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0/05/22 21:43:31
Name iwyh
File #1 611620110014606006_1_20200522082901915.jpg (29.6 KB), Download : 7
File #2 611620110014606012_1_20200522080103963.jpg (25.1 KB), Download : 12
Subject [LOL] KT 강동훈 사단을 만나다






항상 좋은 인터뷰를 올려주는 국민일보 기사입니다

20 kt를 구성한 배경부터 유망주 육성에 관련된 철학 등 알찬 인터뷰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5/22 23:37
수정 아이콘
(수정됨) 플레에서 만났다는 그친구는 대체 어떤 느낌 있는 플레이를 했길래 새싹을 알아보고...6달뒤에 그마라니..드드...
그리고 유망주를 뽑을때 '내가' 아니라 '우리가' 뽑았다 이런것들이 인상적이긴하네요.
어쩌면 소환이나 레이중에 각성하는 모습을 볼지도 모르겠다라는 생각이 들긴합니다. 레이는 각성이라기보다는 lpl시절 모습 찾는거긴 하지만..
뚜루루루루루쨘~
20/05/23 00:22
수정 아이콘
잘 읽었습니다.

작년 킹존 응원할때부터 강동훈 사단 강동훈 사단이라고 물러 왔는데 강동훈 감독님 스스로 그렇게 불리는게 적절치 않다고 말씀하시네요.
[굳이 내 이름을 따서 ‘강동훈 사단’이라 부를 필요도 없다. 우린 각자 분야에서 전문성이 뛰어난 사람들의 집합인 거다.]

콜업 시스템에서도 현 DRX에서 한번밖에 못 보여줬지만 대단했던 '쿼드'나 이번 스프링에서 이름을 널리 알린 '케리아'의 성장을 보면 시스템에 대한 구축과 그에 대한 성과도 어느정도 인정해줘야 하지 않나라는 생각도 듭니다.

또한 플레에서 만난 친구가 6개월뒤에 그마를 가는건... 선수를 보는 안목도 좋다고 들고...

잘되서 좋은 성적 거두고 많은 인정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20/05/23 02:00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정말 유능한 감독이라 생각합니다
20/05/23 05:31
수정 아이콘
초창기 im 시절 생각하면 진짜 놀랍죠
서머 우승 가자
20/05/23 13:01
수정 아이콘
소환선수가 챌코에서 프로 시작한게 15년인데 아직도 잘못알고있는게 많았다니... 지금의 코칭이 탑급이라 그런건지 이전의 코칭이 수준미달이었는지 모르겠네요
키모이맨
20/05/23 14:40
수정 아이콘
그만큼 코치간에도 실력차이가 많이 난다고 생각합니다
20/05/24 08:57
수정 아이콘
저에게는 애증의 감독입니다. team op 시절부터 라일락선수의 팬으로 IM팬으로 입문했었는데
없는살림 진짜 힘들게 꾸려온 성과는 존중하고 존경하지만
그과정에서 라일락은 망가졌고 (물론 라일락선수가 먼저 말했다곤 하지만 팀상황이 괜찮았으면 포변하겠다고 말도 안했겠죠.)
선수들은 팀만 나가면 기량 만개하면서 탈im은 과학이다 소리듣고
킹존시절부턴 좋은 코치진들 만나서 잘 정착되었지만 그전까지 팬질하기 너무 힘들었어요.
Jeanette Voerman
20/05/24 15:45
수정 아이콘
한상용 의문의 패배
20/05/24 23:07
수정 아이콘
저도 이 코스였는데 IM 좋아하다가 힘들어서 세컨드였던 레퍼드를 따라 SKT로 오게 된게 신의 한수 였습니다..
20/05/25 17:52
수정 아이콘
아직도 아리까리 합니다. 잘하는것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하고. kt에서 어느정도 성과를 냈으면 좋겠네요. 롤드컵진출이나 lck결승이나.
소금사탕
20/05/26 15:22
수정 아이콘
전임이 누군지 생각하면..
20/05/26 15:36
수정 아이콘
어쨌든 전임이 kt에 우승컵 한번 들게해줬잖아요 크크. 그래서 낮춘 허들이 결승 진출 혹은 롤드컵 진출입니다.
20/05/26 16:53
수정 아이콘
엔트리 그대로에 탑이 소환 레이 말고 18스맵이었으면 진지하게 결승 갔을듯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28153
17022 [스타2] '생애 첫 국내 대회 우승' 전태양, "다음대회도 우승 위해 달리겠다" SKY92507 20/06/06 507
17021 [스타2] 2020 GSL Season 2 Code S 본선 진출자 명단 [5] SKY92677 20/06/06 677
17020 [LOL] 아프리카TV, LEC-LCS 서머 한국어 독점 중계 [8] 비오는풍경1482 20/06/05 1482
17019 [기타] 강남 철수하는 넥슨 아레나…7년 역사 마무리 [15] nuri2885 20/06/05 2885
17018 [LOL] 불 붙은 LCK 프랜차이즈 경쟁, ‘합종연횡’ 활발 [9] 감별사2701 20/06/04 2701
17017 [LOL] [오피셜] 강도경 전 감독, APE 게임단 단장 선임 [51] 감별사3916 20/06/04 3916
17016 [LOL] [오피셜] 팀 다이나믹스, '리치' 이재원과 2+2 계약 체결 [15] 감별사2854 20/06/03 2854
17015 [LOL] [인터뷰] 반 년의 휴식, 그리고 다시 KT로 - '스맵' 송경호 [2] SNMA1574 20/06/03 1574
17014 [LOL] RNG Uzi 젠쯔하오 은퇴 발표 [3] 及時雨1386 20/06/03 1386
17013 [LOL] LVUP Open: LoL 9회차 참가신청 안내 오들716 20/06/02 716
17012 [LOL] LCK 서머, 아프리카 프릭스-샌드박스 게이밍 개막전 [2] 감별사1656 20/06/02 1656
17011 [LOL] '영웅' 박정석, 브리온 블레이드 단장으로 취임 [17] 카루오스3254 20/06/02 3254
17010 [LOL] 프로즌 은퇴 [6] 이정재2148 20/06/02 2148
17009 [LOL] T1 고리 계약종료 [14] 카루오스3200 20/06/01 3200
17008 [LOL] 후야TV LoL 연습생 모집 [6] 모빌람머스2155 20/06/01 2155
17007 [LOL] '미키' 손영민, APK 프린스 합류…전익수와 한솥밥 [2] 캬옹쉬바나1120 20/06/01 1120
17006 [LOL] 매물로 나온 'LOL 게임단' 다이나믹스…몸값은 160억 [10] 카루오스2940 20/06/01 2940
17005 [LOL] 스맵의 복귀가 확정입니다 꼬마산적2301 20/05/29 2301
17004 [기타] SBS-아프리카, e스포츠 합작관계 청산 [18] Alan_Baxter4296 20/05/29 4296
17003 [기타] G식백과 김성회, 저소득가정 아동에 1천만 원 상당 태블릿 기부 [14] 누더긷으딘2923 20/05/28 2923
17002 [LOL] KT 레이 서머 휴식 [3] 카루오스1692 20/05/28 1692
17001 [하스스톤] 스트리머컵 13회 - 해설 대전 [2] JunioR537 20/05/28 53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