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7/11 20:28:12
Name chldkrdmlwodkd
Subject '이반 일리치의 죽음'과 '가난한 사람들'을 읽고
'이반 일리치의 죽음'과 '가난한 사람들'에 대한 감상평을 써보려고 합니다. 먼저 '이반 일리치의 죽음'부터 말한다면요.주인공인 이반 일리치는 판사이자 가장으로 맡은 일을 열심히 하는 평범한 시민이었습니다. 그런데 그가 죽게 되었는데도 아무도 슬퍼하지 않습니다.아내는 국가에서 어떤 지원금이 나오는지 알아보고 동료들도 형식적으로 위로의 말을 전할 뿐입니다.그는 그때서야 자신이 승진과 성공에 대한 집착으로 주변인을 전혀 보지 않았다는 걸 알게 됩니다. 죽음 앞에서는 누구나 평등하다는 걸 세련된 방식으로 전하는 소설입니다.

'가난한 사람들'은 마카르와 바르바라라는 두 주인공의 편지로 이루어진 서간체 소설입니다. 마카르는 40대 하급 공무원으로 남의 글을 고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는 이웃인 바르바라를 좋아해서 자기도 가난한 신세면서 이것저것 지원해줍니다. 바르바라는 고아인 20대 여자로 마카르에게 호감을 느껴 둘은 계속 편지를 주고받습니다. 하지만 가난이라는 장벽은 둘을 단단하게 가로막는데요.

새삼 '죽음'과 '가난'에 대해 생각하게 됩니다. 누구나 피할 수 없는 거일 테지만 그래도 희망을 가지고 싶습니다.그거라도 없다면 이토록 험난한 세상을 견딜 수 없으니까요. 뻘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잘 쉬시고 내일 불금 잘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담배상품권
19/07/11 20:37
수정 아이콘
아직도 이반 일리치의 죽음만큼 사람을 빨아들이는 소설을 읽어본적이 없어요.
아슨벵거날
19/07/11 21:33
수정 아이콘
좋은책 소개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189 0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5745 13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29900 5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90563 24
83489 [일반] 빵집 할머니 사건 30대 기소유예로 종결 [11] 라이언 덕후3491 19/11/21 3491 1
83488 [일반] 창세기의 전략 [33] 성상우1596 19/11/21 1596 1
83487 [정치] 궁금해서 찾아본 국민과의 대화 내용 요약 [107] 껀후이4139 19/11/21 4139 0
83486 [일반] [역사] 일본은 언제 자국을 상대화했을까? [7] aurelius1192 19/11/21 1192 6
83485 [일반] 미-중 패권 전략 : 일대일로와 우주인터넷 [20] 아리쑤리랑1691 19/11/21 1691 19
83484 [일반] 겨울왕국2 간단 스포리뷰 [24] 치열하게3205 19/11/21 3205 0
83483 [일반] [도서] 프랑스인이 쓴 북한현대사 [7] aurelius1302 19/11/21 1302 5
83482 [정치] 문재인의 국민과의 대화, 황교안의 청년 간담회 및 단식 관련 단상 [92] 유료도로당7532 19/11/21 7532 0
83481 [일반] 제 얘기를 잠시 여기다 적겠습니다 [31] 앎과모름의차이3332 19/11/21 3332 6
83480 [일반] 아이리시맨 - 그리고 남겨진 것들.(스포!) [6] aDayInTheLife1070 19/11/20 1070 0
83479 [정치] 경제이슈를 정쟁에 이용하는 것의 부당함 [51] coyner3289 19/11/20 3289 0
83478 [정치] 민중당 홍콩진압 규탄 성명 [9] 나디아 연대기2981 19/11/20 2981 0
83477 [일반] 스포츠 선수와 연예인은 우리와 다른가?(aka 내로남불) [97] 도뿔이4619 19/11/20 4619 7
83476 [일반] [북한] 최선희, 북러 국제·역내 전략공조 위해 방문 [6] aurelius2701 19/11/20 2701 1
83475 [일반] 한략(韓略) (2) [31] 성상우1766 19/11/20 1766 3
83474 [일반] 난생처음 소송 피고가 되었습니다.(다들 감사합니다.) [45] lux10399 19/11/20 10399 1
83473 [일반] 겨울왕국2 개봉기념으로 쓰는 이야기 - 01. 겨울왕국팬들을 환장하게 만든 동영상 [10] 치열하게3442 19/11/19 3442 2
83472 [일반] 유니클로를 보니 불매운동이 저물어 가네요. [188] 그랜즈레미디12468 19/11/19 12468 6
83471 [일반] [바둑]은퇴를 바라보고 있는 이세돌 9단 [17] 及時雨7294 19/11/19 7294 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