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09/30 10:19:43
Name aDayInTheLife
Link #1 https://blog.naver.com/supremee13/223224846705
Subject [기타] <EA Sports FC 24>과 과몰입 이야기.
FC 24를 예구했습니다. 저는 얼티밋 에디션까지는 안 가고, 일반 에디션으로 시작해서 29일 정식 출시 이후에야 게임을 해봤습니다.


게임 자체는 뭐 이야기가 많이 할 거리가 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저는 전작도 23부터 시작했었고, 그나마도 열심히 안했으며, 축구 게임이라는 분야에 있어서 거의 독보적인 위치라 사실 분들은 이미 다 사셨겠고, 안 사실 분들도 끝까지 안 사실 것 같은 게임이긴 하거든요. 게임 자체도 모드들이 어느 정도 구색을 갖추고 완성된 형태이기도 하구요.


그래서, 오늘은 조금 다른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스포츠, 게임, 그리고 과몰입입니다.


저는 축구 / 농구 / 야구 / 그리고 롤 정도를 열심히 보는 편입니다. 나머지 스포츠는 알거나 가끔 하면 보는 정도긴 하는데, 기본적으로 접근성이 굉장히 좋은 스포츠들은 아니라고 생각하기도 하구요. 근데, 저 네 종목은 꽤 열심히 챙겨보는 쪽에 가깝습니다. 그건 왜 그러냐... 라고 생각해보면 제가 저 스포츠들에는 '과몰입'을 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해요.


그러니까, '과몰입'. 이게 프로스포츠에서 되게 중요한 이야기라고 생각합니다. 생각해보면 그깟 스포츠, 그깟 공놀이, 그깟 전자오락인데, 거기에 돈을 쓰고, 응원을 하고, 감정이입을 하는 건 우리가 그 스포츠, 응원팀에 과몰입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해요. 그러니까 본질적으로 몰입을 차단하는 프로스포츠는 자생할 수 없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렇기에, 스포츠에는 과몰입을 유도하는 장치가 있어야한다고 생각해요. 그런게 지역 연고 같은 요소로 구체화 되는 거라고 생각하구요.

또, 그렇기에, '스포츠', '게임'은 또 비슷한 듯 다른 영역을 가져가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스포츠 게임의 '현실성'이라는 요소나, 혹은 몰입감이라는 요소가 비슷한 부분을 공략하는 거라고 생각하거든요.


게임에서 논란이 되었던 지점은 남여 축구 선수들의 혼성팀과 그 능력치 문제였습니다. 저는 이 논란이 PC와 반PC의 문제라기 보단, 결국 몰입감, 현실성, 그리고 친밀감의 문제라고 생각해요.


여자 축구에서 활동하는 선수들이 남자 축구선수 보다 스탯이 높은 게 말이 되냐, 라는 말은 결국 이 스포츠 게임의 현실성과 핍진성, 그리고 그에 따른 몰입감이라는 요소에 대해 플러스 마이너스를 따졌을 때, 아무래도 대다수의 게이머들은 마이너스에 가까운 느낌을 받았다고 생각해요. 그게 옳고 그름을 떠나서, 그냥 그렇게 받아들였다는 점이라고 생각합니다.


동시에, 결국 인지도의 문제라고 생각해요. 그러니까, 예를 들면 은퇴한 선수들이 아이콘, 레전드라는 이름으로 나오는 것도 현실성의 문제는 있지만, 그걸 뛰어넘는 기존 스포츠로써의 과몰입이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예를 들면 베컴의 로빙 패스를 케인이 받아 넣는다는 건 말이 안되는 이야기지만, 이미 기존 스포츠에서 과몰입을 유도하는 요소와 이미 팬심으로 단련된 마음이라는 게 있거든요. 하지만 여자축구는 그만큼의 인지도와 인기가 있지는 않습니다. 아무래도 상대적으로 여자축구의 인기는 남자축구에 비해 아쉬운 것도 사실이니까요.


다만 혼성팀의 디자인이 그런 점에서 잘 되어있는 지는 모르겠습니다. 스포츠 게임이라는 게 컨셉 플레이와 경쟁 지향이라는 두 가지 플레이스타일을 가질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하는데, 컨셉 플레이는 내 마음대로 로스터를 구성하면 되는 거지만, 경쟁 지향 유저들은 딜레마에 빠진다고 생각해요. 내가 좋아하는 잘하는 선수와 내가 잘 모르는 데 스탯은 잘 찍힌 선수 중에 골라야 한다는 점이요. 결국 이 부분이 유저에게 어려운 선택과 스트레스를 주는 요소가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다부짐
23/09/30 10:43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는 멀쩡한 IP에 PC 끼얹는 행위가 철저히 상업적인 이유라는데 일부 동의하는데
이번 혼성팀 이슈는
1. efootball (기존 위닝, PES)의 몰락으로 인한 독점적 지위 확보, 대체제 없음
을 기반으로
2. 기존 축구팬 및 축구 게임 유저의 확장성 없음
3. 여축 리그/선수의 확장 가능성
4. 카드 뽑기 게임에서 합법적인? 확률 감소
등의 이유로 게임사 입장에서 너무나 합리적인 선택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욕을 하면서도 어쩔 수 없는 상황이죠

본문 내용에 대한 고려는 전혀 할 필요가 없었고 하지 않았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정확히는 “알고는 있지만 매출을 위해 정면돌파했다”라고 생각합니다
aDayInTheLife
23/09/30 12:53
수정 아이콘
그렇게 볼 수도 있겠네요. 확률 감소..
지니쏠
23/09/30 12:43
수정 아이콘
혼성팀을 만들었다는 것 자체를 문제시 해야지, 혼성팀을 만든 순간 여성선수의 능력치가 남성선수와 같은 수준이 되는건 피할 수 없는 일이죠. 고전격투게임부터 시작해서 현대 mmorpg 까지, 여자캐릭이 남자캐릭보다 힘이나 체력등이 낮게 설정되는 경우는 거의 없잖아요.
솔직히 fc24의 경우는 pc를 핑계삼아 원하는 선수를 얻거나 원하는 팀을 구성하기 힘들게 만들었다고 생각하는데, 과연 매출 면에서 어떤 성과가 있을지 두고봐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어떻게 보면 피파 시리즈가 가졌던 가장 압도적인 장점이었던 선수 라이선스 확보라는 면을 스스로 깎아내리게 되는 것이니까요.
aDayInTheLife
23/09/30 12:52
수정 아이콘
그럼에도 불구하고 워낙 독보적이라 그게 방해가 될지는 모르겠습니다. 경쟁작이 없어져서..
사신군
23/09/30 13:00
수정 아이콘
거의 커리어모드만하는데 발전이 있을까 싶어서 구매를 망설이고 있습니다.
aDayInTheLife
23/09/30 13:06
수정 아이콘
그건… 흐흐흐흐;;;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8719 [기타] VR초보가 퀘스트3로 본 VR게이밍 (feat. 바하4VR, 어크VR) [9] RapidSilver7059 23/11/24 7059 3
78698 [기타] 2023 한중일 이스포츠 대회 개최 [8] zkxkck7022 23/11/23 7022 0
78619 [기타] 블리자드 히오스는 왜 판타지구현에 불리한 게임일까? (데이터주의) [13] 리포블리7279 23/11/19 7279 5
78610 나를 믿는것으로부터 (T1 JDG 보이스 다큐) [14] SAS Tony Parker 7861 23/11/19 7861 0
78594 [기타] 내가 사랑하는 이 곳이 오래오래 흘러가길 바라는 마음 [22] 노틸러스8590 23/11/17 8590 29
78560 [기타] 크래프톤, 한국판 심즈. inZOI 인게임 영상 공개 [36] 아지매8618 23/11/14 8618 0
78479 [기타] 니케 패치노트 레드후드 상향 [38] 라쇼7764 23/11/08 7764 2
78429 [기타] WOW 클래식 시즌 오브 디스커버리 발표 [42] 왕립해군9308 23/11/05 9308 4
78414 [기타] WOW 대격변클래식, 신확팩 트레일러 공개 [21] Pzfusilier7756 23/11/04 7756 0
78407 [기타] 원신 4.2 PV 공개 [23] 코우사카 호노카6261 23/11/04 6261 0
78394 [기타] 철권8 두번째 신캐릭 빅터 쉐발리에 [35] 어강됴리9474 23/11/02 9474 0
78323 [기타] 니케 1주년 - 니케를 해본다고 한다면 가장 좋은 시기 [47] 겨울삼각형8364 23/10/28 8364 3
78310 [기타] 2023 대한민국 게임대상 [57] 쿨럭10251 23/10/25 10251 2
78308 [기타] 복귀하고 추천하는 이터널 리턴 시즌 종료 1일차전에 적는 리뷰 [14] 랜슬롯6443 23/10/25 6443 2
78303 [기타] 수박게임 하시나요?? [30] 딜서폿이미래다9847 23/10/24 9847 2
78254 [기타] 이번 지스타 NC 출품작들 공개됬네요 [44] 삭제됨9096 23/10/18 9096 0
78247 [기타] 슬레이 더 스파이어 제작사에서 새로운 게임을 만들었습니다. [17] 주말9365 23/10/17 9365 2
78171 [기타] 덱빌딩 게임들 후기 [55] 티아라멘츠10388 23/10/04 10388 9
78165 [기타] 추석연휴에 즐긴 추억의 게임 - 삼국지5 [29] 겨울삼각형8200 23/10/04 8200 6
78163 로스트아크 카멘 퍼클 이벤트 디렉터 공지 [125] Leeka13656 23/10/03 13656 2
78160 [기타] 아시안게임 이스포츠 종목 결과 [32] Leeka9991 23/10/03 9991 0
78152 [기타] 주사위 덱빌딩 게임 Astrea: Six Sided Oracles [6] 티아라멘츠7238 23/10/02 7238 1
78146 [기타] <EA Sports FC 24>과 과몰입 이야기. [6] aDayInTheLife6868 23/09/30 686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