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0/08/01 22:51:34
Name 감별사
Subject [LOL] 오늘 LCK 경기 후기.

1경기 - GEN vs SP

- 경기 자체는 2:0을 예상했습니다. 그런데 의외로 경기는 재미있었습니다.
- 미키 선수하고 익수 선수가 요새 부진 중인데 오늘은 고점을 찍었다고 생각합니다.
- 다만 교체되어 나온 정글러 쿠마 선수가 조금 아쉬웠습니다. 물론 팀적 판단에서도 문제가 있긴 했겠지만요.
- 바텀은 1세트는 하이브리드&시크릿, 2세트는 트리거&미아로 나왔는데요.
- 1세트에서는 상대 룰러&라이프에 그냥 박살났고 2세트는 나름 라인전에서는 겨우 버티긴 했고 어떻게 풀어가나 했지만...오공&세나를 왜 뽑았는지 못 보여줬었네요.
- 이렇게 익수&미키가 고점 찍는 경기가 드물다는 걸 생각하면 SP는 오늘 1세트도 못 따낸 게 참 아쉬울 듯합니다.
- 룰러 선수는 경쟁자들이 모두 주춤하는 가운데 독보적으로 잘해주고 있고 라이프 선수도 언급이 안 될 뿐 좋은 플레이를 보여주고 있는 듯합니다.
- 클리드의 리신은 명불허전이었고 비디디도 준수했던 거 같습니다.(다만 오늘은 미키가 좀 눈에 띄었다, 정도)
- 라스칼은 오늘 조금 아쉽긴 했어요.(어디까지나 상대적인 것이긴 합니다만...익수가 그만큼 오늘은 폼이 좋았어서.)
- 젠지는 약자멸시는 제대로 되는 팀인 걸 다시 한 번 느끼긴 했습니다.
- 설해원은 1승에서 끝날지 아니면 2승을 거둘 수 있을지...다음 상대는 T1이네요.


2경기 - DRX vs AF

- DRX가 담원전에서 너무 맥없이 패배했기 때문에 혹시 업셋이 나오지 않나 싶기도 했습니다.
- 2:1정도로 DRX 혹은 아프리카가 이길 거라고 생각했는데...결과는 2:0이었습니다.
- 오늘 눈에 띈 건 송형이었습니다. 루키를 데려왔나 생각될 정도로 조이 플레이가 좋았어요.
- 라인전에서는 1세트 같은 경우 스피릿이 쵸비를 잡은 건 좋았으나 굳이 상대 블루쪽으로 빠졌어야 했나 의문이긴 합니다.
- 여기에 플라이는 점화, 쵸비는 텔포였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말려버렸네요. 그만큼 표식이 잘해주기도 했고요.
- 기인도 도란에게 솔킬을 따이며 조금 안 좋은 퍼포먼스였네요. 그 이후 다시 도란을 역으로 잡아냈긴 했지만...마지막 바론 전에서 줄타기를 이상하게 타면서 바드 궁이 허무하게 빠졌고 결과적으로 패배를 자초했네요.
- 그러나 미스틱은 진짜 좀 엉망이었는데...벤이 말린 미드를 위해 로밍을 간 사이 좀 조심해야 했는데...데프트&케리아한테 라인전에서 2번이나 킬을 헌납한 건 좀 어처구니없는 상황이었네요.
- 표식의 리신이 바론을 스틸하면서 POG를 받고 승자인터뷰까지 할 수 있었습니다.
- 2세트에서도 송형은 잘해줬고 미스틱도 3킬을 먹으면서 잘 컸기 때문에 아프리카가 좀 유리한 상화이었습니다.
- 특히 용 한타에서 송형의 활약은 눈부셨고요.
- 그러나 미스틱의 아펠리오스가 플이 없는 사이 그것을 노리고 DRX가 바론을 과감하게 시도했고 미스틱이 귀환하고 오기 때문에 아프리카는 싸우지 말았어야 했습니다.
- 하지만 바론을 주지 말아야 한다는 생각에서인지 다들 플이 돌아오지도 않았고, 아펠도 먼 상태에서 굳이 한타를 열었고 결과적으로 대패했습니다.
- 아프리카의 가장 큰 문제는 싸워야 할 타이밍과 누워야 할 타이밍을 제대로 찾지 못하고 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DRX는 담원전에서 너무 대패했었지만 아프리카를 2:0으로 잡아내며 한숨 돌렸네요. 이제 경기 시간도 여유가 있고(다음 경기가 7일 뒤, 그 다음 경기도 6일 뒤) 상대도 동부권인 샌드박스, 한화생명이기 때문에 경기력을 끌어올리면 될 거 같습니다.
- 반면에 아프리카는 작년에는 그렇게 선수교체를 열심히 하더니(플라이&올인, 스피릿&드레드, 젤리&밴) 올해는 선수교체가 전혀 없는 것도 신기하네요.


이제 내일 경기는 한화생명 vs 담원 / T1 vs 샌드박스네요.
1경기는 한화생명이 이긴다면 3.3혁명급이 될 거 같고...
2경기는 클로저가 계속 선발로 나올 거 같은데 페이트를 상대로 어떤 경기력을 보여줄지 궁금하네요.
현재 T1 대진표가 페이트(샌드박스)-미키(설해원)-쿠잔(다이나믹스)-플라이(아프리카)-쇼메이커(담원)-쵸비(DRX)인데,
김정수 감독이 세트패하기 전에는 교체를 잘 안 한다는 걸 생각해보면...(엘림도 세트패하기 전에는 교체 안 하고 계속 선발로 나왔죠.)
클로저에게는 페이트가 첫 고비, 그리고 플라이가 그 다음 고비가 아닐까 싶습니다.
이상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8/01 23:01
수정 아이콘
요즘 보면 룰러를 제외한 딜링머신 원딜들이 전부 골골대네요. 데프트, 미스틱, 에이밍까지. 왜 이러지
스톤에이지
20/08/01 23:04
수정 아이콘
확실히 플라이 폼은 지금 좋은듯 오히려 기인이 많이 아쉽네요
20/08/01 23:08
수정 아이콘
데프트는 아무래도 아픈거 영향이 있긴 한거 같아요
뿌지직
20/08/01 23:14
수정 아이콘
플라이 폼이 좋은지도 모르겠네요.. 한타때 스킬 같은거 잘 맞추기는 했는데 여전히 라인전을 너무 못해요.. 1경기는 니달리때문에 집타이밍이 늦었다고 해도 2경기도 점화들고도 라인전 압도 당했죠.. 점화든 의미가 전혀 없었고.. 겉보기에만 화려했을뿐..별로 잘했다는 생각은 안듭니다.
ARIA Company
20/08/01 23:19
수정 아이콘
내일 한화생명이 담원에게 두 세트를 따낼 가능성이 진심 1%도 안될 것 같은 생각이...
20/08/01 23:25
수정 아이콘
데프트는 이해해야죠. 디스크 터졌는데 연습은 연습대로 하고 실전도 저정도 하는 원딜 저는 때려죽여도 못 찾을 것 같습니다.
20/08/01 23:34
수정 아이콘
한화도 그렇지만 설해원도 최고의 문제점은 라인전입니다.
일단 라인전 체급이 너무 뒤떨어지다보니깐 제 아무리 라인전 이후에 번쩍이는 플레이들을 해도 기본적으로 벌어놓은 게 너무 없어서 이기질 못해요.
스프링떈 그래도 오른이라는 챔프의 존재로 인해 탑이 터지는 경우가 별로 없었고 커버가 미키보다 라인전이 더 나은것도 있었고 이런저런 상황들이 겹쳐서 설해원의 라인전 이후의 그들의 체급 이상으로 좋은 모습들이 겹쳐서 성적을 냈었죠

오늘도 설해원은 라인전에서 정말 안좋은 모습 보여줬는데 막상 라인전 끝나고나니깐 번뜩이는 모습들 곧잘 보여줬죠. 특히 탑에서 익수가 나르를 가져오니깐 생각보다 라인전이 잘 되가지고 라인전부터 너무 박살나서 도저히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상황에서 어떻게든 라인전 끝나고 난 이후의 상황을 도모할정도가 되니깐 팀이 훨씬 나아졌어요.. 강퀴 말대로 갑자기 라인전 체급을 올리는 건 불가능하니 이런식으로 라인전의 약점을 회피할 수 있는 픽들을 여러 준비해온다면 설해원이 추가적으로 승수를 쌓는게 아예 불가능은 아니라고 봅니다.

그런 점에서.. 어쩌면 설해원은 한화보다 훨씬 더 나은 상황일 지도 모릅니다. 한화는 진짜 당장은 뭘 해야할지 모르겠고 2라운드에서 결국 설해원에게 이긴것도 한화의 고점과 설해원의 저점이 겹친 결과였던거 같아서요. (걍 팀의 포텐자체가 한화보다 설해원이 더 높아보임 탑빼고)

아프리카는 섬머들어와서 판독기 역할하면서 5위 지키는 건 순전히 플라이의 떡상 덕분이라고 생각중입니다.
16섬머 이후로 최고점에 달하고 있다고 봐요. 동부리그 미드들에겐 저승사자 그 자체라서 아예 그냥 넘사벽 포스를 보여주고 있죠 (그나마 쿠로가 비비고 있는데 아이고 쿠로야 어쩌다 이 지경이 됬냐..)
오늘도 쵸비를 상대로 그래도 이정도라도 활약하는 거 보면 동부 미드들 상대로 깡패인게 이해가 가죠..

근데 이게 반대로 말하면 결국엔 서부팀을 상대로 승수를 쌓으려면 미드 정글의 추가적인 각성이 더 필요해요 진짜 플라이는 잘하고 있는데 그래도 여기서 더 잘해야되요 결국엔 서부의 미드들중에 플라이보다 약한 미드가 없으니깐요..
정글은.. 모르겠네요(..) 솔직히 말해서 스피릿이 해줘야할 역할은 젠지 시절 앰비션의 역할이라고 생각되는 데 이도저도 안되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어요.
실제상황입니다
20/08/01 23:34
수정 아이콘
결과론적인 이야기지만 아프리카가 기인한테 3년 45억 박은 건 실패 같아요. 섣부른 결정이었죠. 그 정도 쓰는 거 아닌 이상 잡을 수가 없어서 그랬겠지만... 19 서머 이후의 기인 퍼포먼스를 생각하면 45억은 좀... 페이커는 상업성이라도 뛰어나고 플옵에서 왕노릇하는 걸로 돈갑 충분히 하는데 기인은 이대로 가다간 솔직히 먹튀 될 것 같아요. 나이도 이제 적은 게 아닌데...
다레니안
20/08/01 23:42
수정 아이콘
슬픈 말이지만.... 최근 플라이의 폼이 좋은게 맞습니다.
CS를 밀렸지만 킬이나 일방적 딜교는 당해주지 않았죠. 플라이 폼 안 좋을땐 라인전에서 크게 손해보고 시작했어요...
어쩔 수 없습니다. 상대가 쵸쇼디일 때 플라이의 라인전 고점은 딱 여기까지인거죠....
20/08/01 23:42
수정 아이콘
데프트만큼 롤드컵에 대한 열망이 큰 선수를 보지 못 했는데 안타깝습니다.
니가팽귄
20/08/01 23:45
수정 아이콘
공감하는게 결국 윗팀들 잡으려면 플라이가 쵸쇼비만큼 해줘야 되는데 그건 아니니까요
플라이가 잘해도 플라이치고는 잘한다일뿐...
20/08/01 23:49
수정 아이콘
탑급 미드냐고 묻는다면 당연히 아니라고 하겟지만
그래도 이전에 비해서는 확실히 좋아진게 맞죠.
그리고 이번 경기 라인전부분은 상대가 쵸비인것도 감안해야...
기사조련가
20/08/01 23:55
수정 아이콘
데프트는 본인피셜 이제 안아프다고 합니다
기사조련가
20/08/01 23:56
수정 아이콘
한화가 가끔 미친 호흡을 보여주면서 강팀 잡을때가 있는데 과아연?
파이몬
20/08/02 00:11
수정 아이콘
내일 5시 경기는 도저히 못 보겠습니다.. 제가 스플래터 영화를 진짜 못 보거든요..
비오는풍경
20/08/02 00:13
수정 아이콘
걍 아프리카 나머지 폼이 안 좋아서 반사이득을 많이 봤다고 생각합니다.
맛있는제티
20/08/02 00:14
수정 아이콘
페이커가 주전으로 빨리 경기 나왔으면 좋겠네요. 디시롤갤에 패드립부터 시작해서 온갖 커뮤마다 조롱이 난무하는 와중에 다시 보여줬으면 좋겠습니다.
초보저그
20/08/02 00:20
수정 아이콘
내일 한담 경기 외국사이트 한화 배당률이 궁금하네요.
비오는풍경
20/08/02 00:26
수정 아이콘
플라이가 약한 라인전 때문에 주목을 많이 받아서 그렇지 지금 아프리카의 가장 큰 문제는 스피릿이라고 봅니다.
플라이는 약팀 미드 상대로 판독기 노릇이라도 하지 스피릿은 약팀 상대로는 돋보이지 않고 강팀 상대하면 던져요.
아프리카는 하루하루 성적이 급한 팀인데 상위권 팀과의 격차를 극복할 방법이 보이지 않습니다.
파이몬
20/08/02 00:36
수정 아이콘
섬머 2라운드인데도 이러니.. 아프리카 팬분들도 참 답답들 하실 듯..
도뿔이
20/08/02 00:41
수정 아이콘
점화 들었다고 라인전 반반갈수 있으면 쵸비가 아니죠...
20/08/02 00:50
수정 아이콘
요즘 극후반 가지않는 이상 원딜들이 활약하기 힘든거 같아서 더 그런듯 합니다. 상체에서 끝나버리니 앞에 나가서 뭐하다간 물려죽기 좋아보이더라구요. 데프트는 허리디스크 나아지니 손목이 아프다고 하더라구요...얼른 나아야할텐데 그래도 오늘 루시안은 괜찮던대요. 후반에..좀 그랬지만. 미스틱이나 에이밍은 본인들이 넘어질때도 있지만 상체싸움에서 밀려서 더 그래보이기도 하네요. 룰러는 상체도 단단하고 본인도 폼이 많이 올라서 요새 젠지가 진짜 세보이긴 하네요.
20/08/02 01:02
수정 아이콘
아프리카는 서부팀이랑은 안될거 같긴합니다. 특히 상위 3팀은 상체메타인 요즘에 상체가 다 셉니다. 기인과도 다 비빌만한 탑솔러들이고 미드 정글은 DRX만 정글이 좀 약하지 다 거의 리그 탑급이니까요. 표식도 그 중에 좀 약한거지 충분히 서부팀들이랑은 싸움이 됩니다. 바텀은 요즘 뭐...서포터가 위로가서 도와주는 수준이고 후반가지않는 이상 원딜은 활약이 힘들고. 상체 셋 다 각성해서 폼 최고치가 아니면 힘들듯..

DRX는 초반에 승수를 잘쌓아서 다행이긴한데 경기력 안 끌어올리면 어떻게될지 모를수도....그래도 집중력이 좋아져서 왠만하면 좋은 성적 거둘거라고 봅니다. 젠지 설해원은 탈탈 털릴거같아서 대충봤네요. 크크
-안군-
20/08/02 01:24
수정 아이콘
분당 CS를 10개 가까이 챙겼으면 라인전을 못했다고 보긴 힘들다는 생각인데, 쵸비가 분당 CS를 12개가 넘게 가져가는 바람에...;;
20/08/02 07:37
수정 아이콘
남자는 안아프다고 하죠 이상황에서
기사조련가
20/08/02 08:02
수정 아이콘
안아프니까 안아프다고 한거지 남자가 왜 나와요 크크 허리아픈건 참아지는류의 아픔이 아닙니다
jakunoba
20/08/02 08:12
수정 아이콘
보통 라인전을 압도당했다 함은 딜교환에서 불리하고 푸시 주도권이 밀려서 본인이 1:1에서 타워에 박혀 채굴을 당하거나 상대의 프리한 로밍을 자주 허용하는 경우일텐데, 2세트 플라이는 그냥 쵸비가 분당 11~12CS를 먹어서 CS차이가 났을 뿐 라인전의 주도권을 넘겨주진 않았습니다.
20/08/02 08:41
수정 아이콘
크크 걍 예전드립친거에요! 사나이는 아파도 안아파! ^^ 좋은하루되시구요
무민지애
20/08/02 10:14
수정 아이콘
기인이 너무 안타깝네요.
탑은 축구로 치면 풀백같은 존재라서 강팀에 가야만 빛이 나는 존재인데...
제이스, 아칼리로 71인분 하고 루시안,베인으로도 승리하던 그 선수가 이제는 괜찮은 탑솔중의 하나가 되버렸습니다.
만약은 없다지만 작년의 SKT, 올해의 DRX에 탑승했다면 과연 어땠을까.
감별사
20/08/02 10:18
수정 아이콘
저는 상대방보다 cs를 많이 먹었다고 해서, 그게 라인전을 압도한 거라고 생각하지 않아요.
쵸비가 너무 잘 먹었던 것일 뿐 플라이도 나쁘지 않게 cs를 파밍했고, cs차이가 벌어진 건 텔포/점화 때문이었죠.
스피릿이 1세트에서는 미드-정글 움직임을 잘 가져갔다면 2세트에서는 탑에 신경을 많이 쓰면서 미드-정글 우위를 못 굴린 것도 크고요.
강퀴도 그렇게 이야기했죠.
미드에서 cs가 저렇게 차이나는 건 뽀삐 동선은 보이는데 세주아니 동선은 보이지 않기 때문에 조이는 어쩔 수 없이 사릴 수밖에 없다, 라고요.
20/08/02 10:48
수정 아이콘
2222 지금 정글러 다른 선수면 플라이 라인전 이야기도 덜나왔을거 같은데.. 엄청 손해보고 있죠 미드에서
닼쥬리
20/08/02 11:45
수정 아이콘
어제는 기인이참 아쉽네요 결국 기인도 못버티고 무너지는거같은데 본인이 통장보고 만족한다면 뭐 상관없겠지만요
정글자르반
20/08/02 12:00
수정 아이콘
에이 그건 아니죠 당장 불판봐도 약팀 상대로 캐년 놀이 한다는 소리 나오는게 스피릿인데요. 그냥 실력이 거기까지인겁니다. 딱 아프리카 순위에 맞는 정글인거지 약팀 상대로 적당히 버스타는건 아닙니다. 강팀과의 경기로 약팀 매치업까지 후려치면 안됍니다.
pzfusiler
20/08/02 12:01
수정 아이콘
설해원은.. 약간 예전 mvp 느낌이네요 개인기량이 떨어지는걸 끈끈한 팀합으로 극복하는

다만 mvp는 가끔식 신묘한 전략을 들고나온다던가 처절한 장기전을 간다던가 해서 간간히 이기곤 했지만

설해원은 너무 단체로 분위기에 쓸려서 꼬라박인거 같네요.. 솔직히 요샌 공격성이 최고의 미덕인시대라 설해원에 대해 그동암 별로 싫은말은 안나왔지만

소극적인경기운영 못지않게 대책없는 공격성도 좋은건 아니라고 봅니다.. 본인들은 담원이 아닌데 담원처럼 하려고 하는거 같아요
이른취침
20/08/02 13:23
수정 아이콘
사실 요즘 담원의 기세를 보면 두 게임 합쳐서 50분을 넘는가가 승부처가 아닐지 싶을 정도긴 하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54493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126369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57344 288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47913 9
69097 [모바일] [가디언 테일즈] 효율, 최적화, 성능을 중시하는 당신을 위한 속성 가이드 [13] 은때까치519 20/08/10 519 2
69095 [기타] [중세 심즈-크루세이더 킹즈2 연대기] 14화: Illegitimate Child [18] 도로시-Mk2417 20/08/10 417 15
69094 [모바일] 가디언 테일즈 캐릭터 평가 [28] 라쇼1448 20/08/10 1448 2
69093 [LOL] 인벤 글로벌에 올라온 김정수 감독 인터뷰 번역. [93] 감별사5896 20/08/10 5896 1
69092 [LOL] 한국을 제외한 메이저리그의 정규시즌이 모두 끝났습니다. [35] Leeka3437 20/08/10 3437 3
69091 [LOL] 지역리그 별 리그 진행 현황 이나 써봅니다 [15] realcircle1441 20/08/10 1441 2
69090 [LOL] 역대급 이변이 없는 시즌 [32] 황제의마린2822 20/08/10 2822 1
69089 [LOL] KT 강동훈 감독이 일정 그냥 고지 받은거라고 했네요 [29] 카멘라더4851 20/08/10 4851 4
69088 [모바일] 모바일 배틀그라운드 월드리그가 끝났습니다. [9] 102709 20/08/10 709 1
69087 [LOL] LCK 8월 9일 경기 후기 "클로저는 몇 연승까지 할 것인가" [8] 감별사2353 20/08/10 2353 0
69086 [LOL] 유튜브 펌) 10.16패치 PS표 티어리스트 [41] TAEYEON4530 20/08/10 4530 0
69085 [LOL] LCK의 미래를 엿보다 - LAS 오픈토너먼트 1회차 후기 [15] 비오는풍경4160 20/08/09 4160 1
69084 [기타] [중세 심즈-크루세이더 킹즈2 연대기] 13화: 부모의 유산 [14] 도로시-Mk21107 20/08/09 1107 33
69083 [모바일] 가디언 테일즈, 리세해야하나요?에 대한 소과금러의 경험담 공유(2) [58] Kaestro2009 20/08/09 2009 5
69082 [모바일] 가디언 테일즈, 리세해야하나요?에 대한 소과금러의 경험담 공유(1) [19] Kaestro1946 20/08/09 1946 3
69081 [LOL] 샬케의 미라클은 계속될 것인가 [12] 던파망해라3282 20/08/09 3282 3
69080 [LOL] 0808 LCK 후기 [41] TAEYEON5887 20/08/08 5887 1
69079 [하스스톤] AHL 시즌2 프리뷰 (+새로운 호스트!) [12] Davi4ever1085 20/08/08 1085 2
69078 [기타] [중세 심즈-크루세이더 킹즈2 연대기] 12화: 돌아온 곱추공작 [41] 도로시-Mk22013 20/08/08 2013 4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