그 최고의 웃음벨.avi [7] Davi4ever1480 21/04/12 148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