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vN '더 지니어스' 관련 게시글을 위한 임시 게시판입니다.
- 방송 기간 한정 임시로 운영됩니다. (선거, 올림픽, 월드컵 게시판과 같음)
Date 2014/01/18 21:38:09
Name   Duvet
File #1   bungdang.jpg (253.0 KB), Download : 10
Subject   [유머] 더 지니어스로 보는 붕당의 이해


붕당의 생성

시즌1의 유이한 참가자인 홍진호와 이상민은 누구나 예상하는 우승후보였다.
둘은 서로 사상이 달라
홍진호는 더 지니어스를 연합이 아닌 두뇌싸움으로 보았고 이상민은 강력한 우승후보 홍진호를 누르기위해 연합의 필요성을 느낀다.
아직까지는 붕당의 알력은 그렇게 강하지 않았다.


동인의 분화

서인 즉 연예인연합에 대해 비연예인들은 온건파와 강경파로 나뉘는데 온건파가 남인이 되었고 강경파가 북인이 되었다.
이다혜등 온건파는 조유영하고도 친분이 있고 딱히 연예인을 타도해야 할 필요성을 느끼지못하지만
강경파는 연예인연합을 빨리 타도해야 할 대상이라고 생각한다.
특히 대북 이은결은 서인을 몰아내야 우리가 살수있다며 서인을 탄압한다.


인조반정

이은결의 서슬퍼런 연예인 연합 타도에 숨 죽이던 서인은 노조이를 필두로 반란을 일으켜 이은결을 척살하는데 성공한다.
소북 임윤선은 그 서슬퍼런 서인의 파상공세에 겁을먹고 결국 자멸한다.
이 사건이후로 서인과 남인의 대립이 더 뚜렷해진다.


탕평책

재경은 더 지니어스 시즌2의 모든 멤버를 하나로 화합시킨 유일한 인물로 '가넷을 버는게 낫지않아요'라는 기치아래 그날만큼은 모두가
다투지 않고 서로 화합했다.



예송논쟁

4화가 끝난후 인터넷은 연예인연맹 대 비연예인연맹 논란으로 뜨겁게 불타오르며 이를 예송논쟁이라 한다.
이와중에 정종연은 4화는 커피일뿐 6화가 TOP라며 더 뜨거운 논란을 예고한다.


서인의 분화

노론의 거두 조유영은 평소 깐깐하고 반대편에 대해 지나칠정도로 적대적이라 온갖 어그로를 끌며 적이 많았다.
조유영은 3화에서 자신을 배신한 사람들을 모두 사문난적이라고 칭하며 적대했고 복수를 생각하고 있었다.

노홍철은 연예인연합에 속했으나 사적으로 비연예인들도 가장 잘챙겨주며 척을 지지 않으려한다.
연예인 , 비연예인 파벌 무서워가 그의 명언



사도세자의 죽음

사도세자 이두희는 신분증을 강탈당해 결국 게임에 전혀 참여하지 못한채 뒤주에 7시간동안 갇혀 최후를 맞이한다.
이두희의 비참한 죽음으로 인해 엄청난 논란과 후폭풍이 일어났다.



시파와 벽파의 분화

은지원은 술에 만취한채 신분증을 가져간건 더 지니어스에서 통용되는 것 아닌가요 라고 말한다.
한편 그 와중에 유정현은 신분증 가져간건 너무 심하지 않냐 다시 돌려놔라 라고 말하며 대립한다.
사도세자의 죽음을 둘러싸고 생긴 이 대립으로 서인은 시파와 벽파로 분화된다.



실학의 융성

임요환은 직접 자신이 게임을 주도하겠다며 불멸의 징표를 찾고 나무를 모은다. 직접 나혼자 해볼테니 나를 믿어보게 라며 자신있게
말하지만 실학은 곧 그 한계를 드러낸다.



서학의 등장

사자문양을 앞세워 나타난 남휘종은 우리 서양의 문물과 무기가 월등히 앞서니 다들 저에게 잘보이셔야 할겁니다. 라고 일갈한다.



세도정치의 등장....?

붕당이 무너지고 연예인연합이 득세하자 연예인들끼리 권력을 독점하는 세도정치가 일어난다. 이 세도정치로 인해 많은 시청자들이
빠져나가고 더 지니어스는 망조로 들어서게 된다.



치해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1/18 21:49
마지막엔 공중파에서 라이어게임 판권을 사들고 오는데.... 인가요 크크크크크
Duv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1/18 21:51
그거 괜찮겠네요 흐흐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363 [기타] 홍진호의 탈락인터뷰 [5] 조던5520 15/08/30 5520
2362 [기타] 김경훈은 다른 의미로 대단하네요. [31] 폭폭풍6237 15/08/30 6237
2361 [기타] 탑3가 결정되었군요. [35] Tad4735 15/08/29 4735
2360 [질문] 예고편에 세 플레이어 모두 가넷 0개로 표기된거 보셨나요? [6] 세뚜아4614 15/08/29 4614
2359 [기타] 처음 보는 것도 아닌데 그냥 기분이 묘하고 가슴이 짠하네요 [14] 효연광팬세우실4090 15/08/29 4090
2358 [분석] 어쩔수 없었던 이번 데스매치... txt [5] 아리마스4762 15/08/29 4762
2357 [질문] 11회 데매 가장 재밌을것 같은 매치업은? [10] SKY922756 15/08/29 2756
2356 [질문] 짓갤 스포한 그분이 오늘나온 김경훈씨 파트너인가요? [6] 하나4487 15/08/29 4487
2355 [유머] 지니어스 22분 22초에는?? [5] 천재의눈물3988 15/08/29 3988
2354 [유머] 오늘 이렇게 되면 갓종연 PD님 찬양합니다. [17] 카미너스5497 15/08/29 5497
2352 [유머] 지니어스 11회 스포 유출됐다네여 [6] Perfume6437 15/08/28 6437
2351 [소식] 9회전 두번째 비하인드 영상 [8] 1일3똥5120 15/08/28 5120
2350 [유머] 장동민 오현민의 오래된 인연 [14] New)Type6798 15/08/28 6798
2349 [질문] 새롭게 태어날 지니어스5는 어떤 룰로 진행하는게 좋을까요? [28] 세뚜아4216 15/08/28 4216
2348 [기타] 시즌5 출연자 추천해 보죠! [63] Be[Esin]4961 15/08/28 4961
2347 [유머] [9회전 비하인드] 신아영, 딜러 성대모사 도전! [26] SSoLaRiON7192 15/08/26 7192
2346 [기타] 편집방식 [48] 막심 콘체비치9563 15/08/24 9563
2345 [분석] 요즘 지니어스 게임이 재미없어지는 이유. [41] 이라세오날9236 15/08/24 9236
2344 [분석] 이번 시즌 최대의 노잼 회차..9회차 [21] 사악군6331 15/08/24 6331
2343 [기타] 그랜드 파이널 9회차 감상평 [11] 도방4148 15/08/24 4148
2341 [유머] 신아영 콩 디스.jpg [9] New)Type7301 15/08/24 7301
2340 [기타] 데스매치가 양면포커와 십이장기가 남았네요. [15] Winterspring5977 15/08/23 5977
2339 [기타] 좀 이른 글이지만 지니어스 차기 시즌을 기대하며... [9] 세뚜아3662 15/08/23 366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