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04/14 17:55:27
Name Pika48
File #1 1.jpg (2.58 MB), Download : 158
Subject [기타] 타워디펜스 게임 Best 10



1.킹덤 러시 시리즈

식물과 좀비,필드러너,센티널 시리즈등과 함께 타워 디펜스 게임 고전 명작으로 물리는 게임입니다.

타워 디펜스로 나온 게임은 킹럼러시 오리지널,프론티어,오리진,벤전스가 있으며 스토리는 오리진-오리지널-프론티어-벤전스순으로

진행되며 난이도는 대부분 쉽게 깰 수 있는 수준이나 오리지널 엔딩 이후 해금맵-벤전스 엔딩 이후 해금맵은 최고 난이도로 클리어하기 빡세

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엔딩을 봐도 1~2년 있다 다시 생각나면 할 정도로 재밌으나 볼륨은 짧은 편입니다.

2.데이아 빌리언즈

감염 + 좀비 + RTS 방식의 타워 디펜스라는 색다른 아이디어로 뜬 게임입니다.

문제는 다른 타워 디펜스 게임들과 달리 유닛 상성이나 스킬등이 존재하지 않고

오로지 물량에만 치중하다보니 몇 번 클리어하면 유저에 따라 게임이 금방 질리는 순간이 빨리 오게 됩니다.

난이도가 어렵다고 알려져 있지만 게임에 어느 정도 익숙해져도 여전히 어려운 게임이 있는 반면 패턴이나 빌드 고착화되어

난이도가 떨어지는 게임들도 있는데 데이아 빌리언즈는 후자에 속합니다.초반 자원 스노우볼링 방법만 터득하면 난이도는 떡락하게 됩니다.

게다가 게임내 컨텐츠가 많은 편도 아닙니다.정식 버전때 나온 캠페인도 있지만 재미는 커녕 지루한 방식이며 제작사가 사후 지원도

잘 한 편은 아닙니다.


3.풍선 타워 디펜스 시리즈

킹덤 러시 시리즈와 함께 플래시 버전부터 꾸준히 개발되어 시리즈로 나온 게임입니다.

최근 인기작은 6탄이며 몇 개월전 에픽에 무료 게임으로 풀린 적도 있습니다.데이아 빌리언즈와 달리 업데이트를 자주 하는데

업데이트때문에 후속작 7탄이 안 나온다는 말이 있을 정도입니다.

단 패스 오브 엑자일처럼 게임 밸런스를 변경하는 업데이트도 자주 하기 때문에 2년 전 공략으로 침스(최고 난이도) 난이도를

깨지 못 할 수도 있습니다.그리고 번역기를 돌려서 한글화를 하는 것 같은데 예를 들면 유닛 근처 공격 모드를 가까이에서 닫기로 번역했습니다.

싱글로 초보맵부터 전문맵까지 깨는데만 100시간 이상이 소요되며 협동 모드,오디세이,일일 퀘스트,보스 풍선 모드등 다양한 컨텐츠가

있습니다.

4.나티

국산 로그라이크 타워 디펜스 게임입니다.쉽게 이야기해서 게임내 막는건 킹럼러시 게임 보상 및 맵 방식은 슬더스를 참고했습니다.

기본 타워 4개로 맵을 클리어하면 슬더스처럼 보상으로 돈이나 유물을 얻을 수 있고 카드 보상에선 원하는 카드를 선택해서

타워를 얻을 수 있습니다.또 상점에서 타워를 구입할 수 있고 이벤트를 통해 영웅 강화,유물 획득등이 가능합니다.

단점은 아직 얼리 게임이라 컨텐츠가 부족합니다.그리고 슬더스는 덱 빌딩 게임이지만 나티는 타워 디펜스 게임이기 때문에

성능 좋은 타워만 뽑으면 되서 머리 쓰는 것보다 운빨로 스테이지를 클리어하는게 가능합니다.

5.브로큰 유니버스

역시 국산 타워 디펜스 게임인데 이 게임은 완성작입니다.커맨드 센터를 특정 위치에 지어서 마지막 웨이브까지 버티는 방식으로

커맨드 센터가 다른 타워 디펜스 게임 출구 개념이라고 보면 됩니다.

타워는 융합(합체)해서 더 좋은 타워로 만들 수 있으며 지형을 이용해서 적 이동 경로를 변경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타워로 적 이동 경로를 변경하거나 막는 것도 가능하지만 커맨드 센터까지 이동할 경로가 없으면 막힌 곳을 부시고 옵니다.


6.Cursed Treasure 2

다른 게임들과 달리 출구 대신 막사에 보석이 있습니다.막사에 있는 모든 보석을 적이 훔쳐서 입구로 나가게 되면 미션이 실패됩니다.

보석을 훔친 적이 중간에 죽으면 해당 위치에 보석이 떨어지는데 이 점을 이용해서 다른 적이 다시 훔치면 입구로 더 빨리 나가게 됩니다.

약간 특이하고 더 어려울 것 같지만 나름 밸런스는 괜찮은 편입니다.


7.Realm Defense

현질해야 되는 게임으로 무과금시 초반에는 할 것이 많은데 나중에는 거의 방치형 게임으로 바뀝니다.

다른 게임들과 달리 월드(새로운 맵) 개방도 미션을 클리어하면 되는 것이 아니라 영웅 헌신 레벨등이 필요합니다.


8.Empire Warriors: TD

역시 현질해야 되는 게임으로 무과금시 초반에는 할 것이 많은데 나중에는 갑자기 난이도가 어려워져 게임 진행하기가 어렵습니다.

그리고 영웅이 중요한 게임으로 게임 진행중 영웅에 장착 가능한 룬을 얻을 수 있는데 룬은 1~5성이 존재하며 레벨도 존재합니다.


9.디펜더 크로니클

아이폰 4 시절 있던 게임으로 위에서 아래로 내려오는 진행 방식의 타워 디펜스 게임입니다.

미션이 끝나면 아이템을 얻을 수 있는데 어떤 아이템을 얻느냐에 따라 클리어 난이도도 달라지게 됩니다.

칠링고에서 만든 비슷한 방식의 무슨 나이츠 였나 그런 게임도 있었는데 생각이 안 나네요.

그리고 후속작도 있습니다.


10.Defense Zone 시리즈

폰에 있는 무료 버전은 미션 한 판당 30초 가량의 광고를 봐야 합니다.

3탄은 그래픽이 좋고 맵도 넓으니 패드나 컴퓨터로 하는게 수월합니다.

그리고 특정 미션은 배속이 아닌 일반 모드로 진행시 2~3시간 걸리기도 하며 생명력 하나 깍이는 것을 싫어하는 만땅 유저는

스트레스 받을 겁니다.매우 어렵습니다.


11.기타

식물과 좀비 : 음침한 분위기가 좋고 음악도 좋습니다.미니 게임도 재밌고요.근데 엔딩 보고 다시 할 정도는 아니였습니다.

후속작은 중간에 포기했습니다.

디펜더스 퀘스트: 밸리 오브 더 포가튼 : 알피지 진행 방식의 타워 디펜스 게임으로 후속작이 나올 예정입니다.

잼 크래프트 시리즈 : 타격감이 만족하지 못 해서 제 취향은 아니였습니다.

명일방주 : 유명하지만 제 취향은 아니였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미카엘
23/04/14 17:56
수정 아이콘
안 해 본 게 없는 과거의 나 반성해 ㅠㅠ
The Normal One
23/04/14 17:58
수정 아이콘
아이폰에 외계인 잡는 디펜스 게임 재밌게 했던거 기억나네요 흐흐
raindraw
23/04/14 18:06
수정 아이콘
혹시 타워 매드니스 아닌가요?
외계인이 양 훔쳐 가는걸 막는 디펜스게임인데
굉장히 즐겁게 했던 게임이라 언급해봅니다.
The Normal One
23/04/14 19:25
수정 아이콘
오 맞습니다! 제목이 기억 안났는데 오랜만에 들으니 반갑네요!
로즈엘
23/04/14 18:06
수정 아이콘
잼크래프트도 언급이 있군요.
파밍단계에서 어쩔수 없는 렉이 심해서 접었네요.
라방백
23/04/14 18:22
수정 아이콘
현재로서는 업데이트를 엄청나게 성실하게 해주는 풍타디가 원탑인것 같습니다. 컨텐츠도 엄청 풍부하구요
고등어자반
23/04/14 18:36
수정 아이콘
제가 타워디펜스계의 최고존엄이라고 생각하는 Defense Grid시리즈와 element TD 시리즈도 리뷰해주세요.
타란티노
23/04/14 19:01
수정 아이콘
데아빌은 개발진이 손만 안놨어도 엄청 클 수 있었을거 같은데
나오자마자 질러버린 입장에서 열받고 아쉽고 참.. 크크
23/04/14 19:19
수정 아이콘
워3 유즈맵 타워 디펜스 게임들이 할만한게 많았던 것 같습니다
뭐더라... 장판 까는 디펜스 재미있게 했는데...
켈로그김
23/04/14 21:51
수정 아이콘
gem td 한표던져봅니다.
23/04/14 22:33
수정 아이콘
오 그거 맞습니다 흐흐
AMBattleship
23/04/14 19:24
수정 아이콘
워3 유즈맵 데몬스타워 기대하고 들어왔다가 다시 나갑니다.
23/04/14 19:35
수정 아이콘
전 카툰워즈가 젤 기억에 남네요
피를마시는새
23/04/14 19:44
수정 아이콘
워크래프트 보석디펜스..
나혼자만레벨업
23/04/14 19:50
수정 아이콘
이런 소개글 너무 좋습니다~! ㅠㅠ
카즈하
23/04/14 20:06
수정 아이콘
킹덤러쉬는 진짜 갓갓갓갓갓갓겜이었습니다.

이젠 안나오는게 슬플뿐 ㅠㅠ
알라딘
23/04/14 20:09
수정 아이콘
저도 풍타디 추천합니다 흐흐
거믄별
23/04/14 20:16
수정 아이콘
풍타디를 다시 할까? 뿜이 엄청 오네요.
Lord Be Goja
23/04/14 20:22
수정 아이콘
킹덤러시나 식좀이나 후속작으로 갈수록 좀 별로다 싶지만 쟤네만큼 잘 짜인 게임도 없드라구요
깐부치킨
23/04/14 21:27
수정 아이콘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폰게임 할거 없나 찾던중이었는데.....흐흐흐
앙겔루스 노부스
23/04/14 23:13
수정 아이콘
풍선6같은 경우는 반복플레이해도 재밌는지라 요즘도 매일 조금씩 합니다. 어느덧 플레이시간 천시간 되어가는. 브로큰 유니버스는 최근 알게 되어서 불타오르고 있네요. 다른 것들도 해본게 꽤 있고, 안해본 건 감사합니다.
자동인형
23/04/15 03:40
수정 아이콘
흥! 오타쿠라면 단연 동방 몬스터 TD라능~
23/04/15 06:54
수정 아이콘
아르카나 택틱스도 디펜스게임으로 봐야할까요?
근래 한거중엔 이게 젤 재밌었습니다.
너무 집중해서 해야되서 요즘은 안하긴 하는데...
23/04/16 20:12
수정 아이콘
onslaught2였나 플래시겜으로 엄청 재밌게했던 기억이..
타워 연계의 매니악한 요소가 커서 취향에 맞았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5963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6515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09405 13
79738 [기타] [철권] 월드 투어 2024 세계랭킹 현황 [21] 손금불산입5844 24/06/17 5844 3
79737 [기타] 이스포츠 월드컵 한국구단의 진출현황 [32] Rated8773 24/06/17 8773 1
79701 [기타] 나의 마음을 돌린 게임트레일러 best 3 [23] 꿈꾸는드래곤3944 24/06/09 3944 1
79700 [기타] '비싸다'는 기준은 어떻게 정해지는가 (feat.온라인게임) [14] 한입3168 24/06/09 3168 7
79698 [기타] '비싸다' 는 기준은 어떻게 정해지는가 (feat. 패키지게임) [40] 한입6282 24/06/09 6282 8
79679 [기타] [철권8] ATL 슈퍼토너먼트 TWT & EWC (6.8~9) [2] 염력의세계2217 24/06/06 2217 0
79676 유니세프 페이커 패키지 기부 동참 보고 및 이벤트 당첨자 발표 [13] 及時雨3868 24/06/05 3868 4
79664 [기타] [철권] 대회에서 고의 페어링 테러로 의심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16] 인간흑인대머리남캐8570 24/06/03 8570 2
79659 [기타] 지역연고+실업리그는 성공할 수 있을 것인가? 님블뉴런 윤서하 팀장 인터뷰 [19] 환상회랑4114 24/06/02 4114 4
79658 [기타] [하데스 2] 플레이 후기 [2] 데갠2089 24/06/02 2089 0
79652 [기타] 너구리, 로컨, 호잇 이터널 리턴으로 프로 복귀!? [12] 환상회랑7588 24/05/31 7588 2
79642 [기타] 포켓몬 팬게임 포케로그 소개 [22] 아드리아나7738 24/05/28 7738 2
79621 [기타] 태고의 달인 현장대회가 있나봐요 [3] 김삼관4150 24/05/25 4150 0
79620 [기타] 이터널 리턴의 페이커, 쵸비는 누구? 이리 대회의 주요 선수들 간략 소개 [9] 환상회랑7941 24/05/25 7941 3
79608 [기타] D+기아 탈세 논란 사과문 업로드 [56] SAS Tony Parker 7156 24/05/23 7156 3
79598 [기타] Dplus KIA, 도마 위에 오르다. [41] AGRS10431 24/05/21 10431 11
79596 [기타] 공격, 수비, 죽음을 중심으로 살펴본 게임 속 두려움의 활용 [10] Kaestro3293 24/05/21 3293 3
79594 [기타]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개발 소식이 있네요 [49] 인생을살아주세요8036 24/05/20 8036 0
79587 [기타] 다크 소울과 마리오를 필두로 한 게임에서 두려움을 다루는 방법 [48] Kaestro4882 24/05/20 4882 10
79562 [기타] 게임은 어떻게 두려움을 통해 유저를 영웅으로 만드는가 [2] Kaestro3266 24/05/18 326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