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1/11 20:58:16
Name   키르아
Subject   문을 잠갔는지... 돌아서면 까먹습니다..
안녕하세요. 요즘 집 문이랑 차 문을 잠갔는지 계속 까먹습니다. 지금도 차 문을 잠갔나 기억이 안 나서 전전긍긍하는 중이고요.. 건망증은 예전부터 좀 있었는데 최근 들어 더 심해진 느낌이네요..
혹시 확실히 기억할 만한 노하우 같은 게 있을까요?.. 정 안 되면 병원이라도 가봐야 할 것 같습니다. 마음 졸이는 게 하루 이틀이 아니네요ㅠㅠ



eunvih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04
저는 문을 잠그고 나서 손으로 몇번 돌리거나 당겨봅니다. 의도적으로 몸이 기억하도록 확인하는 것이지요. 아니면 하나씩 잠그고 나서 스마트폰에 무엇을 잠갔는지 적어놓는 것도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자유형다람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05
나올 때 갖고나오는 무언가에 나름의 표시를 해보세요.
평소에 안주머니에 안 넣던 물건을 문을 잠그고 바로 안주머니에 넣는다든가, 핸드폰 메모장이나 카톡에 잠갔다고 적어둔다든가... 뭔가 하나 정해서 버릇들이면 될 것 같네요.
마더데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08
문만 닫으면 잠기는 오토락종류의 잠금장치를 쓰시면됩니다(?)
광개토태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09
위 댓글로 갈음합니다.
정 불안이 많으시다면 잠금장치 시스템을 바꿔보세요.
절름발이이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10
저도 eynviho님처럼 합니다. 이 습관만 자리잡으면 문제될 경우가 거의 없죠.
키스도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12
저도 그런 편입니다. 어릴때부터 집에 나오기 전에 가스불, 전기코드 다 확인하고 문까지 닫고 나온걸 확인 했는데도 밖에 있다보면 문득 안 잠근거 같고 불안하고 심할땐 안절부절 못합니다.(정신병인건가 하고 고민도 해봤는데 살아가는데 큰 불편함을 못느껴서 병원은 안가고 있네요.)

그래서 집에 나오기전에 휴대폰 메모에다 날짜 적고, 가스불 잠금, 코드 다 확인, 문 잠긴거 확인이라고 일일이 적어 놓습니다. 그러면 불안할때 꺼내놓으면 괜찮아 지더라구요.
새벽포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13
문 잠그는 걸 까먹는 거랑 문 잠궜는지를 기억 못하는 거랑 다른 문제죠. 전자가 건망증이고 심하면 치매 전조증상이라면
후자는 단순 기억력감퇴나 바빠서거나 주위경계가 소홀해서일 수 있고요. 그리고 문 잠궜는지에 대해 불안해 하는 것은 또다른 문제고요.

일단, 문 잠궜는지 불안해서 확인하고 또 확인하는 문제라면 문 잠그고 폰으로 사진을 찍는 방법이 있습니다.
나올 때 문을 잠궜는지 어쨌는지 기억나지 않는 문제라면 일상의 패턴을 바꾸는 습관이 필요하고요. 윗분 댓글처럼 잠근 후에
안하던 행동을 하나더 추가하는 방법이 좋습니다.
지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19
제가 eunviho님 방법을 버릇 들여서 하고 있는 중에도 계속 문 잠궜는지 잠군걸 확인 했는지 기억을 못합니다.
그래서 열쇠를 잠군 뒤에 오른쪽 연 뒤에 왼쪽에 넣는 걸 버릇 들이고 있습니다.
문 잠그려고 왼손을 넣었는데 없으면 잠군거죠..
겐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35
핸드폰에 달력에 매번 체크 해 보세요.
히힛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1:52
간단히 문잠그고 "문잠궜다"말해보세요. 저는 효과를 봐서 지금도 혼자 말하고 다니네요
지나가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2:06
저만 그러는 게 아니었군요...
슬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2:17
핸드폰으로 녹화하세요.
파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2:51
문을 잠그면 돌아서서
문을 잠갔다! 박수세번 짝짝짝! 외치는 건 어떨까요?
키르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01
댓글 모두 감사드립니다. 내일부터 실천해 보겠습니다!
김성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12
여기있는거 다 하고 나오시면 절대 안 까먹으실듯 크크
아마 도둑이 멀리서 보고 있으면 저 집은 문 열려있어도 들어가지 말아야겠다 생각할 겁니다.
챙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12
웃기네요 크크
Uniky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33
저도 그냥 문고리를 한번씩 더 돌리는 습관을 들였습니다.
짱짱걸제시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2:44
건설현장같은대서 이 비슷한걸 하는대 갑자기 생각이 안나네요 크크

Tbm? TVN?
Mindow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9:46
전 자동 잠금 쓰는데 워낙 무의식적으로 닫다 보니 간혹 "문 안 닫고 그냥 나선거 아냐?-_-;;" 이 생각 가끔 함...크크크
근데 기우더라고요
Requie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0:54
장기간 비우는 경우에는 일부러 의식해서, 집안 돌아보면서 전기OK, 가스OK, 마지막에 문 닫고 잠긴 거 확인하면서 문OK. 이렇게 의도적으로 입 밖으로 꺼내어 말합니다. 이러고 가면 문 안 잠궜었나? 이런 생각은 안 들더라고요.
아침에 출근할 때도 한 번 더 당겨보고 잠궜다 라고 의식적으로 한 번씩 생각합니다.
문단속이나 그런 걸 깜빡해본 적은 한 번도 없지만.. 무의식적으로 해놓고 나가면 가끔 불안해지기도 해서 흐흐.
InD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1:19
문잠그면서 휴대폰 캡쳐해보세요
시간까지 알수 있어요
열유체공학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1:20
Tool Box Meeting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837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9757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41357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88174
103245 액셀 필터링/정렬 질문 하나 드립니다 똥꾼22 17/05/26 22
103244 트오세 지금 시작하면 어떻습니까? [2] 미네랄배달75 17/05/26 75
103243 [집중력, 공부] 집중력이 너무 약해요.. [3] papa123159 17/05/26 159
103242 컴퓨터 견적 이륙 전 점검 요청 치열하게94 17/05/26 94
103241 모니터 추천 부탁드립니다. [3] 서건창109 17/05/26 109
103240 동영상 자막입히는 인코딩시에 용량 문제 [1] 플래시79 17/05/26 79
103239 출장비를 모르겠습니다.. [2] 나른한오후226 17/05/26 226
103238 [가상화폐] 거래소에 있는 제 코인을 어떻게 개인지갑으로 옮기나요?? 버스를잡자174 17/05/26 174
103237 로봇청소기 쓸만 한가요? [1] 샨티169 17/05/26 169
103236 빗썸싸이트 모바일관련 질문입니다 [7] 젤가디스540 17/05/26 540
103235 인터넷 설치 기사의 실수로 손해를 봤습니다. [14] 좌니1664 17/05/26 1664
103234 재미있는 인스타 추천좀 해주세요 [12] 아재665 17/05/26 665
103233 예전에 봤던 만화 질문입니다. [2] 허성민305 17/05/26 305
103232 직장인이면서 간이과세자의 연말정산 질문드립니다. [2] 브이나츠196 17/05/26 196
103231 샤워기 수리 방법 문의드립니다. [11] 비빅휴289 17/05/26 289
103230 올해 Paul Pogba의 경기력은 어땟나요? [8] 유벤투스651 17/05/26 651
103229 부산 촌놈이 서울 올라가는데 살만한 기념빵이나 기념간식있나요 [6] 야근왕워킹391 17/05/26 391
103228 외국인 석사과정 학생의 과외금액에 대해.. [1] 나이스데이169 17/05/26 169
103227 혹시 별이되어라 하시는분 계신가요? [1] 레몬커피175 17/05/26 17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