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1/05 15:29:46
Name   SNMA
Link #1   https://sports.new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236&aid=0000182768
Subject   [LOL] [이한빛의 티타임] '황제' 이지훈, 협곡을 떠나며 남기는 잔잔한 회상
https://sports.new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236&aid=0000182768

은퇴후 코치로 전향한 이지훈 코치의 인터뷰입니다



안초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5:38
2012년 당시의 나는 아무리 기분이 나빠도 타인이 듣기에 기분 나쁠 수 있는 말은 하지 않기로 결심했고, 어린 나이에 했던 지키기 어려운 기준임에도 은퇴할 때까지 지켰다는 점에서 자부심을 느낀다. 내 생각이 꼭 맞다는 것은 아니지만 나는 이런 의견을 고수해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별 거 아닌 거 같아도 그 나이에 저런 결심 하고 지키기가 쉽지 않은데 존경합니다.
다이애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5:51
진짜 멋있네요. 코치로서는 더욱 높이 날기를 응원합니다.
안유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17
진짜 멋있는 친구입니다 생각도 깊고요.. 간 팀이vg가 아니었으면 어떘을까 하는 아쉬움이...

잠시였지만.. [페이커]라는 이름을 지워본 미드라이너라는 것만으로도..
아저게안죽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26
배울 점이 많은 인터뷰네요. 코치로도 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Hiso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47
이지훈 인터뷰를 보는데 왜 불혹을 훌쩍 넘기신 그 분이 떠오를까요 크크
비역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6:49
더 많은 족적을 남길 수 있는 재능이 있는 선수였는데 돌아보면 커리어가 참 아쉬운선수..
코치로서 참 잘할것 같은 선수라 응원합니다
담배상품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8:05
한국에서 쭉 뛰었으면 롤챔스 우승 한번은 더 했을 친구인데 참 아쉽네요
코우사카 호노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8:29
마인드에 감탄하게 되네요.
중국가서 커리어가 안타까웠는데 코치로 대성하길 바랍니다.
아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9:40
어린 친구에게 큰 걸 배워 갑니다.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9:56
진짜 해외가서 팀을 잘못고른 선수입니다...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19:59
이지훈과 vici gaming이라는 팀을 보다보면, 팬들은 어찌보면 마음편하게 우리 누구누구 해외가서 행복롤하자~ 하지만 막상 한국 선수들이 연봉 손해 봐가면서 남는 선수가 다수인 이유를 새삼 깨닫게 됩니다... 꼭 다들 lck를 사랑해서 남는게 아니에요.
piore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07
어느팀 감독님 좀 보고 배우셨으면...
파핀폐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18
진짜 황제훈 클라스....황제의 품격 장난 아니네요.

["님 뭐함?" 같은 가벼운 수준의 채팅으로라도 타인의 감정을 해치지 않고 존중하면서 게임하겠다는 나만의 기준을 세웠고 그것을 끝까지 지켰다.]

진짜 배우고 갑니다.
제이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27
하지만 마린에게는 가차없었던 황제훈. 전성기때 정말 좋은 모습 보여줬는데 코치로도 건승하길 바랍니다.
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33
존 이레니쿠스니뮤ㅠ
카밋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0:34
배울게 많은 선수였습니다. 그 동안 고생했고 코치로서도 좋은 모습 보여주길 응원합니다.
레몬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1:17
VG는 그래도 양심적인 팀입니다
돈은 안떼먹고 다 줬거든요
중국에서 돈떼먹힌 선수만 몇명인지 크크
공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5 21:35
인터뷰 중에서,
선수 시절을 되돌아보며 가장 뿌듯했던 때를 꼽아보라고 한다면 언제일까
이 부분은 프로선수 뿐만이 아니라 롤을 하는 모든 사람에게 보여주고 싶고,
배워야 하는 마음가짐이라고 생각합니다.

왜 이렇게 험한 말을 많이 하는지 모르겠어요.
가끔 최초 승리 보상만 받으려고 봇전돌릴 때도 욕하는 사람 있더라고요.
랜슬롯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0:01
멋진 선수고 이름또한 멋진데, 생각만큼 빛을 많이 보지 못한 선수라 아쉽네요..
오클랜드에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1:51
데뷔초부터 채팅에 대한 저런 인식을 가지고 있었다니... 저 자신부터 반성하게 만드는 인터뷰입니다.

15이지훈을 다시 보고 싶었는데 아쉽네요. 코치로 다시 한 번 날아오르시길.
링크의전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5:21
진짜 황제였네요 그릇의 크기가
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6 18:33
아직도 대회에서 아지르 보면 이지훈 생각부터 남..
修人事待天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7 17:24
롤 프로씬에서 프로마인드가 확실하게 박혀있는 몇 안되는 선수 중 한명이라고 생각합니다
매라, 페이커, 존끄, 이지훈
슈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08 10:51
그릇의 크기가 황제급이네요 코치 생활도 앞으로 잘됬으면 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13558
16216 [LOL] '도브' 김재연 "킹존, 강팀 아니다…SKT전이 '진짜 강팀'과의 승부" [14] telracScarlet2843 19/01/21 2843
16215 [LOL] MaRin 장경환 은퇴 [32] 미야와키 사딸라4689 19/01/20 4689
16214 [LOL] LEC 네이버TV로 본다. [19] 키토3130 19/01/18 3130
16213 [LOL] 제2의 그리핀 나올까? 2019 제닉스 LoL 챌린저스 코리아 스프링, 21일 개막 [13] BitSae2342 19/01/18 2342
16212 [기타] TV e스포츠 리그 방송이 줄어들고 있다 [16] nuri3282 19/01/17 3282
16211 [히어로즈] 북미 게임단 템포 스톰, 신규 히어로즈 리그 개최 [2] 부렁쟁이1269 19/01/17 1269
16210 [기타] PC 온라인 결제 한도, 폐지로 가닥 [6] 크레토스1806 19/01/17 1806
16209 [LOL] 전략 수첩 공개? 라이엇, 진에어에 사과... 한상용 감독 "재발 방지 부탁" [24] 삼겹살에김치3440 19/01/17 3440
16208 [LOL] [박상진의 e스토리] e스포츠의 중심에 선 '페이커' 이상혁, 노력의 철학과 가치를 말하다 [21] Vesta2961 19/01/15 2961
16206 [LOL] VSG, GC부산 인수…2019 LoL 챌린저스 스프링 출격 [7] nuri1541 19/01/15 1541
16205 [LOL] [인터뷰] 여덟 걸음 내딛은 '스코어' 고동빈, 그 꾸준했던 발자국들 [18] SNMA2588 19/01/14 2588
16204 [LOL] BBQ Olivers 최근 코칭스태프 - 말리스 선수태도에대한 사과 및 공식징계발표 [35] telracScarlet4107 19/01/14 4107
16203 [스타2] 2019 GSL Season 1 예선전 공지 [9] SKY921487 19/01/12 1487
16202 [LOL] 텐센트, 라이엇 게임즈와 e스포츠 합자 회사 설립한다 [8] 마빠이2718 19/01/12 2718
16201 [LOL] [인터뷰] 'Legend Never Die' 영원히 전설로 남을 선수, '앰비션'의 마지막 인사 [5] SNMA1797 19/01/12 1797
16200 [LOL] [LCK 미디어데이] 경기 요일-플랫폼-방송 제작까지, 라이엇 과감한 변화 단행(종합) [28] SNMA3968 19/01/11 3968
16199 [LOL] 롤챔스 스프링, 아프리카TV-네이버-페이스북으로 송출…트위치는 빠진다 [39] 삭제됨2495 19/01/11 2495
16198 [기타] 스틸에잇, 모든 게임단 '팀 그리핀'으로 통합   [6] 카바라스1333 19/01/11 1333
16197 [LOL] 2018 LCK 1군 선수 평균 연봉 1억 7,558만 원... 전년 대비 80% 상승  [10] 카바라스1287 19/01/11 1287
16196 [LOL] 2019 LCK 스프링 스플릿, 10개 팀 로스터 공식 발표 [6] 반니스텔루이900 19/01/11 900
16195 [LOL] 로지텍, 2018 LoL 케스파컵 돌풍의 주역 ‘담원 게이밍’ 후원 피스568 19/01/11 568
16194 [LOL] 스물넷 '운타라' 박의진 선수 인터뷰 [16] 스위치 메이커2938 19/01/10 293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