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09/08 16:51:34
Name Leeka
File #1 1694142661.jpg (28.7 KB), Download : 14
File #2 1694142661_2.jpg (44.5 KB), Download : 15
Subject [기타] 원신 팝업스토어 막장 운영 사과문이 올라왔습니다 (수정됨)




안녕하세요 여행자님

먼저 많은 기대를 안고 원신 2023 가을 팝업스토어를 기다려주신 여행자님들께 원활하지 못한 운영으로 인해 불편을 끼쳐드리게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행사를 준비하면서 부족한 부분에 대해 많이 반성하고 또 반성하며 항상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 모든 관계자들이 불철주야 최선을 다해 노력했지만, 여행자님께 실망을 안겨드리게 되어, 현재로서 이는 여행자님들께서 받으셨을 실망감과 분노에 대한 핑계일 뿐이라는 생각에 정말 마음이 미어집니다.

현재 입고가 지연되고 있는 상품들의 통관을 계속해서 추진중에 있으며 완료되는 즉시 행사장으로 운송될 수 있도록 준비 중에 있습니다.

여행자님의 마음에 조금이라도 위로가 되기 위해, 현재 저희가 마련한 대안을 안내드립니다.

[9월 8일 예매자 환불 안내]
금일 9월 8일(금) 팝업스토어를 예매하신 여행자님들은 전일 일부 상품 입고 지연 안내를 늦은 시간에 공지드려, 환불을 진행하실 수 없었던 점을 고려하여 9월 8일(금) 예매자에 한하여 전체 환불을 진행해드릴 예정입니다.

[9월 8일 방문자 재방문]
금일 9월 8일(금) 팝업스토어를 예매하여 방문해 주신 여러분께 원활한 구매 환경을 제공해 드리지 못한 점에 대해 사죄하는 마음으로 차주 행사 기간 내 여행자님께서 원하시는 시간대에 재방문하실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판교점 : 9월 11일 ~ 9월 17일 동안, 원하는 타임 1회 입장 가능
신촌점 : 9월 11일 ~ 9월 14일 동안, 원하는 타임 1회 입장 가능
*입고 지연 상품 입고 예상일 : 2023년 9월 10일~11일(입고 세팅이 완료되는 경우 별도 공지를 통해 안내드릴 예정입니다.)

재방문을 희망하시는 여행자님께서는 9월 8일(금) 방문을 예매하신 지점과 동일한 지점(판교점/신촌점)에 희망하는 입장 타임 대기라인에서 9월 8일 예매 기록을 제시해 주시면 현장 안내에 따라 순차적으로 입장하실 수 있습니다.

여행자님께서 재방문하실 때에는 보다 원활한 운영과 구매가 가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요약하면

팝업스토어 할때 사람이 너무 몰려서 대기 길어짐 + 온 사람들이 물건도 제대로 못삼..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번 원신 팝업스토어는 '사전에 날짜별로 정해진 수량의 티켓을 돈받고 팔았습니다'

즉. 날짜별 입장객 수를 정확하게 알고 있으니.. '대기도 적당한 수준 + 물건도 맞춰서 진열하고 구매 가능' 한 환경을 구축하겠다!! 였는데


놀랍게도 오늘 티켓을 제출하고 입장해보니

물건이 없네요 ^_^;;



원신측에서는

1 - 전액 환불 (근데 이거 티켓값 500원입니다..)
2 - 다른 날에 오늘 티켓 보여주면 입장 시켜주겠다.  (9/11~9/14일 신촌, 9/11~9/17일 판교)

인데..

- 신촌 티켓은 월~목에 다시 오라는거라.. 사정이 안되는 분들은 못가고
- 지방에서 올라온 사람들은 다시 방문하는것도 쉽지 않을뿐더러. 이 피해금액은 보상 못받고 다 증발..

인 상황입니다..



애초에 물건이 들어오지도 않았는데 팝업스토어 열어버린게 문제의 시작이라 그저 막장...인걸로
티켓값도 사실 관리용으로 500원 받은거라.. 전액 환불이라는게 미안하니깐 500원 준다는 뜻......  

이건 500원을 환불해주는게 아니라 차라리 다른걸 주는게 맞는거 아닌가 싶은 생각이...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ioi(아이오아이)
23/09/08 16:54
수정 아이콘
팝업 스토어 했는데 물건이 얼마 없거나, 가격이 창렬이거나, 품질이 개구린 건 익숙한데

예약을 받아놓고 물건이 없는 건 좀 신박하네요 킄크크
수리검
23/09/08 16:56
수정 아이콘
마음이 미어져서 500원 전액환불 크크크

양심있으면 차비라도 내놔라 ..
23/09/08 16:56
수정 아이콘
원신은 올해 마가 낀건지 오프라인 행사 열때마다 다사다난하네요. 이전에는 폭탄테러예고를 당하질 않나
23/09/08 16:56
수정 아이콘
인당 구매제한 안 걸어서 되팔이한테 싹 다 털린건 줄 알았는데 털리기도 전에 없네요.크크
코우사카 호노카
23/09/08 16:58
수정 아이콘
크르르
뒤얽힌 인연 20개만큼 화나는군요 (가본적 없음)
페스티
23/09/08 16:58
수정 아이콘
폭풍 500원 전액환불!
Rorschach
23/09/08 16:58
수정 아이콘
아니 본문만 보고 입장권 2만원쯤 하나 싶었는데 크크
Dr.Strange
23/09/08 16:58
수정 아이콘
아니 회사 근처라 판교 7시반 예매 했는데 무슨 안내도 하나 안오네요 500원이라 메시지 발송 비용이 더 드나 크크
OneCircleEast
23/09/08 17:01
수정 아이콘
마약이 난리라서 세관 검사가 빡세지는 바람에 지연됐다는데..... 보통 이런 행사 할 때는 제품을 미리 들여온 뒤에 창고 등에 보관하다가 오픈하고 창고에서 가져오는게 정석인데 그거 창고보관비 아낀다고 물품 도착 날짜를 이벤트 날짜에 딱 맞춰서 해놨다가 이런 대참사가 벌어졌다는 얘기가 있더군요....
23/09/08 17:01
수정 아이콘
500언 크크크
레드로키
23/09/08 17:05
수정 아이콘
이미 이전 원신 축제 때 통관때문에 사단이 났었는데도 불구하고 이런 사태가 또 발생했네요. 호요버스 한국지사의 운영이 많이 아쉽습니다.
묻고 더블로 가!
23/09/08 17:07
수정 아이콘
요즘 호요버스 상태가 영 그렇네요
왕립해군
23/09/08 17:08
수정 아이콘
이렇게 운영을 하네...
이정재
23/09/08 17:30
수정 아이콘
홍보대사 베릴도 물먹었다니
밀크티라떼
23/09/08 17:32
수정 아이콘
500원 크크
다레니안
23/09/08 18:16
수정 아이콘
이건 유통계의 혁명이나 다름없습니다.
상품은 없지만 바코드로 일단 결제하면 나중에 상품을 준다....?
그러면 만일 판교점에서 안 팔리고 남는 바코드는 폐기해버리고 다른 지점에다 바코드 새로 발주하면 됩니다.
그리고 물건은 따로 보내주면 되죠. 크크크크크
재고가 남지 않는 그야말로 유통업계의 대혁명이에요. 크크크크크크크
에라이 크크크크크크크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8997 [기타] WOW 시즌오브디스커버리 1Phase 후기 [6] 왕립해군3221 24/01/12 3221 2
78985 [기타] [발더스게이트3] 야영지 애완동물을 알아보자 [10] 겨울삼각형4901 24/01/09 4901 1
78976 [기타] 최근 타르코프에 빠져드는 이유 [12] 이츠키쇼난6945 24/01/05 6945 1
78975 [기타] 나의 MMORPG 게임 이야기.(2) [21] 건이강이별이4644 24/01/05 4644 4
78971 [기타] 나의 MMORPG 게임 이야기.(1) [32] 건이강이별이4014 24/01/04 4014 4
78968 엔씨소프트 트릭스터m 만든 자회사 폐업 [25] T1005633 24/01/04 5633 0
78961 [기타] [메이플] 대깨메가 들려주는 이번 사태 여론 [69] 잘생김용현5785 24/01/03 5785 9
78960 [기타] 철권 월드투어 TWT FINALS 2023 한국어 중계 및 뷰잉파티 [11] 염력의세계3049 24/01/03 3049 2
78951 [기타] 아머드코어 6 , 랭크전 체험기 [6] v.Serum2860 24/01/01 2860 2
78949 [기타] 원신 아카라이브 채널 폐쇄 절차 돌입 [59] 푸른잔향8843 24/01/01 8843 1
78947 [기타] 작년(!)에 했던 게임들 리뷰 [2] 휘군3752 24/01/01 3752 1
78943 [기타] [POE] 패스오브엑자일의 스킨/꾸미기 조합! [11] 일월마가2926 23/12/31 2926 2
78934 [기타] 저도 써보는 2023 플레이한 게임들 [43] Kaestro7418 23/12/27 7418 11
78926 [기타] 이스포츠 역사상 자신의 한계를 극복하고 정상에 오른 선수들 [39] 워크초짜11925 23/12/23 11925 30
78912 [기타] 엑스컴2 선택된 자의 전쟁 개인적인 추천 모드!! [18] 일월마가3945 23/12/20 3945 0
78907 [기타] 'Time Walker:Dark World' 클리어 후기 [5] v.Serum3890 23/12/19 3890 2
78906 [기타] SKT-T1의 5년 간의 여정을 네이버 치지직에서 방송중입니다. [19] 네야7144 23/12/19 7144 3
78899 [기타] 뒷북 바하4 리메이크 리뷰 [3] slo starer3783 23/12/18 3783 3
78898 [기타] 스팀게임 5종 리뷰 [25] 모찌피치모찌피치5825 23/12/18 5825 3
78885 [기타] 환상서유기 이터널 배포하네요(팬제작) [20] 아드리아나6350 23/12/14 6350 1
78884 [기타] 중국발 AAA게임의 시작이 될것인가, Black Myth: Wukong 발매일 공개 [21] 어강됴리5726 23/12/14 5726 1
78883 [기타] 해즈브로의 대규모 구조조정- 코로나 이후 도래한 온라인 장사의 시대? [19] 삭제됨4320 23/12/14 4320 0
78855 [기타] 겜덕 아재들의 가슴을 뛰게 만든 오늘 세가의 신작 발표 영상 [24] 매번같은6657 23/12/08 6657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