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2/15 02:32:12
Name 펠릭스
File #1 엄마가_베릴은_따라가지_말랬어..png (703.9 KB), Download : 9
File #2 가자미의_매콤한_맛..png (409.3 KB), Download : 7
Subject [LOL] KT가 이겼지만 깔 팀은 까야겠죠?





저런 표식의 인건비를 아끼기 위해서 베릴과 데프트를 날린 팀이 있다?

놀랍게도 사실입니다. 여러분. 당시 분위기가 진짜 월즈 우승한 선수들이 팀에 저자세로 굽신거렸습니다.

팀만 박살 내지 말라고 비는 느낌이었습니다.

결과는 여러분이 모두 아시는 바와 같습니다.

베릴 선수는 왜 런을 하지 못하고 그렇게 작년에 고생했을까요.

19년에도 이 팀을 깠습니다.

20년에도 이 팀을 깠습니다.

22년에도 이 팀을 깠습니다.

상대방을 디스 하면서도 저의 별거 없는 도덕감이 고양되는 대단한 팀입니다.

이 팀은 메인 간부 한 명만 제대로 되었었더라면 이 스포츠에 또 하나의 역사를 썼을 팀입니다.

아니 진짜 썼지요. 월즈 우승. 소설에서도 가능하지 않은 언더독 스토리. 그리고 월광 포화!



선수 칭찬에 앞서서.

최승민 코치였나요? 오늘의 일등공신입니다.

벤픽만 봐도 가슴이 무거운 경기가 있습니다.

벤픽만 봐도 가슴이 가벼운 경기가 있습니다.

벤픽을 보고 가슴이 뛰었습니다.

벤픽은 유리하다. 1,2경기 모두 그 결론이었습니다.

이건 KT팬도, 젠지 팬도 다 느꼈을 겁니다.

이거 모른다. 진짜 모른다.

그리고 밴픽의 유리함을 살렸습니다.

히라이감독 수프림 코멧 무성코치 모두 감사드립니다.

이게 코치진이지요.






표식. 스프링 1라 퍼스트.  표식이 피오지인건 당연하고 정말 멋진 플레이를 했습니다.

다만, 범부의 입으로 왈가왈부하기에는 너무 수준 높은 플레이였습니다.

사실 제 동체시력으로는 평을 하기 어렵다는 말입니다.

그래도 큐를 날립니다. 맞춥니다. 날아갑니다. 그리고 날아가며 한타의 견적을 생각합니다.

그게 바로 리신입니다.




데프트.

조급하지가 않습니다. 나대지를 않습니다. 팀원에 대한 신뢰가 느껴집니다.

시그니처 픽이 있고 베릴을 신뢰합니다.

사실 오늘 1경기 딜량은 의외였습니다.

경기가 상대적으로 빨리 끝나서 그런가.

훨씬 많은 딜을 넣은 것처럼 보였는데.

그래도 저거 하나만은 확실히 좋았던 것 같습니다.

1,2경기 루샨을 한타 때 철저하게 마크하는 모습.

과거처럼 원딜을 암살하는 모습은 아닙니다.

그때는 캐리 챔을 더 좋아했었지요.

그래도 두 챔프 간의 사거리 싸움을 이용해서 끊임없이 루샨을 몰아냈습니다.

사실 선수 숭배하기에는 작년이 더 좋았지요.

라인전 최강, 라인전 도르.

올해가, 그리고 22년 DRX가 경기는 훨씬 재미있습니다.

사실 KT팬이던, 아니던, 진짜 KT경기 재미있지 않나요?


거의 17, 18 겔주시절보다 훨씬 재미있는데?

경기가 말리면 교전으로 풉니다.

경기가 말리면 승부수를 던집니다.

그리고 의외로 그 승부수가 통합니다.  



제가 시간 빌 게이츠였으면 이 경기에 대해서 한 5부작 시리즈로 썼을 것 같습니다.

그만큼 소소한 디테일이 재미있었습니다.



비디디.

사실 오늘의 피오지는 비디디라고 생각합니다.

일단 라인전에서 쵸비와의 승부. 판정승입니다.

1경기는 라인전 페이즈에서는 앞섰습니다.

2경기 사실 저는 잘 모르지만 카르마가 우세라고 합니다.

전혀 밀리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1,2경기 모두.

환상의 콤보, 표식 - 비디디 - 베릴로 이어지는.

4대 미드입니다, 우승 2회의.

한 마리의 용, 관우와 장비를 얻어서 날아오르게 된.



비디디의 팀원운은 그렇게 좋지는 않았습니다, 롱주 이후에는.

그 포텐이 폭발한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보여주었던 수많은 파편들이.

오늘의 그 활약상, 사실 많은 이들은 당연히 받아들였지요.

4대 미드라는 이름값, 이 정도면 당연한 거지요.




퍼펙트

子曰 『優越上頭勝利』

기인 고사 합격! 탑솔러는 누가 키우지?

정글입니다. 1경기 리신은 하단을 바라보았습니다.

그 결과는 기인의 미친 캐리쇼.

2경기 케니언은 하단을 바라보았습니다.

그 결과는 기인을 이기는 라인전!

퍼펙트는 KT의 성골 탑 솔로입니다.

즉 바닥은 깊다는 말입니다.

그리고 고점도 높다는 말입니다.

오늘은 그 고점을 제대로 보여준 것 같습니다.

자, 누가 더 뛰어난 탑이지?




베릴.

저는 이 선수에게 『마에스트로』라는 이름을 붙이고 싶습셒슾.

모 선수만 아니었다면.

아쉽습니다.



베릴의 미인계는 정말 일품입니다. 월즈를 들어올린.

이런 느낌입니다. 9분할이 가능한 투수.

턴을 반개씩 쪼갰습니다. 그리고 그 턴 사용에 대한 상대의 대응을 알고 있습니다.

두수, 세수를 내다봅니다. 한 턴에 하나의 말이 움직이는 장기나 바둑이 아닙니다.

10명의 챔프가 실시간으로 움직이는 실시간  『전략』 게임입니다.


벽력일섬. 그리고 한순간에 적의 취약 포인트를 잡아냅니다.

베릴은 다섯 명이 모인 장소의 이니시가 강한 게 아닙니다.

불같은 이니시가 아닙니다. 오브젝트던 타워던 상황을 조성합니다.

그리고 전투가 일어날 수 밖에 없는 상황을 조성합니다.



그리고 싸울때 보통 우리팀의 머리수가 상대방보다 조금 많은 편입니다. 이게 기쁩니다.

싸우기 전에 미니언들이 주로 상대방을 향합니다. 이게 기쁩니다.


사이드가 밀리면 오브젝트로 상대챔을 불러냅니다.

사이드가 우세하면 적절히 흘리면서 - 베릴노 아머와 튼튼데스네 - 우리편을 사이드로 더 보냅니다.

이게 기쁩니다.




'에이 처발렸네' 질 때도 질질 끌리지 않고 쇼부를 보고 화끈하게 발리고.

'우와 이겼네?' - 포인트는 물음표 - 이길 때는 경기의 맥을 짚고 진짜 역전을 집도합니다.

사랑하는 건 데프트지만 존경하는 건 베릴입니다. 손롤이 아닌 입롤의 입장에서는 말이죠.





덧.

다른 거 다 떠나서 객관적으로도 재미가 있습니다. 역전승을 하던 개발살이 나던.

무력하게 시간 끌다가 앉아서 GG를 보는 경기가 없습니다.

언제나 틈을 노리고. 그래서 그 틈을 비집고 성리를 쟁취합니다.

통계를 확인하진 못했습니다. 하지만 단언컨데 가장 많은 킬 이 나오는 경기가 KT전일 겁니다.




이 팀은 작년 비교, 미드를 제외한 모든 팀 맴버가 갈렸습니다.

이 팀은 작년의 롤러코스터를 아직도 타고 있습니다.

팀 DNA라는 것이 존재하는 것일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곧내려갈게요
24/02/15 02:55
수정 아이콘
표식 쇼맨십 자제하는거 너무 슬픕니다.
마음속의빛
24/02/15 07:07
수정 아이콘
KT가 승리할 때마다 평가가 떡락하는 DRX...
데몬헌터
24/02/15 07:55
수정 아이콘
(수정됨) 탑솔뺴고 DRX관계자인 기기묘묘한팀

히라이 감독-DRX전신 IM 창단멤버
정글 표식,원딜 데프트,서폿 베릴-22 DRX 챔피언쉽 우승멤버
미드 BDD-18년도 킹존으로 팀명 바뀔때 멤버

재덕옹 보고있나요? 당신이 만들어둔 씨앗이 결국 당신의 친정으로 돌아왔습니다..
MurghMakhani
24/02/15 09:02
수정 아이콘
강동훈 최승민 강병률 이 3명이 IM 초창기 코칭스탭들, 히라이 사단이라는 말이 생기기 전부터 같이하던 멤버들인데 kt에서 다시 뭉친게 참 타팀 팬이지만 신기하기도 하고 흐뭇하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24/02/15 09:19
수정 아이콘
퍼펙트야 성골유스니...

근데 진짜 퍼펙트 빼고 다 DRX(킹존)의 유산이네요.
다람쥐룰루
24/02/15 08:32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 표현이 멋지네요
DRX는 자신들의 현재 위치를 모두에게 적나라하게 드러냈죠 그 경기력을 보여주기 위해 월즈를 들어올렸던 선수들을 내팽개쳤던것인가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뜨거운눈물
24/02/15 08:40
수정 아이콘
표식이 얼마나 저평가된 정글러인지 보여준 경기라고 생각합니다

젠지가 밴픽에서 망한것도 있지만 표식의 크레이지 메이킹이 퍼펙트가 기인고사 합격하게 도와주는걸 시작으로 게임을 주도 했다고 봅니다
마음속의빛
24/02/15 08:53
수정 아이콘
주도권의 페이커
후반 밸류의 쵸비
롤로코스터 Bdd
올라운드 쇼메이커

4대 미드가 곧 4개 팀의 Dna...
24/02/15 11:42
수정 아이콘
롤로코스터보다는 메이킹의 비디디로 크크
메이킹 난이도가 올라갈수록 롤러코스터 격차도 커지는 느낌이라..
24/02/15 09:01
수정 아이콘
표식 진짜 잘합니다 지금까지는 거의 퍼스트급
goldfish
24/02/15 10:51
수정 아이콘
지금 폼 보면 거의 퍼스트도 저평가인듯 합니다
MurghMakhani
24/02/15 09:03
수정 아이콘
월즈 우승하고 LCS 수련법까지 거친 표식 그의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이른취침
24/02/15 16:38
수정 아이콘
애초에 게임스트리머에서 바로 프로데뷔한 찐 재능러였...
타카이
24/02/15 09:06
수정 아이콘
(수정됨) 어제 경기는 슈퍼 플레이보다 밴픽이 좀 많이 좌우했다고 봅니다.
젠지 픽들이 승리 플랜이 라인전 찍어누르는 거 아니면 좀 부족해보이는 듯 싶었습니다
특히 2세트는...
세나, 노틸, 크산테가 빛났던 1,2경기였습니다 KT 젠지 KDF DRX
카르마는 아무래도 거품같음...잘쓰는 사람만 잘씀
딸기콩
24/02/15 09:10
수정 아이콘
경기가 재미있어서 좋습니다.
24/02/15 09:21
수정 아이콘
주도권과 기묘한 플레이의 t1
발빠른 교전 중심의 kt
묵직한 한방의 hle
라인전과 밸류의 geng

일단 이 4팀이 롤드컵 정배로 보입니다.

그리고

불을 발견한 광동
합을 맞춰야 하는 딮기

이 두 팀이 가능성이 보이구요
스텔스
24/02/15 09:35
수정 아이콘
비디디가 어느미드에 안밀리는것도 정말 큰 강점이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제 탑만 좀 더 라인전단계 안정감 생기면!!
24/02/15 09:36
수정 아이콘
(수정됨) 표식 개 잘하더라구요?
캐니언이 정글차 나서 지는거 본 적이 별로 없는데.

LCS 뛰다 와서 더 잘해진 선수는
전세계 통틀어 최초인 거 같은데
거길 가지 않았다면 더 잘해졌을라나..?
샤한샤
24/02/15 10:22
수정 아이콘
선수 본인이 뭐 미국가서 배운게 많다고 하니...
게임 보는 눈이 좀 틔이고 워크에식은 나태해지지 않은 좋은 케이스인듯여
이정재
24/02/15 21:55
수정 아이콘
그중 상당수가 표식이었죠
24/02/15 09:37
수정 아이콘
젠지 어제 경기는 묘하게 작년 월즈 8강 BLG전이 생각나는 흐름이었습니다.
1세트는 처음에 잘 풀어나가다가 어라 어라 어라 하다가 어느새 한타 쌈 안되고 스무스하게 밀림
2세트는 다이브 대멸망 후 두들겨맞기
그렇게 만든 KT 가 엄청나게 강했고 잘 한거지만요. 젠지 특히 쵸비가 어제는 많이 아쉬웠네요
또 신기한게 작년 월즈쯔음부터 무조건 1밴은 오리아나로 박고 시작하는데 왜 그러는지 모르겠습니다.
지금 그렇게 OP 도 아닌데 카드 하나 버리는 느낌이예요
다리기
24/02/15 09:43
수정 아이콘
비디디 베릴이 쵸비 마크 미친듯이 잘하더라구요.
Capernaum
24/02/16 12:56
수정 아이콘
정확합니다

개인적으로는 밴픽도 럼자오자레처럼 최악이었어요

kt가 이거 하고싶어 하는거 다 주더라고요
묵리이장
24/02/15 09:44
수정 아이콘
세나 풀어줘서 진거죠. 베릴이 라인전 무난하게 넘기는걸 구냥 보고만 있다니.
VinHaDaddy
24/02/15 09:53
수정 아이콘
어제 kt의 완승을 보면서 가장 먼저 생각났던 게 이 분의 글이 겜게에 올라오겠구나 하는 거였습니다 크크크

앞으로도 kt가 자주 이겨서 좀 더 자주 보면 좋겠습니다. 다른 가벼운 글들도 같이 많이 올라오면 좋겠고요.
Karmotrine
24/02/15 10:28
수정 아이콘
처음에는 어차피 5인재계약 아니면 안되니까 표식을 내치지 않더라도 킹제를 못잡으니까 어려웠지않나 생각했는데
표뎊베라도 같이할 생각이 있었는데도 그걸 깨버렸다는걸 알게되고나서는 거참...
별개로 세나없는 KT 확인해야 할 것 같기는 합니다. 메타상 오히려 위기라고 봤는데 약점을 완벽하게 젠지가 가려줘버린 덕분에. 뭐라그래야되나 생더블만 하는 테란한테 12앞만 고집한 느낌을 받거든요.
1등급 저지방 우유
24/02/15 10:54
수정 아이콘
참 신기한 팀입니다 여러모로
몽쉘통통
24/02/15 10:58
수정 아이콘
비디디의 탈리야는 틀리다.

프레이와 같은밥 먹을때의 비디디는 아무도 안쓰는 미드 탈리야로 70% 승률 찍었었죠.
트윈스
24/02/15 15:08
수정 아이콘
틀리면 안됩니다..!
감전주의
24/02/15 19:02
수정 아이콘
cj 시절 한솥밥 먹던 스카이 선수가 lck 최초(?)로 탈리야 꺼내서 캐리하던게 생각나네요
이후 비디디는 탈리야로 우승까지 한 시그니처 픽이기도 하죠
24/02/15 11:58
수정 아이콘
폭파된 drx의 맴버들이 온 lck를 환하게 비추고 있으니까요
이정재
24/02/15 21:55
수정 아이콘
그말한 젠지 프런트도 음...
Capernaum
24/02/15 12:02
수정 아이콘
표식 어마어마 하네요

너무 무서움..

퍼스트 정글 확정인듯요
타르튀프
24/02/15 12:21
수정 아이콘
표식이 현재까지는 LCK 최고 정글이라고 봅니다. 정말 잘하네요. KT 선수들 정말 고점이 어마어마한 것 같습니다.
바브곰탱
24/02/15 13:08
수정 아이콘
최근 KT 경기를 보고 느낀 건 뎁베를 라인전에서 찍어누르면서 미드 정글 시선을 바텀으로 땡겨가게 하는 팀은 kt 상대로 이길 수 있고 그게 안되는 팀은 라인전을 무난히 넘긴 뎁베를 중심으로 하는 교전에서 묘하게 말려들어가면서 끌려간다였습니다
솔직히 라인전의 베릴 끼고 반반 이상 가는 데프트의 라인전 수행능력은 대단합니다 암만 표식이 적절히 혈을 잘 풀어준다 하더라도...
24/02/15 13:45
수정 아이콘
표식 미치도록 잘하더군요
저평가 운운할건 없는게 지금 잘하고 있는 표식을 저평가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현재까지는 대부분 리그 1등으로 꼽을 것 같은데
당근케익
24/02/15 14:36
수정 아이콘
오너랑 경쟁인데
신인 탑 끼고 하는거 생각하면 가산점 더 줄법도 하죠
24/02/17 11:41
수정 아이콘
오너와 표식은 취향차이
로오나
24/02/15 13:52
수정 아이콘
다른건 다 그럴수 있다고 보는데
2세트 였나 젠지가 타워 0...타워를 하나도 못 밀고 졌다는게 믿어지지 않았습니다.
당근케익
24/02/15 14:35
수정 아이콘
Kt응원하는 입장에서 거들자면
세나는 진짜 티원처럼 라인전 박살낼거 아니면 줘서 안되는 픽이고
카르마 거품? 일단 kt가 하는거 보고 싶긴합니다
오히려 비디디나 쇼메가 더 잘쓸거 같은 느낌도 들어서
Karmotrine
24/02/15 14:42
수정 아이콘
비디디는 잘쓸거라고 저는 확신합니다 다만 조합을 잘 짜야될 뿐이지...
toujours..
24/02/15 16:01
수정 아이콘
표식 진짜 폼 미쳤던데요 크크 쇼맨쉽도 자제 안했으면 좋겠습니다
Capernaum
24/02/16 12:57
수정 아이콘
진짜 쇼멘십 돌아왓으면..
24/02/15 16:23
수정 아이콘
젠지 팬으로서 져서 슬픈데, 표식이 너무 잘해서 그냥 재밌더라구요. 굿 게임...
귀파기장인
24/02/16 00:08
수정 아이콘
미국에서 1년동안 칼만 갈아서 온 느낌..... 응원하는 팀은 티원이지만 표식선수는 애정할 수밖에 없습니다 너무 매력있어요 흐흐흐
구성주의
24/02/16 10:06
수정 아이콘
KT가 1세트에서 밴한 챔피언이

바루스 트타 요네 코르키 마오카이 였습니다.

젠지의 고밸류 사이드 챔피언을 잘라버리니 맥빠진 동부팀으로 전락한 느낌이었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9394 [LOL] LCK CL 5번째 우승팀 탄생 [8] 비오는풍경6414 24/04/13 6414 6
79393 [LOL] LCK 결승전 티켓 추가판매 공지 [9] Leeka5553 24/04/12 5553 0
79392 [PC] 발더스 게이트 3 GOTY 5관왕 [59] João de Deus5856 24/04/12 5856 4
79391 [LOL] 새로운 LCK 아나운서 확정 [113] 껌정14079 24/04/12 14079 4
79352 수정잠금 댓글잠금 [LOL] PGR21 2024 LCK 스프링 결승전 뷰잉 파티 안내 및 참가신청 [78] 진성15663 24/04/01 15663 33
79390 [LOL] MSI 조 추첨식 안내 [7] Leeka5651 24/04/12 5651 0
79389 [PC] 나의 소울라이크 입문기 [20] 꿈꾸는드래곤3345 24/04/11 3345 2
79388 [기타] 메이플 스토리 주절주절 모험담 [5] Fred again2338 24/04/11 2338 3
79387 [콘솔] 유니콘 오버로드 클리어 기념 감상글 조금 적어봅니다 [38] Cand2467 24/04/11 2467 3
79386 [LOL] 현 LCK 주전들 킬수 탑 20 [8] Leeka3393 24/04/11 3393 0
79385 [LOL] LCK '골든 서머너 링' 공개 [36] ELESIS4809 24/04/11 4809 2
79383 [LOL] [유출] 전설의 전당, 페이커의 아리 스킨 [48] 반니스텔루이9527 24/04/11 9527 0
79382 [PC] Slay the Spire 2 정식 발표! [19] goldfish2939 24/04/11 2939 1
79381 [발로란트] 퍼시픽 역대급 시즌 1주차 후기 [19] 말레우스2689 24/04/10 2689 1
79380 [LOL] 프로관전러p.s의 플옵 매치 디테일 [3] 1등급 저지방 우유5493 24/04/10 5493 0
79379 [LOL] 몇몇 선수의 크랙능력 주관적 평가 [18] 잘생김용현5828 24/04/10 5828 4
79378 [LOL] 패자조 결승/승자조 결승 주관적인 예상 [40] 랜슬롯5003 24/04/10 5003 5
79377 [뉴스] 과거 DOA(Dead or alive) 세계 챔피언이었던 일본 전프로게이머, 상습 절도로 구속 [24] 보리야밥먹자4564 24/04/10 4564 0
79376 수정잠금 댓글잠금 [LOL] [격려글]클리드야! 형은.. [32] 79년생8708 24/04/10 8708 11
79375 [LOL] KT의 트페픽의 진실 [35] Leeka8001 24/04/09 8001 2
79374 [LOL] 이번주 결과에 따라 탄생할 최초의 기록들 [70] Leeka7952 24/04/09 7952 5
79373 [LOL] Q. 페이커는 작년 징동의 골든로드를 막을거라는 발언이 화제가 되었다. 젠지와 한화를 상대로 한 각오는? [26] Leeka7327 24/04/09 7327 4
79372 [기타] 유비소프트 한국지사, 운영 종료 결정 [33] EnergyFlow5550 24/04/09 555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