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1/05 15:29:46
Name   SNMA
Link #1   https://sports.new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236&aid=0000182768
Subject   [LOL] [이한빛의 티타임] '황제' 이지훈, 협곡을 떠나며 남기는 잔잔한 회상
https://sports.new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236&aid=0000182768

은퇴후 코치로 전향한 이지훈 코치의 인터뷰입니다



안초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5:38
2012년 당시의 나는 아무리 기분이 나빠도 타인이 듣기에 기분 나쁠 수 있는 말은 하지 않기로 결심했고, 어린 나이에 했던 지키기 어려운 기준임에도 은퇴할 때까지 지켰다는 점에서 자부심을 느낀다. 내 생각이 꼭 맞다는 것은 아니지만 나는 이런 의견을 고수해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별 거 아닌 거 같아도 그 나이에 저런 결심 하고 지키기가 쉽지 않은데 존경합니다.
다이애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5:51
진짜 멋있네요. 코치로서는 더욱 높이 날기를 응원합니다.
안유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17
진짜 멋있는 친구입니다 생각도 깊고요.. 간 팀이vg가 아니었으면 어떘을까 하는 아쉬움이...

잠시였지만.. [페이커]라는 이름을 지워본 미드라이너라는 것만으로도..
아저게안죽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26
배울 점이 많은 인터뷰네요. 코치로도 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Hiso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47
이지훈 인터뷰를 보는데 왜 불혹을 훌쩍 넘기신 그 분이 떠오를까요 크크
비역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49
더 많은 족적을 남길 수 있는 재능이 있는 선수였는데 돌아보면 커리어가 참 아쉬운선수..
코치로서 참 잘할것 같은 선수라 응원합니다
담배상품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8:05
한국에서 쭉 뛰었으면 롤챔스 우승 한번은 더 했을 친구인데 참 아쉽네요
코우사카 호노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8:29
마인드에 감탄하게 되네요.
중국가서 커리어가 안타까웠는데 코치로 대성하길 바랍니다.
아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9:40
어린 친구에게 큰 걸 배워 갑니다.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9:56
진짜 해외가서 팀을 잘못고른 선수입니다...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9:59
이지훈과 vici gaming이라는 팀을 보다보면, 팬들은 어찌보면 마음편하게 우리 누구누구 해외가서 행복롤하자~ 하지만 막상 한국 선수들이 연봉 손해 봐가면서 남는 선수가 다수인 이유를 새삼 깨닫게 됩니다... 꼭 다들 lck를 사랑해서 남는게 아니에요.
piore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07
어느팀 감독님 좀 보고 배우셨으면...
파핀폐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18
진짜 황제훈 클라스....황제의 품격 장난 아니네요.

["님 뭐함?" 같은 가벼운 수준의 채팅으로라도 타인의 감정을 해치지 않고 존중하면서 게임하겠다는 나만의 기준을 세웠고 그것을 끝까지 지켰다.]

진짜 배우고 갑니다.
제이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27
하지만 마린에게는 가차없었던 황제훈. 전성기때 정말 좋은 모습 보여줬는데 코치로도 건승하길 바랍니다.
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33
존 이레니쿠스니뮤ㅠ
카밋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34
배울게 많은 선수였습니다. 그 동안 고생했고 코치로서도 좋은 모습 보여주길 응원합니다.
레몬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1:17
VG는 그래도 양심적인 팀입니다
돈은 안떼먹고 다 줬거든요
중국에서 돈떼먹힌 선수만 몇명인지 크크
공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1:35
인터뷰 중에서,
선수 시절을 되돌아보며 가장 뿌듯했던 때를 꼽아보라고 한다면 언제일까
이 부분은 프로선수 뿐만이 아니라 롤을 하는 모든 사람에게 보여주고 싶고,
배워야 하는 마음가짐이라고 생각합니다.

왜 이렇게 험한 말을 많이 하는지 모르겠어요.
가끔 최초 승리 보상만 받으려고 봇전돌릴 때도 욕하는 사람 있더라고요.
랜슬롯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0:01
멋진 선수고 이름또한 멋진데, 생각만큼 빛을 많이 보지 못한 선수라 아쉽네요..
오클랜드에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1:51
데뷔초부터 채팅에 대한 저런 인식을 가지고 있었다니... 저 자신부터 반성하게 만드는 인터뷰입니다.

15이지훈을 다시 보고 싶었는데 아쉽네요. 코치로 다시 한 번 날아오르시길.
링크의전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5:21
진짜 황제였네요 그릇의 크기가
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8:33
아직도 대회에서 아지르 보면 이지훈 생각부터 남..
修人事待天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7 17:24
롤 프로씬에서 프로마인드가 확실하게 박혀있는 몇 안되는 선수 중 한명이라고 생각합니다
매라, 페이커, 존끄, 이지훈
슈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8 10:51
그릇의 크기가 황제급이네요 코치 생활도 앞으로 잘됬으면 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14183
16270 [기타] '패스 오브 엑자일', 카카오게임즈가 국내 서비스한다 [27] 세계2871 19/03/20 2871
16269 [LOL] 브론즈 5 출신 프로가 있다? - SKT T1 클리드 인터뷰 [11] 스위치 메이커4542 19/03/18 4542
16268 [스타2] [WESG] 이신형, 풀세트 접전 끝에 'Serral' 꺾고 우승 [1] 及時雨742 19/03/18 742
16267 [스타1] KSL 우승한 김성현, ASL도 석권! 통합 우승 [4] 及時雨1602 19/03/17 1602
16266 [기타] T1, 포트나이트 게임단 조각 발표 [10] 삭제됨2939 19/03/16 2939
16264 [배그] T1, 배틀로얄 장르 전문 게이머 JuanKorea 영입 [16] 及時雨3266 19/03/14 3266
16263 [기타] T1, 배틀로얄 장르 전문 게이머 Sonii 영입 [1] 及時雨1651 19/03/14 1651
16262 [기타] 카트리그 결승 벌써 '후끈'...티켓 1분 만에 1600석 매진 [3] 及時雨1772 19/03/11 1772
16261 [스타2] 위대한 우승자 어윤수, 그의 칠전팔기 프로게이머 인생 [8] SKY921992 19/03/09 1992
16260 [LOL] [롤챔스]신규 챔피언 사일러스, 금일부터 사용 금지 [13] 及時雨3648 19/03/08 3648
16259 [LOL] 굿바이, '인섹'...프로게이머 최인석이 전하는 마지막 이야기 [37] 타케우치 미유5429 19/03/07 5429
16257 [스타2] IEM 제패한 어윤수 "포기하지 않았더니 우승하더라" [15] MiracleKid3580 19/03/04 3580
16256 [스타2] 준우승 7번 어윤수, 김대엽 꺾고 프리미어 첫 우승 [14] 及時雨2621 19/03/03 2621
16255 [스타2] IEM Season XIII - Katowice 12강~8강 대진표 [4] SKY921075 19/03/02 1075
16254 [기타] 고인물게임대전 시즌4 격투게임특집으로 돌아왔습니다 [8] 염력의세계2324 19/02/28 2324
16253 [기타] 스포티비 대표, 전병헌에게 2000만원 건네 [13] 루데온배틀마스터5499 19/02/28 5499
16252 [스타1] '마린의 귀환' 김정민, KSL 시즌3 중계진 합류... 서경환-정우서와 호흡 맞춰 [22] telracScarlet3395 19/02/28 3395
16251 [LOL] [단독] 프로게임단 APK, 강남 한복판에 e스포츠 경기장 건립 [1] 배두나2539 19/02/28 2539
16249 [스타2] IEM Season XIII - Katowice 24강 조편성 [6] SKY92785 19/02/27 785
16248 [LOL] [MWC 2019] SKT T1, 글로벌 e스포츠 전문기업으로 도약…3조원 e스포츠시장 ‘정조준’ [29] 아이즈원_이채연4120 19/02/25 4120
16247 [LOL] 샌드박스 유의준 감독 인터뷰(고스트, 온플릭 영입 및 스크림 썰) [6] 내일은해가뜬다3974 19/02/22 3974
16246 [스타2] 2019 마운틴듀 GSL Season 1 Code S 16강 조편성 [3] SKY921048 19/02/21 104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