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봐도 좋은 양질의 글들을 모아놓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6/09/24 06:48:26
Name   전기공학도
Subject   휴식을 취할 때 듣기 좋은 소리들
휴식을 취할 듣기 좋은 "소리"들-이라고 제목을 붙였습니다.
휴식을 취할 듣기 좋은 "음악"들-이라고 제목을 붙이지 않은 까닭은, 여기에 띄워드릴 것들은 음악이라고 하기는 조금 그렇기 때문이죠.


저는 요즘 공부할 때에는 권진아양의 노래를 듣거나 아니면 러블리즈의 음악을 듣습니다.
막간에는 Ben님의 노래를 듣고요.




그리고 정말 아무 생각 없이 휴식을 취하고 싶을 때는 다음과 같은, "멜로디가 없는, 인위적이지 않은 소리"들을 들어요.
유투브에서 대충 "자연의 소리"라든지 "ASMR"이라든지 "백색소음"이라든지라고 검색하면 나오는 것들인데..
유투브 영상을 다운로드 하는 프로그램 같은 걸 설치해서, 그 영상을 추출한 후에 mp3로 변환해서 듣고 있습니다.



'잔잔한 빗소리' 잡생각 없애주는 백색소음 명상,집중력음악 Sound of rain



[2 Hours ASMR] 밤 늦게 공부할 때 듣기 좋은 자연의 소리 Nature Sound for late night study



도서관 백색소음 '공부할 때 들으면 좋은 음악' Studyroom Whitenoise



자연의소리 힐링사운드 숲속 새소리 바람소리 휴식명상 -2시간 연속 음악 사운드 백색소음 집중 공부 소리



졸졸졸 시냇물 소리 새소리 자연의소리 ~ Nature Sound Birds Singing  



힐링스페셜 - 산림욕을 즐기는 듯한 산속의 물소리와 새소리::Meditation Sound-Various Birds Singing



One Hour of HQ Coffee Shop Background Noise





그냥 쉬고 싶을 때, 아무 생각 없이 눈감고 이 소리를 들어요. 그러다가 자기도 해요. 그러면 아팠던 머리가 조금 맑아지더군요.(다만 이 소리를 들어서 머리가 맑아지는 게 아니라, 자고 일어났기 때문에 머리가 맑아진 것이긴 한데;;)


(+추가할게요. 다음부터는 휴식을 취할 때 듣는, "멜로디가 있는, relaxing하게 해주는 소리들"입니다.


조용한 클래식 모음




베토벤 - 피아노 소나타 비창 2악장




Path Of The Wind (Totoro OST) - Joe Hisaishi(Piano ver.)





3 HOURS Relaxing Music with Water Sounds Meditation




6시간 공부,집중,안정,휴식을 위한 클래식 음악 모음



)


좋은 주말 보내세요!

* 라벤더님에 의해서 자유 게시판으로부터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6-11-04 18:43)
* 관리사유 : 좋은 글 감사합니다.



Hola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4 08:41
좋네요~
보들보들해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4 09:27
오 좋네요~

이건 바텐더가 일하는 걸 1시간 정도 찍어 놓은건데
https://www.youtube.com/watch?v=jAg6tyC9Xxc
소리도 괜찮고 의외로 구경하는 재미가 있더라구요
토다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4 10:25
최근에 일본의 그녀들을 모니터앞에서 헤드폰을 끼고 영접하는데, 소리가 asmr이더군요. 세상에나 흠흠 ...
TheLasi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4 11:14
빗소리 좋네요.

최근 과로라 힘들었는데 빗소리 들으면서 1시간쯤 더 잤는데 꿀잠이었습니다.

고마워요 :))
돌고래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4 14:46
맨날 유튜브에서 롤영성 틀어놓고 보다가 자는데...크크
이것도 좋네요 감사합니다
혹등고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4 17:07
스크랩과 개추드립니다
롤내일부터끊는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5 01:30
감사합니다. 찾고 있던 거네욧
하고싶은대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09/25 06:24
유게에서 봤던건데
김병장님 하고 잠깨우는 영상이 너무 인상깊었는데..
그게 asmr이였군요
기차를 타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6/11/10 09:56
정말 좋네요~ 음원 저도 추출하고 싶어지네요 하하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838 최초로 삼국지를 본 서양인들, 그들의 눈에는 어떻게 보였을까 [34] 신불해18004 17/03/06 18004
2837 어디서 못 된 것만 배워가지고 [25] CoMbI COLa13127 17/02/28 13127
2836 컴알못의 조립컴퓨터 견적 연대기 (3) 그래픽카드 편 [29] 이슬먹고살죠6106 17/02/23 6106
2835 귀함의 무사항해와 건승을 기원합니다. [155] ChrisTheLee12875 17/02/23 12875
2834 날개를 접습니다. [189] 마스터충달16268 17/02/21 16268
2833 미국에서 개발자로 성공하는 방법, 능력을 쌓는 방법 [49] 이기준(연역론)10224 17/02/14 10224
2832 셀프 웨딩 후기입니다. [42] sensorylab17668 17/02/11 17668
2831 의문의 고대 시절 전세계 최강의 패권 국가 [51] 신불해20778 17/02/11 20778
2830 PC방에서 인생을 배웁니다. [118] 온리진23648 17/02/10 23648
2829 황제의 아들을 두들겨 패고 벼슬이 높아지다 [27] 신불해14208 17/02/09 14208
2828 한국 사극을 볼때마다 늘 아쉽고 부족하게 느껴지던 부분 [110] 신불해15699 17/02/06 15699
2827 가난이 도대체 뭐길래 [128] 해바라기씨15511 17/02/05 15511
2826 간단한 공부법 소개 - 사고 동선의 최적화 [74] Jace T MndSclptr17906 17/02/01 17906
2825 조명되지 않는 한국사 역사상 역대급 패전, 공험진 - 갈라수 전투 [51] 신불해14216 17/02/01 14216
2824 월드콘의 비밀 [55] 로즈마리17274 17/01/30 17274
2823 할머니의 손 [14] RedSkai7593 17/01/30 7593
2822 "요새 많이 바쁜가봐?" [11] 스타슈터13320 17/01/26 13320
2821 명나라 시인 고계, 여섯 살 딸을 가슴 속에 묻고 꽃을 바라보다 [20] 신불해7724 17/01/18 7724
2820 가마솥계란찜 [47] tannenbaum15305 17/01/17 15305
2819 <너의 이름은.> - 심장을 덜컥이게 하는 감성 직격탄 [86] 마스터충달10396 17/01/15 10396
2818 [짤평] 2016년 올해의 영화 [116] 마스터충달13893 16/12/31 13893
2817 아 참 또 등 돌리고 누웠네 [33] 마치강물처럼16041 17/01/13 16041
2816 스물 아홉 마지막 날, 남극으로 떠난 이야기(스압/데이터) [111] 살려야한다12773 16/12/31 1277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