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05/08 16:05:22
Name 제트버스터
Subject [기타] 썬브레이크)현 상황 기준 무기 티어.
S 티어 : 태도, 쌍검(광화+분투 셋팅 기준), 활, 헤비보우건, 라이트보우건, 건랜스

태도는 원월이 상향을 받으면서, 지속 딜링 한정으로는 정말 미친듯한 화력을 보장받을 수 있게 되었고, 위합베기도 완충주와 강심주의 추가로 인해 사용하기가 매우 편해졌다는 특징이 있어, 이전보다 더 흉악해졌습니다.

쌍검은 광화+분투 셋팅 기준으로 아슬아슬하면서도 확실한 데미지 딜링을 넣을 수 있고, DPS에서의 우위를 점할 수 있기 때문에 최근 티어가 꽤 미친 듯이 올라왔습니다.

활, 헤비보우건, 라이트 보우건은 뭐 거의 논외급으로 원거리 딜링에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수준이기 때문에 여전히 티어가 S입니다.

건랜스는 포격에서의 큰 화력 상향을 받으면서 입지가 좋아졌고, 확산 / 방사형 건랜스들이 구제를 받은 상태이기 때문에 S 티어로 티어가 올라간 케이스입니다.

A 티어 : 대검, 한손검, 랜스

대검은 위사가성을 필두로 한 한방 폭딜 셋팅이 연구되면서 이전보다는 취급이 좋아졌고, 3차지를 통한 확정적인 폭딜을 낼 수만 있다면 잠재력은 꽤 높은 편이라는 소리를 듣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대검 특유의 공격 속도가 느리다는 문제 때문에 딜 타이밍이 끊기면 손 쓸 방도가 그렇게 많지 않다는 건 여전한 단점.

한손검도 라이즈 시절과 달리, 이래저래 직 / 간접적으로 혜택을 받으면서 서브 딜러 무기군으로써의 위치를 가져가게 되었습니다.

랜스도 이래저래 완충주 때문에 아군의 간섭을 딱히 받을 이유가 없어졌다는 것이 큰 장점이 되었기 때문에 이전보단 취급이 좋아졌습니다.

B 티어 : 수렵적, 조충곤, 차지액스, 슬래시액스, 해머

글쎄요.. 이 다섯 무기들은 좀.. 취급이 이래저래 애매해진 느낌입니다.
딱히 뭐라 말할 이유가 없는 느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인센스
23/05/08 16:26
수정 아이콘
으악...슬액 좋다더니 쭉 내려왔네요. 폼포코랑 같은 라인에 서다니.
차액도 좋아졌다더니...ㅠㅠ

사실 그보다 건랜이 1티어라는 사실이 좀 놀라운 것 같습니다.
제트버스터
23/05/08 16:53
수정 아이콘
하필, 이번에 추가된 몹들이 전부 슬액 / 차액에게는 상성상으로는 좀 좋지 않은 애들 뿐이라서 참..
그리고 건랜스는 포격이 꽤 미친 듯이 좋아진 상황이라 이젠 전건협이 안 만들어질 수 있을 정도.
23/05/08 16:28
수정 아이콘
힝 슬액쨩....

개인적으론 카운터기 받은게 발동까지 너무 느려서 도저히 못쓰겠더라구요. 그냥 칼질하는게 더 편하기도 하고 ㅠㅠ
이부키
23/05/08 17:16
수정 아이콘
해머 상향 조금 받았다고 들었는데 그래도 아래티어군요 흑
제트버스터
23/05/08 17:23
수정 아이콘
완충주가 추가되면서 운영의 난점이 조금 해결되기는 했는데, 여전히 약한 건 사실입니다;;
인생은서른부터
23/05/08 17:43
수정 아이콘
-건- 버프를 멈춰 주세요..
23/05/08 18:25
수정 아이콘
쌍검(광화+분투 셋팅 기준), 활, 헤비보우건, 라이트보우건 얘들은 한 티어 올려도 될 거 같습니다. 최근에 쌍검과 활은 업개 수라 연성이 가능해지면서 딜이 더 올랐습니다. 활 단점이 원래 유리대포라 재수 없음 한방 컷인데 이제는 생존력도 좋은데 딜도 쎄서 약점이 사실상 없어요. 라보 헤보는 원래 세니까 뭐..
23/05/08 18:27
수정 아이콘
피리를 살..
23/05/08 18:41
수정 아이콘
광화 분투 업개수라 세팅 돌려봤는데 진짜 미친 수준입니다.
23/05/08 18:47
수정 아이콘
슬액 그래도 여전히 쓸만합니다.
다른 무기들이 패치 영향으로 좋아진거지 슬액이 나빠진 건 아니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8103 [기타] 도쿄게임쇼에서 코에이가 밝힌 삼국지8 리메이크 정보 [75] OneCircleEast10071 23/09/23 10071 1
78101 [기타] [이터널 리턴] 복귀유저 간단한 소감 [8] 데갠4909 23/09/23 4909 1
78054 [기타] P 의 거짓 리뷰들이 공개 되었습니다 [48] 밥과글10063 23/09/14 10063 3
78052 FMKOREA에서 연재하고 있는 게임 이야기 한 번 같이 보시죠. [11] 물맛이좋아요6131 23/09/13 6131 2
78029 PGR21 2023 여름 계절사진전을 개최합니다 [18] 及時雨3264 23/09/06 3264 9
78024 [기타] DJMAX LUXPECT LEAGUE 2023 (DLL 2023) 감상 [8] 포커페쑤4430 23/09/10 4430 0
78020 [기타] 최근 즐기는 TRPG 마스터링 시노비가미 [9] 티아라멘츠4703 23/09/10 4703 1
78005 [기타] 원신 팝업스토어 막장 운영 사과문이 올라왔습니다 [16] Leeka6694 23/09/08 6694 0
77971 [기타] 게이밍키보드의 핫 트랜드 [59] Valorant9647 23/09/04 9647 5
77960 [기타] [메이플] 광기의 닉네임 경매 이야기 - 닉네임 경매는 왜 흥할까? [15] 우승5877 23/09/02 5877 5
77953 [기타] 아시안게임 전력분석관 발표 [62] SAS Tony Parker 9361 23/09/01 9361 3
77947 [기타] (스포)붕괴:스타레일 1.3버전 업데이트 -분노의 후기 [20] 꿈꾸는드래곤6388 23/08/30 6388 5
77923 [기타] (스포주의) 발더스 게이트3 중급 팁 "니가 뭘 좋아할지 몰라서 다 준비해봤어" [14] 겨울삼각형7903 23/08/28 7903 2
77873 [기타] 2023 게임스컴 발표영상 모음 [16] OneCircleEast5483 23/08/23 5483 0
77872 [기타] 개인적인 게임관련 지병을 다시 도지게 만드는 발더스게이트3 [32] 겨울삼각형6813 23/08/23 6813 2
77871 [기타] 철권8 2024년 1월26일 출시 예구시작 [11] 김경호4459 23/08/23 4459 0
77815 [썰풀기] 아니 그래서 왜 에이티즈? 에 대한 변명? 혹은 비판. [233] Taima8830 23/08/18 8830 5
77810 [기타] [스포X] 발더스게이트3 초심자용 팁 [19] 겨울삼각형8388 23/08/17 8388 2
77802 [기타] 게임, 만남, 헤어짐 [26] Kaestro6342 23/08/16 6342 6
77800 [기타] 주말 및 광복절 연휴에 즐긴 게임들 [11] 겨울삼각형5302 23/08/16 5302 0
77796 [기타] 로지텍 지슈라2 상세 스펙 유출 [12] SAS Tony Parker 6853 23/08/16 6853 2
77792 [기타] 로봇 게임의 조작은 어떻게 만들어야 하는가 [11] Purple7139 23/08/14 7139 5
77764 [기타] [트위치 이벤트 홍보] Korea Shmup Festival 3 [3] 허성민4832 23/08/11 4832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