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0/02/14 10:18:11
Name 비역슨
Subject [LOL] 포기븐, 샬케04 탈단

군복무와 긴 공백기 이후 마침내 프로 무대로 복귀했던 포기븐이 짧고 굵은 트위터 글 하나를 남기며 샬케를 떠날 의사를 밝혔습니다.


https://twitter.com/forg1vengre/status/1227990374381215745?s=21

"내 7년 이상의 리그 오브 레전드 커리어에서, 나는 항상 승리하고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플레이했다. 최소한 지금으로선 현재 로스터는 그러한 원칙에 부합하지 않는다. 샬케는 내 목표를 충족시킬 변화를 만들 능력이 없거나/의지가 없으며, 우리는 무언가 진전이 있을때까지 내가 팀을 떠나는 데에 상호 합의하였다"


리그를 3주 치르고 팀을 떠나는건 아마 포기븐을 불신하던(?) 많은 팬들조차도 예상하지 못한 일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샬케는 현재 0승 6패를 거두고 있고, 분명 독보적으로 경기력이 매우 안 좋은 팀이긴 합니다. 그치만 포기븐도 뭐 잘한건 없긴 한데, 당당하게 저런 말을 할 수 있는 것을 보면 여러모로 역시 포기븐답다 라고밖에..







샬케도 보험은 갖추고 있어서, 2군팀에 영입해 두었던 원딜 이낵스를 바로 1군으로 승격시켰습니다. 지난 시즌 롤드컵에 유니콘즈 오브 러브의 원딜로 참여했던 선수로 많이들 기억하실 것 같습니다.

게임하는걸 봐야 알겠지만, 솔직히 포기븐의 공백이 느껴지거나 할 것 같지는 않네요. 다만 이낵스의 활약 여부와 무관하게 이번 4주차 상대가 로그, G2이기 때문에 0승 8패까지 찍을 것은 확실시되긴 합니다.




포기븐의 선택이 많은 팬들의 비판, 비난을 받고 있는 와중에 에드워드(고수페퍼)만이 외롭게 포기븐을 지지하는 트윗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심지어 포기븐이 리트윗도 했고..

'샬케 게임 다 봤는데, 정글 서폿이 게임의 90%를 다 말아먹던데?' 라는건데, 뭐 PC방 대회 나가는 것도 아니고 프로 생활 하는건데 그런 말로 실드칠 상황은 아니긴 합니다.


포기븐의 복귀를 많이 기대했는데, 상황이 참 착잡하네요.

많은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멋진 선수였지만.. 이번 일을 계기로 확실하게 놔줘야 할 때가 온 것 같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2/14 10:19
수정 아이콘
역시나 팀브레이커 답다... 아예 탈단을 할꺼라곤 생각도 못했다만..
비오는풍경
20/02/14 10:20
수정 아이콘
혹시나가 역시나네요. 포기븐은 이제 LEC에서 얼굴 보기 힘들듯
20/02/14 10:22
수정 아이콘
참 말년이 이렇게 되는 걸 보니 쩝... 아쉽네요.
파핀폐인
20/02/14 10:26
수정 아이콘
레딧 반응 중 재밌었던게
[테디가 진에어가 힘들었을때도, 룰러가 젠지가 힘들었을때도, 데프트가 킹존이 힘들었을때도 최선을 다했는데 얜 뭐냐?]

였습니다. 크크크크
20/02/14 10:27
수정 아이콘
이 팀은 답이 없다 - YES
근데 너도 원인이다 - YES
20/02/14 10:29
수정 아이콘
이런 방식은 아니라도 어떻게든 남탓하고 팀에 해끼칠 인간인건 대부분이 예측했을거라고 봅니다.
Dreamlike3
20/02/14 10:30
수정 아이콘
적어도 테디는 진에어시절 인간넥서스 노릇하면서 팀원들 탓 한번도 안했었는데 말이죠

핑계는 실력을 속이지 못합니다
카락아줄
20/02/14 10:37
수정 아이콘
근데 샬케 경기 4연패까진 봤을때 포기븐은 그래도 괜찮게 해줬다는 느낌을 많이 받았는데 최근 2경기는 포기븐까지 폼이 안좋았나봐요?
곽철용
20/02/14 10:50
수정 아이콘
그 급이 전혀 못되죠 크크
4강시절 영광만 기억해야..
20/02/14 10:56
수정 아이콘
포기븐이 포기해서 팀도 포기븐을 포기했군요
비오는풍경
20/02/14 11:08
수정 아이콘
폼이 안 좋았다기보다는 포기븐 플레이스타일 자체가 많이 낡았습니다.
정직하게 라인전하고 정직하게 한타를 하는, 변수를 못 만드는 스타일이라서 경쟁력이 없어요.
원딜이 무슨 변수냐고 하실 수도 있겠지만 라인에 뛰어들어서 암살하는 플레이라던가 창의적인 킬각을 본다던가 이런 것도 없습니다.
갓럭시
20/02/14 11:08
수정 아이콘
포기븐vs도전븐 엌 크크크크크
기사조련가
20/02/14 11:10
수정 아이콘
팀이 못하면 자기가 팀을 잘하게 바꿀생각을 해야지....
페스티
20/02/14 11:15
수정 아이콘
닉 바꿉시다 포기븐씨. 언포기븐이 더 간지가 날 것 같아요
20/02/14 11:20
수정 아이콘
포기뿐 ㅜㅜ..
박수영
20/02/14 11:22
수정 아이콘
인간성 어디 안가죠
박수영
20/02/14 11:22
수정 아이콘
합격 목걸이 드립니다
나의다음숨결보다
20/02/14 11:34
수정 아이콘
포기븐답다고 해야할지 어휴
정글자르반
20/02/14 11:56
수정 아이콘
그래서 테디는 진에어 시절까지 평가에 포함하면 엄청난 원딜이 되죠. T1보다 하드한 환경에서도 혼자 어그로 끌고 변수 창출하면서 2데스 미만 빡딜캐리가 가능하다는걸 증명했습니다. 시즌 내내 폼 저하 없이라는 말도 안되는 조건까지 충족하면서요
비역슨
20/02/14 12:00
수정 아이콘
존재감이 없죠. 굳이 따지자면 오도암네와 포기븐이 그나마 팀에서 좀 패배 지분이 덜한 선수들이긴 합니다
Naked Star
20/02/14 12:02
수정 아이콘
지도 못해놓고 남탓만 박고 빤쓰런하네요
20/02/14 12:23
수정 아이콘
머리숱 없는 철부지
뻐꾸기둘
20/02/14 12:27
수정 아이콘
사고칠건 예상했지만 도망은 상상도 못 했는데 어메이징...
카바라스
20/02/14 12:33
수정 아이콘
런기태 아니고 런기븐..
리프시
20/02/14 12:52
수정 아이콘
포기븐이 런한건 런한건데 이 상황이 되도록 아바다게 안빼는 샬케 프런트는 대체 뭘까 싶네요... 일단 죽이되든 밥이되든 아바다게를 빼야 뭐가 될거 같은데....
Jeanette Voerman
20/02/14 12: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군필자니 멘탈 능력치 조금이라도 상승할 줄 알았는데

아니 생각해보니 이거 처음도 아닌 것 같은데, 오리젠 때도 튀어나간 적 있지 않나요?
허저비
20/02/14 13:06
수정 아이콘
뭐 월급 안받고 나가겠다면야 팀으로써도 나쁠건 없어보이네요
더 있어봐야 팀 케미만 박살낼거였고 대체불가의 에이스도 아니고 포기븐 쓰나 대체원딜 쓰나 꼴등 예약인거 같은데
타 팀에 또 기웃거리지나 말았으면 좋겠는데 그건 또 힘들겠죠?
telracScarlet
20/02/14 13:18
수정 아이콘
그때 튀어나갔다! 라고했는데 나중에 전말이다밝혀졌죠

팀은 연습도안하고, 포기븐은 어느정도의 연습은 있어야한다했고 서포터인 하이브리드는 그런 포기븐을 스카이프로 다른 팀 선수랑 까다가 포기븐한테 걸려서 팀분위기 험악해졌고
페케가 이를 수습하고자팀원들에게 선택하라했고 하이브리드가 팀에더맞다 판단하여 팀원들은 하이브리드를 선택했고 포기븐은 팀을 떠납니다.

그결과 그해의 포기븐은 H2K로 돌아가 롤드컵 4강을 찍습니다. 오리젠은 승강전을 가구요.
Mephisto
20/02/14 13:30
수정 아이콘
포기븐이 욕먹을 내용이 있나요?
상호동의로 나간건 욕먹을게 아니죠.
이전에 나갔을때도 팀원들 탱자탱자 노는거 깟따고 팀에서 왕따 당했던건데 포기븐 욕하는 모습볼때 참...
아직 우리 스포츠문화는 조직에 대한 무조건적인 충성을 강조하는것 같아서 안타깝습니다.
20/02/14 13:46
수정 아이콘
저도 이번껀 뭐가 문제인가 싶네요. 태업하면서 월급 받는게 더 나쁘지, 상호동의 계약해지면 양심 있는거 아닙니까
그리고 경기보면 남탓해도 될정도로 다른 라인도 못해요. 본인도 잘한거 없지만 포기븐이 제일 똥쟁이는 아니였음....
그런데 평범한 선수면 어차피 탈단해도 다른 구단 중간 엔트리 합류는 불가하고 섬머 대비해서 다른 팀 구해서 숙소에서 열심히 훈련한다 말고 메리트가 없는데, 정상이라면 페이도 받을겸 남은 스프링 시즌 본인이라도 잘하는걸 증명하고 이적하긴하죠.
사람이 한결 같이 충동적이긴합니다. 그런데 적어도 이번건 잘못한건 없다고 생각
비역슨
20/02/14 14:10
수정 아이콘
말이 상호동의지 시즌 개막하고 3주만에 뛰쳐나간걸 상호동의했으니 문제없다라고 보기는 좀 어려울것같네요.
이건 충성 강요가 아니라 프로로서 책임감의 문제죠. 개인이나 팀에게 뭔가 피치못할 사정이 있는것도 아니고, 그냥 지금 팀이 약해서 내 성에 안 차니 나가겠다 그게 끝인걸요.
Mephisto
20/02/14 14:20
수정 아이콘
3주만에 뛰쳐나간게 왜요?
상호 동의가 없이 잠수타서 어쩔수 없이 내친것도 아니고 팀이 약해서가 아니라 약한대도 강해질 의지가 없어서 나간다고 밝힌거자나요.
선수에겐 프로의식을 강요하면서 구단내의 구성원이 프로의식이 없어서 같이 못한다는걸 왜 프로의식이 없는걸로 생각하시나요.
프로 선수들에게 일반 직장인의 마인드를 강요하면 안되죠.
비역슨
20/02/14 14:33
수정 아이콘
구성원이 프로의식이 있는지 없는지는 저 표현만 가지고는 모르는 일이죠. 로스터가 좀 바뀌긴 했지만 샬케가 지난 시즌 그런 문제로 구설수 오르던 수준의 근본없는 팀도 아니었고요.
그냥 로스터 자체가 문제기 때문에 로스터를 개선해달라는 요구라면, 샬케가 의지가 있든 없든 시즌 중도에 액션을 취하는것 자체가 한계가 있죠.
직장인의 마인드를 강요하는게 아니라 말씀대로 그냥 프로 선수로서 보는겁니다. 어느 스포츠든 갓 입단한 선수가 3주 경기 뛰고 나서 팀원들 수준 낮으니 못해먹겠다 계약 해지해달라 하면 안 욕먹는 경우가 있을까요.
20/02/14 14:35
수정 아이콘
본인 트윗발로는 3개월 동안 전혀 팀 분위기를 해치는 행동이나 발언을 한 적이 없다고 하네요. 모든 팀원들이 이걸 동의할 수 있다고. 여튼 이번 경우는 서로 안맞아서 상호 합의로 계약 해지했다고 보면 그렇게 큰일은 아닌데(백업도 적절하게 있고) 그게 포기븐이니까 구설수가 많은듯.
Jeanette Voerman
20/02/14 14:37
수정 아이콘
제가 시점을 잘못 생각했네요. 나름 지금 뛰쳐나갈 근거...가 되는 좋은 기억이긴 하네요?
아무리 그래도 지금 샬케가 엑스페케 어머니가 삽질하던 때처럼 무근본으로 운영되진 않을 것 같은데
비오는풍경
20/02/14 14:44
수정 아이콘
샬케는 어떠한 입장 표명도 하지 않았습니다. 성적 나쁜 팀이라고 노력 안하는거 아니죠.
자기가 뭔데 남들의 프로의식을 멋대로 재단합니까? 그것도 허구헌날 뛰쳐나가서 프로 의식 없기로 유명한 사람이?
실제로 샬케의 선수들이 프로의식 없고 팀도 노답이었다면 포기븐이 재평가 받을 여지가 있을지도 모르지만
Mephisto
20/02/14 14:51
수정 아이콘
저 표현만 가지곤 모르겠죠.
예 근본이 없는팀도 아니겠죠.
그럼 결국 상호동의로 계약 종료한거면 포기븐을 욕할 근거도 같이 없어지는거죠.
비역슨
20/02/14 15:21
수정 아이콘
상호동의로 포기븐을 욕할 수 없는건 샬케 구단이죠. 어쨌든 둘 사이는 잘 마무리가 되어서 나온거니까요. (잘 마무리 되었다기엔 포기븐이 나오자 마자 로스터 경쟁력을 까고 있는 상황이긴 합니다만)

팬들은 그 사이에서 상황을 지켜보면서 선수에 대해 실망도 하고 비판도 할 수 있는거죠 뭐.
페스티
20/02/14 16:25
수정 아이콘
올드게이머라 미우나 고우나 정도 많이 들었을테고.. 솔랭에서의 포스로 기대도 높고 군대, 탈퇴이슈 등 부침이 심했었기에 이번에야말로 높이 날아오르길 응원하는 팬들이 많았기 때문에 실망해서 말이 많은거겠죠. 이러나저러나 선수로 뛰는 모습을 보고싶은 팬들이 한마디씩 하는거겠죠.
Eulbsyar
20/02/14 17:44
수정 아이콘
해축도 가끔 탈주닌자가 있기도하죠. 이적시켜달라고 땡깡부리는 거요.

해외야구도 마찬가지...
인간atm
20/02/16 03:47
수정 아이콘
현시각 샬케 지투 완파
Enterprise
20/02/16 03:47
수정 아이콘
그리고 '그 새X'가 나간 샬케는 무려 그 G2를 상태로 첫 승을 거둡니다 크크크크
던파망해라
20/02/16 06:12
수정 아이콘
샬케08 예상했던 저를 무색하게 만드네요 크크크
이러면 포기븐이 문제였던걸로....
예킨야
20/02/16 08:09
수정 아이콘
SakuSugoii 70 점 3 시간 전에
I still can't believe how you say that with a straight face while refusing to pick up one of the two highest priority adcs while being extremely lackluster on the 2nd. He has legit 0 Aphelios games on his main account in soloq.

Same shit like several years ago when he refused to play Kalista.

아펠 0판의 눈을 가진 고집 쌘 선수라면 제가 샬케여도 그냥 놔줄듯
20/02/16 09:35
수정 아이콘
아펠리오스 플레이를 안한다라...

지금 메타에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6138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98015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27618 287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14872 9
67831 [기타] 글자수 제한이 100자로 완화되었습니다 [20] 라면802 20/02/18 802 8
67830 [LOL] 새롭게 발표된 ESPN 랭킹 (LPL은 제외) [35] 감별사2985 20/02/18 2985 1
67829 [LOL] 첫 2주간. 라인전 도르를 살펴보자 [8] Leeka1531 20/02/18 1531 0
67827 [기타] 레전드 오브 룬테라 첫 밸런스 패치가 공개되었습니다. [36] Leeka2560 20/02/18 2560 0
67826 [LOL] LCK 2주차 총평 [9] 세기말종자2332 20/02/18 2332 0
67825 [LOL] 페이커가 3년 재계약을 했습니다 [81] 라면7035 20/02/18 7035 0
67824 [LOL] 주관적으로 생각해보는 DRX와 T1 프리뷰. [61] 감별사5437 20/02/17 5437 3
67823 [LOL] 스크림 유출건 관련 drx 사과문이 올라왔습니다 [52] 이정재6474 20/02/17 6474 0
67822 [기타] 뒤늦은 Xbox one X 한달 사용 리뷰 [26] iPhoneX2368 20/02/17 2368 1
67821 [LOL] 2주차까지 POG Share [10] GogoGo2209 20/02/17 2209 1
67820 [LOL] DRX의 1등 전략, 원딜 선6렙 만들기 [71] 기사조련가6001 20/02/17 6001 15
67819 [오버워치] OWL 2주차 리뷰 [9] Riina725 20/02/17 725 5
67818 [기타] [와클] 와생 첫 검은날개 둥지 경험 후기 [11] 겨울삼각형1286 20/02/17 1286 1
67817 [LOL] 2주차까지의 LCK 각 팀 지표 최상위 선수와 최하위 선수 [26] 감별사3559 20/02/17 3559 0
67816 [LOL] LCK 2주차 맘대로 뽑아본 라인별 BEST and WORST [22] 카락아줄2586 20/02/17 2586 0
67815 [LOL] 2주차까지, LCK 2020 Spring Split 팀별 감상 [73] 베스타3839 20/02/17 3839 7
67814 [LOL] DRX 단독 선두 & KT 공동 꼴지 - 2주차 짧은 리뷰 [48] Leeka5705 20/02/16 5705 0
67813 [LOL] LCK 현재 순위표와 3주차 일정.jpg [17] 감별사2641 20/02/16 2641 1
67812 [LOL] 꼴찌 후보들의 반란, 미스핏츠와 임모탈스 [6] 비역슨2354 20/02/16 2354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