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3/11/16 16:45:58
Name kimbilly
File #1 bh.jpg (107.7 KB), Download : 9
Subject [기타] 한국e스포츠협회 전병헌 회장, 넥스트 e스포츠 액션 플랜 #2 발표


◇ 11월 16일(토) 전병헌 한국e스포츠협회장 부산 국제게임전시회 G-STAR 2013 첫 방문
- ‘넥스트e스포츠 액션 플랜 #1’ 성과 및 롤드컵, 프로리그 준비를 위한 ‘넥스트 e스포츠 액션 플랜 #2 (부산)’ 발표 기자 간담회

◆ 전병헌 한국e스포츠협회장 인사말
- 부산 지스타 첫 방문, 반갑고 기쁘고 설렌다.
- 부산하면 이제 영화, 야구 뿐 아니라 ‘게임축제의 도시’로 각인되어 가는 것 같다.
- 최근 각종 게임 규제 정책으로 인해 한국 게임회사들이 침체되어 있는데, 이럴 때 일수록 대형 게임 회사들이 적극적인 맏형 역할을 해줘야 한다.
- 국회에서의 게임 정책 논의가 보다 합리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 이번 지스타를 계기로 한국 게임 산업이 제2의 중흥기를 맞이할 수 있기를 바란다.

◆ ’넥스트e스포츠 액션플랜#1’ 성과
- MVP, IM, Prime, NaJin 프로게임단 KeSPA 입회
- 한국콘텐츠진흥원, 블리자드, 라이엇게임즈, 온게임넷, IEG 등 e스포츠 주체들과의 파트너십 강화
- 2014시즌 LOL 월드 챔피언쉽(롤드컵) 유치
- 협회 소속 선수의 해외 대회 참가지원 확대(IEM, 시즌3 롤드컵 등)

◇ ’넥스트 e스포츠 액션 플랜 #2’ 발표
넥스트 e스포츠 액션 플랜 #1을 통해 협회는 그 동안의 폐쇄적 환경을 대폭 개선했고, 다양한 e스포츠 주체들과 치열하게 소통해 나가고 있음, 넥스트 e스포츠 액션 플랜 #2를 통해서는 e스포츠의 건강한 발전을 위한 체제를 정비하는데 중심을 두고 다양한 사업계획을 세웠으며, 향후 e스포츠 팬들과 e스포츠 주체들의 의견을 지속 수렴해 나갈 계획임.

1.한국e스포츠협회는 현재 경기ㆍ서울 지회 설립 마무리 단계에 진입했고, 대한 체육회 정식 가맹 단체 신청 일시는 2014년 1월로 확정 했음, 2014년은 ‘e스포츠의 정식 종목화 원년의 해’로 삼고 세계e스포츠연맹(IeSF)의 스포츠 어코드 가맹과 한국e스포츠협회 대한 체육회 가맹에 한국 e스포츠 주체들의 힘을 모을 것이며, 협회의 모든 역량을 쏟을 계획임.

2. 2014년에는 ‘e스포츠 정식 종목화 원년의 해’에 걸맞게 ‘전국 체전’에 적극 참여할 계획.

3. 2014시즌 스타2 프로리그의 개막일은 12월 28일로 잠정 확정 되었으며, 현재까지 참가가 확정된 팀은 SK Telecom T1, SAMSUNG GALAXY Khan, KT Rolster, CJ ENTUS, Jin Air Greenwings, IM, MVP, Prime 8개 팀으로 최종 참가 확정팀은 스폰서 및 리그 일정 발표와 함께 이뤄질 것임, 12월에는 프로리그 개막에 앞서 다양한 이벤트 매치를 통해 ‘스타2 e스포츠 팬’들의 눈과 귀를 충족시켜줄 계획.

4. 프로리그와 롤드컵에서의 협회 소속팀 위상 강화, 프로팀과 프로 선수에 걸맞은 수익 모델 다양화를 위한 KeSPA Shop 오픈 할 것, KeSPA Shop 초기 비용은 모두 협회의 투자로 이뤄질 것이며, 이후 운영 비용외 수익은 모두 협회팀, 협회 선수들과 e스포츠 팬들을 위한 공헌 사업에 쓰여질 계획임.

5. e스포츠 종목의 다양화와 저변확대를 위한 아마추어 대회를 확장해 나갈 계획임. 현재 협회는 스타2, LOL, 도타2, 서든어택 등 현재 개최 되고 있는 리그 이외에도 피파온라인3, 카트라이더, 하스스톤 등 더 다양한 종목 활성화를 추진하고 있으며, 2013년 처음 시작한 ‘가족 e스포츠 대회’ ‘아마추어 대학생 리그’ 등은 내년도 정부 예산 지원 등을 통해 보다 확대 개편 및 정례화 할 계획임.

(제공 = 한국e스포츠협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모지후
13/11/16 16:52
수정 아이콘
나진까지 입회했네요.
패스트캐리어
13/11/16 16:52
수정 아이콘
웅진이 참가하지 않을 수도 있나 보네요. 잘 풀렸으면 좋겠는데...
민트홀릭
13/11/16 16:53
수정 아이콘
와. 진짜 지금 케스파 협회장님이 진짜 협회장님이신듯요
13/11/16 16:56
수정 아이콘
웅진은 당장 선수가 둘이니 참가확정팀이라고 할수는 없죠
13/11/16 16:58
수정 아이콘
이분 하시는 걸 보면 진짜 전 회장과 너무 비교되네요...
13/11/16 17:00
수정 아이콘
웅진은 IM이나 Prime과 연합으로 나와도 좋을 것 같은데요 ...
13/11/16 17:03
수정 아이콘
웅진은 연합팀으로 나올 확률이 유력해 보입니다
콩먹는군락
13/11/16 17:09
수정 아이콘
으으 기왕에 Fou,스타테일,Soul,AZUBU까지 합친 프로리그를 봤으면 좋겠습니다!
씨앤더
13/11/16 17:21
수정 아이콘
gstl과 연계해서 가면 안되나요 ㅜㅜㅜ
마빠이
13/11/16 17:23
수정 아이콘
나진의 뜬금 협회가입이네요 덜덜
Friday13
13/11/16 17:26
수정 아이콘
장기적으론 현재 연맹도 결국은 협회랑 통합되야 하지 않을까요. GSTL이 사라진다지만 곰티비도 프로리그 중계에 참여하고.
광개토태왕
13/11/16 17:27
수정 아이콘
오 장난 아니다!!!!!
제대로 된 액션 플랜이네요!!!!!

1.한국e스포츠협회는 현재 경기ㆍ서울 지회 설립 마무리 단계에 진입했고, 대한 체육회 정식 가맹 단체 신청 일시는 2014년 1월로 확정 했음, 2014년은 ‘e스포츠의 정식 종목화 원년의 해’로 삼고 세계e스포츠연맹(IeSF)의 스포츠 어코드 가맹과 한국e스포츠협회 대한 체육회 가맹에 한국 e스포츠 주체들의 힘을 모을 것이며, 협회의 모든 역량을 쏟을 계획임.

미래지향적으로 들여다봤을때 이 부분이 가장 마음에 듭니다.
13/11/16 17:27
수정 아이콘
나진이야 예전에도 협회 가입 문의한 적이 있었으니까요. 다만 그 때는 지금의 협회도 아니었고 가입 절차도 복잡하고, 비용도 많이 들었고요. 지금처럼 행동하는 협회라면야 가입할만하다고 봐요.
vlncentz
13/11/16 17:33
수정 아이콘
전국체전요? 정말 대단하네요.

케스파 샵에서는 모자나 티셔츠같은걸 팔겠네요. 이런식으로 파이를 키우는 논의는 벌써 했었어야 했다고 봅니다. 타베가 왜 팀을 나갔는데요.
TSL포에버
13/11/16 17:37
수정 아이콘
기왕이면... 연맹 팀까지 프로리그 참가 성사시킨다면 좋겠네요 흐흐
14년을 e스포츠 정식 종목 원년의 해라... 정말 기대됩니다!
13/11/16 17:40
수정 아이콘
나진은 롤 프로리그에 나가기 위해 협회 가입한거겠죠?
하후돈
13/11/16 17:50
수정 아이콘
그러니까요! GSTL도 다음주면 다 끝나니까, 제발 이 4팀도 함께 해서 국내에 존재하는 스2의 모든 팀이 (마음 같아서는 EG-TL과 Axiom acer까지..이제동, 이신형 선수도 계속해서 프로리그에서 보고 싶습니다..) 다 참여하는 프로리그가 되었으면 합니다!!
하후돈
13/11/16 17:55
수정 아이콘
연맹팀까지 참여하는 프로리그가 되었으면 합니다. 그래서 용산, 강남 곰티비, 스포티비 스튜디오(코엑스 안 어느 공간에서 진행한다고 들었던것 같은데..혹시 예전 세중스튜디오 그 자리??) 이렇게 3군데에서 진행하는 리그가 될 수도 있지 않을까 흐흐흐
그나저나 12월 28일이 시작이라니..ㅠㅠ 아직 한달도 더 남았잖아요...지니어스 시즌2 랑 거의 같은 시기에 시작하지 않을까 완전 기대하고 있었는데...
조금은 아쉽네요 ㅠㅠ
kimbilly
13/11/16 17:55
수정 아이콘
최초 개재된 보도자료에 MVP HOT6 으로 잘못된 팀명으로 발송되었습니다. 협회측에서 정정 보도자료를 보내주셔서 본문 수정 조치합니다.
지나가던한량
13/11/16 18:14
수정 아이콘
웅진은 이번에 입회한 무스폰 팀과 연합해서 나가면 서로에게 윈윈이 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카페르나
13/11/16 18:32
수정 아이콘
정말 뭔가 제대로 돌아가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클리스
13/11/16 18:37
수정 아이콘
협회장님 항상 응원합니다.
13/11/16 19:24
수정 아이콘
스포티비가 스튜디오를 만든다고 하던가요? 코엑스라면, 예전 히어로센터 -지금은 오락실이 있는- 자리일려나 ...
Liberalist
13/11/16 19:44
수정 아이콘
요즘 협회의 행보는 그냥 시원시원합니다.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한다는 느낌이네요.
13/11/16 20:51
수정 아이콘
예전의 답답한 모습의 협회가 아니라서 마음에 드네요.
Tristana
13/11/16 22:05
수정 아이콘
갓병헌!
차차기 정도에 대선나오시면 어지간하면 찍어드리겠습니다.
Rainymood
13/11/16 22:58
수정 아이콘
응원하겠습니다. 너무 마음에 드네요.
13/11/16 23:06
수정 아이콘
정말 많은걸 해주시는거같아 이스포츠의 팬으로서 감사드리며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인간흑인대머리남캐
13/11/17 04:14
수정 아이콘
순도 100% 협회 안티였던 저를 돌아서게 한 분
13/11/17 14:47
수정 아이콘
정말 대단하네요. 준프로 자격이 어쩌고 하는 뻘짓만 안하면 협회는 이제 완벽한듯.
롤 프로게이머 자격 가진사람이 이정훈 하나라는게 말이 됩니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19650
16717 [LOL] [오피셜] KT, 로스터 확정! '쿠로' 이서행 포함 5인 영입 발표 [23] 캬옹쉬바나4113 19/12/06 4113
16716 [LOL] [오피셜] 그리핀 운타라 내현 영입 한상용 감독 영입 [63] 카루오스6121 19/12/05 6121
16715 [LOL] '엄티' 엄성현, 진에어 그린윙스 리턴 [24] Nasty breaking B3459 19/12/05 3459
16714 [LOL] [인터뷰] 이동섭 의원 “표준계약서, 민간에 맡겨선 안 돼” [7] 차은우2295 19/12/05 2295
16713 [LOL] [단독]공정위, e스포츠 ‘스무살노예’…불공정 계약에 칼 빼들었다 [6] 차은우1363 19/12/05 1363
16712 [LOL] [인터뷰] 위대한 정글러 '스코어' 고동빈, 8년 간의 여정을 마치다 [7] 타케우치 미유1031 19/12/04 1031
16711 [LOL] DRX 김대호 감독, “‘게임방해’로 징계 받은 도란, 그냥 롤을 못한 것”…징계감은 아니야 [6] FRONTIER SETTER2091 19/12/04 2091
16710 [LOL] [단독] ‘미성년자 노예계약’ 칼 빼든 공정위… e스포츠계 직권조사 [5] TAEYEON1114 19/12/04 1114
16709 [LOL] e스포츠 실태 조사가 충분히 가능하다는 기사입니다 [1] 꼬마산적1289 19/12/04 1289
16708 [LOL] DRX, 아카데미에서 류민석-홍창현 등용 [12] telracScarlet1976 19/12/04 1976
16707 [LOL] 강현종 감독 DFM 취임 [12] 기무라탈리야2378 19/12/04 2378
16706 [LOL] "제2의 카나비 막아라" 이동섭, 하태경 의원 e스포츠 개선 토론회 9일 진행 [13] SoulTree1193 19/12/04 1193
16705 [LOL] 비리비리닷컴, 3년 간 中 롤드컵 독점 중계권 획득...1,350억원 [4] 크레토스1558 19/12/04 1558
16704 [LOL] 단독]‘카나비’, “불공정 문제 무조건 해결돼야…정부 지원 절실 [3] 차은우1496 19/12/04 1496
16703 [스타2] Cure 김도욱, Dragon Phoenix Gaming 입단 [1] 及時雨974 19/12/03 974
16702 [오버워치] T1. 오버워치팀 창단. 컨텐더스코리아 도전 [10] telracScarlet1670 19/12/03 1670
16701 [LOL] 인터뷰] 오창종 감독 - 6년 간의 kt 롤스터에 대해 [9] 차은우2377 19/12/03 2377
16700 [LOL] ‘리헨즈’ 손시우, 한화생명 입단 [37] ELESIS3303 19/12/02 3303
16699 [LOL] 챌린저스 성공 신화 MVP, 부진 끝 LoL 팀 해체 [1] 타케우치 미유1574 19/12/02 1574
16698 [LOL] 상윤 트할 리라 이상호 게임단 창단 [23] 꼬마산적2970 19/12/02 2970
16697 [LOL] [오피셜] 한화생명e스포츠 템트 제니트 영입 (뷔스타 콜업) [5] 카루오스1228 19/12/02 1228
16696 [LOL] 담원 게이밍 불공정계약 관련 입장 발표 [5] 카바라스1014 19/12/02 101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