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10/12 21:17:03
Name   FlyingBird
Subject   주차장 뺑소니(물피도주)를 당했습니다. (사진추가) (수정됨)
xvuLZTx.jpg

평소 피지알 게시판을 정독하며 언제쯤 나도 글을 써볼까 하다가, 우연찮은(슬프지만요..) 경험으로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저는 직장내의 기숙사에서 지내고 있는데, 퇴근후 자정무렵 기숙사에 있는 제 차를 보고 깜짝 놀랬었습니다.
사진(오늘 오전에 다시 찍었습니다)과 같이 나란히 서있는 차량 두대를 다른 차가 긁고 지나갔으며, 두 차량의 번호판이 사라질 정도의 충격이었습니다.
주변에서 가해차량 차주의 메모같은건 확인하지 못하였습니다.

우선, 다른 피해차량 차주분과 통화후 같이 대화하며 블랙박스도 확인하는 등의 일을 하였고, 다음날 직장의 CCTV, 직장 입출차 기록등을 확인하며 가해자를 찾았습니다.
확인해보니 어찌보면 당연하게도 가해자는 같은 직장에 근무하시는 분이셨으나, 타 근무지에서 잠시 출장오셔서 사고가 난 상황이였습니다.

결과적으로 가해자 분의 연락은 받고, 보험사에 사고처리 접수가 되어 제 차는 보험접수 번호와 함께 수리를 맡겨두고 왔습니다.

제 성격이 딱히 화를 잘 내지 않는 성격인지라, 그분의 사정이 있으셨겠지라는 생각은 합니다.
다만, 한 통의 쪽지가 없었던 점은 많이 아쉬웠습니다.

저렇게 망가진 제 차이지만, 소중하기에 잘 수리되어 돌아오기를 기원합니다.

P.S. 글을 모바일로 작성하였기에 보시기 어려울 수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지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21
모바일로 쓰셔서 그런지 사진이 없습니다.
FlyingBir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21
사진을 첨부로 넣었는데 반영이 안되었네요. 빠르게 수정해보겠습니다;
홍승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27
같은 회사의 기숙사에서 난 사고인데 사후조치를 안하다니 좀 아쉽네요.
타츠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37
같은 회사 사람이면 걸리는 거 일도 아닐 텐데 나중에 사내에 안 좋은 이야기 나는거 생각하면 처음에 연락을 안 한게 이상하네요.
안 걸릴거라고 생각했는지. 씁쓸하네요.
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40
두 차량이나 번호판이 사라진걸 보니 빠른 속도로 순식간에 일어난 사고가 아닌가 싶네요
동료가 그것도 회사내 주차장에서의 사고인데 도주라니...너무했네요
러블리즈서지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42
와 저건 심했다...
오직니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54
설마 안걸릴거라고 생각한건가 싶네요;;
foride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1:55
안걸릴 수가 없는 상황인데 뺑소니라니. 양심과는 별개로 쳐도 경솔하네요.
산성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06
와 사진보니 심한데요 저러고 튀다니 안 잡힐거라 생각하나 술 마신거 아닌가요
채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09
회사 내부 사람인데 연락도 없이 도주라...
그렇구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11
저거 이제 벌금도 물지않나요?
애플망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16
벌금이 미미하다고 들었어요
몬스터피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17
음주운전 삘이 팍팍 오네요.
강아지아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20
최근에 신고하면서 물어보니 벌금 물어봤자 최대 20만원밖에 안된다고하고 그렇게 벌금 무는 게 흔한 일은 아니라고 하데요. 만약 도로변 주정차한 경우에는 과실 10%정도 비용내야할수 있고요. 결국 당한 사람만 손해에요.
Cook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28
음주운전이네요. 운전하면서 좌측으로 긁고 지나건거고 그 때문에 사후 처리도 일부러 안한거죠.
Gr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29
음주했기 때문에 연락을 안하고 갔을 가능성이....
브라이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45
저 정도면 음주일듯
다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15
음주운전인거 같은데;;;:
R.Oswal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42
회사주차장에서... 심하네요.
튜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0:08
아이고.. 욕 보셨네요..

교회서 쏘카 주차해놨다가 누가 뒷범퍼를 긁고 튀었는데 후방 카메라가 없어서 고스란히 돈 물었네요. 어딜 세우든 CCTV 확실한 곳에 세워야 합니다. 후...
체리과즙상나연찡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4:35
최대한 교체하고 좋은차로 대차해서 보험료 엿먹이는 방법뿐이겠네요... 빼박 음주라 가해자도 할말없을듯
50b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5:56
제가 당해봤는데 낮처럼 시야가 확보되면 10프로, 저녁+밤이면 20프로더라구요. 저녁+밤에도 가로등 밑이나 , 밝은곳이면 또 10프로입니다.
FlyingBir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7:05
댓글 감사합니다!! 그래도 기분이 답답하고 했었는데 힘이 되네요. 일일이 답글 못다는 점 이해 부탁드립니다! 여러분들에게는 사고가 안나길 기원합니다!!
나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8:24
저는 농협에 세워놨다가 긁고 도주한 차량 잡은 적 있습니다. 경찰관 대동해서 농협 주차장 cctv 열라 분석했죠... 겨우 잡았는데 참 어처구니가 없더군요
유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9:01
음주일 가능성이 높겠네요. 같은 직장 기숙사면 안걸릴거라고 생각하고 도망가기가 어렵죠..
속삭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9:42
세상에.. 저러면 돈도 돈이지만 맘고생도 심하고 불편하기도 하고..
욕 많이 보셨네요.

얼른 처리 되셨으면 좋겠네요~ 고생하셨어요.
속삭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9:43
세상에.. 저러면 돈도 돈이지만 맘고생도 심하고 불편하기도 하고..
욕 많이 보셨네요.

얼른 처리 되었으면 좋겠네요~ 고생하셨어요.
방과후티타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0:08
어휴, 회사주차장에서 같은회사 사람이 물피도주라니. 너무하네요. 잡으셔서 다행이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28940 2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86885 22
74962 가상코인 첨 구입시도 중에 잡생각. [14] 음냐리1188 17/12/13 1188 4
74960 암호화폐에 대한 정부 긴급 대책 내용입니다 [65] 루트에리노3926 17/12/13 3926 7
74959 미국 R.틸러슨 국무장관, "전제조건 없는 북미대화 제안" [24] 光海2877 17/12/13 2877 1
74958 [미국 정치] 트럼프 정권의 종말이 다가오는가 [34] Luxtau5857 17/12/13 5857 3
74957 망중립성 원칙에 대한 입장이 어떠신가요? (청와대청원 독려포함) [27] 롤하는철이2694 17/12/13 2694 0
74956 고팍스라는 곳에서 가상화폐 무료 코인 덤 이벤트를 실시하네요. [454] darknight23355 17/12/13 23355 26
74955 마음의 단계 [64] Julia6007 17/12/13 6007 126
74954 로또 판매점의 점원 [17] 공룡5665 17/12/13 5665 11
74953 스타워즈 에피소드8 라스트 제다이의 개봉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33] 미나사나모모2859 17/12/13 2859 1
74952 퇴사했습니다. [15] Lately4787 17/12/12 4787 15
74951 한국은행 출신 경제학자의 비트코인관련 인터뷰 [136] 캐터필러9790 17/12/12 9790 5
74950 도쿄·런던·파리는 도시 키우기 한창인데…쪼그라드는 서울 [50] 군디츠마라6261 17/12/12 6261 4
74947 독학으로 프로그래밍 [8] 시드마이어3330 17/12/12 3330 21
74945 지하철에서 있었던 일... [56] 백서생10435 17/12/12 10435 7
74944 2017년 11월 국내자동차 판매량 [77] G7010337 17/12/12 10337 1
74943 뉴욕 맨하탄에서 테러가 일어났습니다 [40] 배주현11639 17/12/11 11639 1
74942 지하철 임산부 배려석에 대한 생각 정리 [89] 삭제됨4740 17/12/11 4740 1
74941 모래시계 사건 날조설 등장(피의자 본인피셜) [51] 미트파게티8279 17/12/11 8279 1
74940 임종석 비서실장이 중동으로 간 이유는? [8] kicaesar4820 17/12/11 4820 2
74939 청탁금지법 관련한 재미있는 여론조사와 벌써부터 시작된 여러 업계의 반발 [118] 아유6712 17/12/11 6712 1
74938 권익위, '3·5·5+농축수산 선물비 10만원' 개정안 가결 .txt [152] 아라가키6810 17/12/11 6810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